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24년 임계점”…인구정책 개혁에 사활 거는 정부

정부가 검찰 등 권력기관 개혁과 함께 나라의 존망과 직결된 인구정책 개선에도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저출산·고령화 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구체안을 당장 궤도에 올려놓지 않으면 안...

정부, 日 후쿠시마 오염수 공론화…“전세계적으로 불안감 증폭”

정부가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문제를 공론화하고 나섰다. 정부 대표단은 9월16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국제원자력기구(IAEA) 총회에서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

[현장에서] 입방아 오른 이용섭 광주시장 리더십

최근 이용섭 광주시장이 지역출신 정관계 유력인사들을 시 유관 기관장에 임명한 것을 둘러싸고 지역사회에 번진 파문이 당분간 가라앉지 않을 기세다. 이 시장은 광주형 일자리 1호 기업...

교차세습에 합병세습까지...여기가 교회야 기업이야

민주화를 이룬 한국 사회에서 ‘세습’이라는 단어는 부정적 의미가 짙다. 막대한 부를 축적한 재벌 총수 일가의 경영세습은 그 정당성에 의문이 제기되고, 3대(代)로 이어진 북한의 권...

“리얼돌, 음란물법 위반 아니라 개인의 존엄 해치는 것”

인형이 한국 사회에 파장을 던졌다. 여성의 신체를 본떠 만들어진 ‘리얼돌’이다. 대법원이 지난 6월 ‘리얼돌’ 수입을 허가하는 판결을 하고 두 달의 시간이 지났지만 논란은 아직도 ...

정부, 일본의 ‘감추고픈 비밀’ 파헤친다…“후쿠시마 오염수에 적극 대응”

정부가 “일본 후쿠시마(福島) 원전 오염수에 적극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2020년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일본이 민감해하는 부분을 공론화해 압박을 이어가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김인...

‘보이콧 재팬’ 파도, 극장가까지 휩쓸다

올해는 3·1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 되는 해다. 역사적으로 의미 있는 해지만 일본의 과거사 반성은 요원하다. 급기야 우리나라를 백색국가에서 제외하는 경제보복 조치를 내리...

독일로 간 ‘평화의 소녀상’에 기겁하는 일본대사관

8월1일, 베를린에 위치한 주독일 일본대사관이 독일-오스트리아 여성 예술가 총연맹(GEDOK) 갤러리에 서한을 보냈다. 2일 개막하는 전시회에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형상화한 ‘평...

[전북브리핑] 전주 숙원 종합경기장 개발 본격 ‘시동’

전북 전주시민의 숙원인 전주종합경기장의 개발이 올해부터 본격화될 것으로 보인다. 전주시의회가 23일 전주종합경기장의 개발과 관련된 추경예산(안)을 전주시의 요구대로 모두 처리하면서...

권영진 “대구 핵심 현안 사업 해결 위해 뚜벅뚜벅 가겠다”

대구통합신공항 이전과 대구광역시 신청사 부지 선정 등 대구시의 현안 사업들이 올해 결정을 앞두고 있다. 추진 과정에서 갈등이 심했던 사업들이니만큼 어떤 결정이 나느냐에 관심이 쏠리...

스페인 아동복, ‘日전범기’ 닮은 문양 파장…“글로벌 매출 절반 한국인데”

국내에서 수십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스페인 의류업체가 일본 전범기를 닮은 디자인을 선보여 빈축을 사고 있다. 최근 불거진 한·일 갈등과 맞물려 불매운동 조짐까지 일고 있다. 업체 측...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기업이 ‘넘지 말아야 할 선’만 법에 담아라”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정부 규제에 쓴소리를 던졌다. 그는 “젊은 기업인이 규제로 애로를 호소하는 모습을 보면서 기성세대가 잘못해 놓인 덫이 발목을 옭아매는 것 같아 안타깝고...

“대구통합신공항 유치만이 군위군의 살길이다”

“대구공항의 통합이전 유치는 정치적 이념을 넘어 대구·경북의 상생 발전과 함께 소멸 위기에 처한 군위군을 위해 반드시 성공해야 하는 시대적 소명이다. 군위군이 최종 이전지로 결정되...

[경남브리핑] “수업 혁신 이룰 것” 박종훈 교육감, 취임 1년 소회 밝혀

박종훈 경상남도교육감이 취임 1주년을 맞아 경남교육의 미래비전과 주요교육정책에 대해 설명했다.지난 7월 1일 경남교육청에서 진행된 간담회에서 박종훈 교육감은 “교육의 당면 과제인 ...

‘수원 군공항 이전’ 수년째 답보…“화성시 님비” 여론 확산

수원 군공항 이전 문제가 수년째 답보 상태다. 2015년 6월4일 수원시가 국방부로부터 군공항 이전 타당성 승인을 받았으나 화성시의 반대로 진전이 없는 상황이다.국방부는 2017년...

누구도 비켜갈 수 없는 ‘정권 실세 흑역사’

‘양비(양정철 전 청와대 비서관의 약칭)’가 다시 언론을 타고 있다. 19대 대선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탄생시키고 ‘제 역할은 여기까지입니다’라는 제목의 문자를 남기고 떠났던 그가 ...

“광주도시철도 2호선 ‘착공’ 없는 착공식 쇼 될라”

광주시가 추진 중인 도시철도 2호선 6월 착공식이 ‘보여주기식 쇼’가 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왔다. 착공을 위한 행정절차들이 채 마무리되지 않은 상태에서 시정 성과를 과시하기 위해...

조합원들은 왜 금감원에 아이쿱을 진정했나

28만여 명 조합원을 둔 국내 1위 생활협동조합 아이쿱생활협동조합연합회(아이쿱)의 유사수신행위 의혹 등을 조사해 달라는 진정이 금융감독원에 제기됐다. 진원은 조합원들로 구성된 아이...

홍남기 “정년 연장 논의할 시점”…‘뜨거운 감자’ 꺼내든 이유는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현 만 60세인 정년을 연장하는 문제를 연일 공론화하면서 화제의 중심에 섰다. 정년 연장은 급격한 인구 고령화에 따라 필요성이 제기되곤 있지...

류규하 대구 중구청장 “신청사 이전 문제로 대구가 사분오열돼”

“새로 청사를 지으려면 현 위치에 대한 신축 타당성을 우선적으로 검토한 후 여의치 않을 경우, 제3의 후보지를 물색하는 것이 순서다. 그런데 지금은 어떤가? 이전과 존치가 동시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