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윤석열 체제 출범…“국민을 위한 검찰 되겠다”

7월25일 ‘윤석열 검찰총장 체제’가 출범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윤 총장에게 임명장을 주면서 ‘살아 있는 권력에 대해서도 눈치 보지 않는 자세’와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 검경...

[‘양날의 검’ 윤석열①] 靑-尹의 ‘계약동거’ 성공할까

‘기-승-전-윤석열’이었다.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은 6월17일 문재인 정부 두 번째 검찰총장으로 내정됐다. 이로써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는 문재인 정부의 적폐청산과 검찰개혁을 상징...

[시사끝짱] 선거법·공수처법 운명은…반란표에 막힌다?

[정두언의 시사끝짱]■ 진행: 시사저널 소종섭 편집국장■ 대담: 정두언 전 의원, 배종찬 인사이트K 연구소장■ 제작: 시사저널 조문희 기자, 한동희 PD, 양선영 디자이너 소종섭 ...

김관영 “공수처 법안 별도로 발의하겠다”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4월29일 “4당(더불어민주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합의 이외의 내용을 담아 바른미래당의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법안을 별도로 발의...

패스트트랙 파동 바른미래당 의원들 "빠른 우클릭이 살길"

바른미래당이 분당이라는 파국을 맞을까. 바른미래당은 현재 지도부와 반대파가 서로를 향해 갈등의 책임을 떠넘기고 있다. 손학규 대표 옹립에 적극적이었던 안철수계는 최근 손 대표의 독...

바른미래당, ‘한 지붕 세 가족’ 불안한 미래

지난 4월23일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의원총회. 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법에 대한 패스트트랙(신속 처리 안건 지정) 추진을 놓고 오전 10시부터 4시간...

‘국회 부도의 날’…치열했던 몸싸움 현장 기록

여야 4당이 합의한 선거제·공수처(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법 패스트트랙의 지정 여부가 결정되는 결전의 날이었던 4월25일. 국회는 그야말로 ‘쑥대밭’이 됐다. 밤샘농성과 몸싸움이 이어...

바른미래당, 오신환→채이배 사보임 후 패스트트랙 강행

바른미래당이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 위원을 오신환 의원에서 채이배 의원으로 교체하기로 했다.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4월24일 오 의원의 사개특위 위원 교체를 위한 ...

문희상vs한국당 ‘성추행’ 논란…당시 영상 봤더니

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법의 패스트트랙 지정 문제를 두고 설전을 벌인 문희상 국회의장과 자유한국당이 신체 접촉 논란으로 다시 한 번 맞붙었다. 자유한국당은 “문...

‘일촉즉발’ 與野 보여주는 세 가지 장면

선거제 개편안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 법안에 대한 패스트트랙 지정안을 둘러싸고 여야가 긴박한 상황을 연출하고 있다. 4월23일 바른미래당 의원총회에서부터 시작된 이른바...

오신환 “반대표”…선거법·공수처 패스트트랙 D-1 운명은

국회 사법제도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 소속 위원인 오신환 바른미래당 의원이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 법안에 대한 패스트트랙 지정안에 반대표를 던지겠다고 밝혔다.오 의원은 ...

여야 4당, 의총서 ‘선거제·공수처’ 패스트트랙 합의안 추인

더불어민주당·민주평화당·정의당에 이어 바른미래당까지,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모두 의원총회에서 패스트트랙(신속 처리 안건 지정) 합의안을 의결했다.이들 정당은 전날 연동률...

바른미래당 패스트트랙 동참…선거개혁·공수처 본궤도 오른다

바른미래당이 내홍 끝에 선거제 개편안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립, 검경수사권 조정안에 대한 패스트트랙 합의안을 추인했다. 한국당을 뺀 여야 4당이 모두 패스스트랙 합의안을...

여야4당 패스트트랙 합의…한국당 “철저히 저지할 것”

국회가 선거제 개편안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을 신속처리안건(패스트트랙)으로 지정하는 데 합의했다. 패스트트랙 지정에 반대하던 자유한국당은 강하게 반발했다.더불어민주...

[조국 프로젝트①] 정치권은 ‘기-승-전-조국’, 왜?

2017년 5월, 문재인 정부 출범의 최고 뉴스메이커는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었다. ‘상징’이 되었다. 만 2년이 흐른 지금, 여전히 조 수석은 뉴스의 한복판에 서 있다. 그야말로...

‘내부 갈등’만 확인한 바른미래당 의총

바른미래당이 4월19일 오전 의원총회를 열고 당 지도부가 더불어민주당과 잠정 합의한 선거제도 개편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립 관련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안을 통과시키려 했으...

청와대-윤석열 갈등설, 왜 자꾸 나오나

청와대와 검찰 간 갈등의 골이 깊어지고 있는 모습이다.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조국 민정수석을 중심으로 청와대는 ‘검찰 개혁’을 지속적으로 밀어붙이고 있는 반면 ‘개혁의 대상’으로...

‘사개특위·정개특위’ 개혁 열차, 또 국회서 멈춰서나

지난해 11월 어렵사리 닻을 올리고 활동 100일여를 보내고 있는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와 정치개혁특별위원회. 각각 사법개혁과 선거제 개편이란 시급한 개혁과제를 짊어진 두 특위의 ...

박영선 “개혁 못 하면 사법부 도로 부패한다”

지난 1월, 양승태 전 대법원장과 김경수 경남지사의 구속 이후 사법개혁을 둘러싼 여야의 대치가 극에 달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김 지사 구속을 ‘적폐 세력의 보복’으로 해석하며 ...

김경수 지사 전격구속, 민주 경남도당 “충격과 분노”

김경수 경남지사가 전격 구속되자 지역 민주당을 중심으로 김 지사 지지자들이 연일 불편한 심사를 쏟아내고 있다. 민주당 경남도당 상무위원회는 1월 31일 오전 경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