검찰 직제개편안 국무회의 의결…13개 직접수사 부서 폐지

검찰의 직접수사 부서가 대폭 축소된다. 서울중앙지검을 포함해 모두 13개의 직접수사 부서가 형사부와 공판부로 전환될 예정이다.법무부는 검찰의 직접수사 부서를 축소·조정하는 내용이 ...

‘검찰 개혁’ 후폭풍…총선 넘어 21대 국회로

2020년 1월13일은 검찰로서는 잊지 못할 하루가 됐다. 이날, 검사의 수사지휘권 폐지-경찰의 1차 수사종결권 획득을 골자로 한 검경 수사권 조정 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혁통위, 새보수당 없이 ‘통합신당 5대 정책 기조’ 등 발표

보수 정당 통합을 추진하는 혁신통합추진위원회가 1월17일 새로운보수당(새보수당)이 불참한 가운데 네 번째 회의를 열고 통합신당의 ‘5대 정책 기조’와 ‘10대 과제’를 합의해 발표...

정봉주, ‘내부의 적’ 밟고 재등판 성공할까

더불어민주당 소속 정봉주 전 의원이 13일 오는 4·15 총선에서 서울 강서갑에 출마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강서갑은 같은 당 금태섭 의원의 지역구다.정 전 의원은 이날...

“윤석열, 청와대 수사 마무리...공수처 신설되는 7월 사표”

인사는 메시지다. 문재인 대통령이 추미애 신임 법무부 장관을 통해 1월8일 단행한 검찰 고위 간부 인사에는 어떤 메시지가 담겨 있는 것일까.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특정 인맥에...

여야 영입경쟁 “누구 총선 뛸 참신한 ‘소영이’ 못 봤나요?”

21대 총선을 넉 달여 앞둔 정치권의 인재 영입 전략은 ‘소영이’로 압축된다. 기성 정치에 실망한 ‘무당파’(지지 정당이 없는 유권자층)가 크게 늘어나면서 소수자와 2030세대를 ...

‘비례자유한국당’ 미풍 아닌 태풍 될 수도

2020년은 21대 국회의원 총선거가 있는 해다. 올해 총선이 중요한 이유는 투표 결과에 따라 의회 지형이 달라진다는 점도 있지만, 차기 대선에 대한 영향력 때문이다. 여소야대 정...

발등에 불 떨어진 황교안…보수 통합추진위 공식화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법안 통과 과정에서 완패를 당한 것으로 평가받는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보수 대통합에 속도를 올렸다.황 대표는 1월6일 한국당...

새해 벽두부터 전운 감도는 국회…이번엔 ‘검경 수사권 조정’

국회가 1월6일 본회의를 열고 신속처리안건(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검경수사권 조정 법안인 형사소송법과 검찰청법 표결을 시도한다. 지난해에 이어 여야 간 강대강 대치모드가 계속될 것...

“제대로 된 공관위원장 안 뽑기만 해봐” 한국당 의원들 부글부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당 안팎에서 리더십에 상처를 받고 있는 가운데, 당내 관심은 조만간 임명될 공천관리(공관)위원장에 모아지고 있다. 자유한국당은 1월2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

김영우 “의원 총사퇴? 오히려 국민들은 박수친다”

요란한 투쟁의 끝은 뼈아픈 패배였다. 예산안 처리부터 선거법·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 통과까지, 지난해 12월 한 달간 자유한국당은 힘 한번 써보지 못하고 내리 3연패를 당했...

황교안의 ‘통합’은 전광훈·유승민 중 어디로 더 향해 있을까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선거법 개정안과 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 통과 과정에서 완패를 당한 자유한국당이 타개책으로 보수 대통합에 속도를 내겠다는 방침을 밝히고 나섰다. 황교...

한국당 총선 불출마 릴레이···김도읍 이어 한선교, 여상규도

새해 벽두부터 자유한국당의 중진인 한선교·여상규 의원이 잇달아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이에 대해 당 쇄신이나 자기희생이 아니라 '황교안 체제'에 대한 불신임 여론이라는 분석이 곳...

文대통령, 새해 첫 공식업무로 추미애 법무부장관 임명

문재인 대통령이 2020년 새해 첫 공식 업무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임명을 재가했다. 이로써 지난해 10월14일 조국 전 장관의 사표가 수리된 지 80일 만에 법무부 장관 자리가...

윤석열 “2020년에도 검찰 안팎 여건 결코 쉽지 않을 것”

윤석열 검찰총장은 12월31일 신년사를 통해 "올해(2020년)도 검찰 안팎의 여건은 결코 쉽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법안 통과와 검찰개혁 드라이브...

‘檢견제’ 공수처법 통과…고위공직자에 직접 칼 겨눈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신설법안이 국회를 통과했다. 설치 시기는 내년 7월쯤으로 예상된다. 문재인 대통령의 1호 공약인 공수처는 검찰 기소권을 견제한다는 측면에서 검찰개혁의 ...

공수처 ‘기권’ 금태섭의 엇박자에 비난 집중포화

더불어민주당 의원들 가운데 유일하게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 본회의 표결에 기권표를 던진 금태섭 의원에 당 지지자들의 비판이 쏟아지고 있다.국회는 12월30일 자유한국...

공수처법 통과에 한국당 ‘의원직 총사퇴’ 결의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법안이 국회를 통과하자 이 과정에서 배제됐던 자유한국당은 의원직 총사퇴를 결의했다. 한국당은 12월30일 '4+1'(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

조국, 공수처법 통과에 “눈물 핑 돈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이 12월30일 국회를 통과한 가운데,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국회의 결단에 경의를 표한다”며 “되돌릴 수 없는 검찰개혁의 제도화가 차례차례 ...

윤석열 검찰 “추다르크 오기 전 대형 수사 속전속결”

문재인 정부 청와대를 향하고 있는 검찰의 수사에 가속도가 붙고 있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공식 임명되기 전에 수사를 마무리하겠다는 의도가 엿보인다. 추 후보자가 법무장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