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상도 “조국 딸, 두 차례 유급에도 장학금” 특혜 의혹 제기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딸이 의학전문대학원(이하 의전원)에서 성적 미달로 두 차례 유급했는데도 6학기에 걸쳐 장학금을 받았다며 특혜 의혹을 제기했다.곽...

[2020총선-TK] 한국당 위기론에 술렁이는 ‘보수 텃밭’

분위기가 심상찮다. 보수의 중심으로 불리는 TK(대구·경북)의 민심이 술렁이고 있다. 내년 총선을 앞두고 이 지역을 텃밭으로 여겼던 자유한국당의 필승 전략에 제동이 걸리는 모양새다...

靑, 文대통령 사위 취업특혜 의혹에 “사실무근”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의 사위가 태국에서 취업할 때 특혜를 받았다는 의혹에 대해 "취업 과정에서 국가기관이나 공공기관 등으로부터 그 어떤 특혜나 불법도 없었다"고 밝혔다. 곽상도 ...

곽상도, 文대통령 사위 ‘취업특혜’ 의혹 제기…“이메일로 태국서 채용”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이 6월18일 문재인 대통령 사위 서아무개(38)씨의 특혜취업 의혹을 제기했다. 청와대는 “사실 확인중”이라고 밝혔다. 곽 의원은 이날 국회 기자회견에서 “지...

김학의, 뇌물 혐의 구속기소…성폭행 입증 못해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1억7000만원대 뇌물과 '성접대'를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검찰은 김 전 차관이 연관된 성폭행 의혹과 2013년과 2014년 검·경 수사 과정에서 ...

‘김학의 사건’, 성접대·청와대 외압 수사 향방은?

억대 뇌물 수수와 성접대 혐의를 받아온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구속되면서 ‘김학의 사건’의 발단이 됐던 성범죄 의혹 수사 역시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검찰은 5월17일 건설...

정의당, 한국당 의원 40명 무더기 고발…“법치주의에 도전한 대가”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대치 국면이 격화하는 가운데 더불어민주당에 이어 정의당도 자유한국당 고발에 나섰다.정호진 정의당 대변인은 4월29일 국회에서 브리핑을 열어 "정의당은 (4...

“경찰, 2013년 3월9일 곽상도 민정수석에게 문자 보고”

검찰 ‘김학의 사건’ 재수사단이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내정 당시 박근혜 정부의 민정수석이었던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했다. 곽 의원이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됨...

[단독]이철규 “김학의 동영상 2012년 말 입수, 경찰에 제공하지는 않았다”

시사저널은 2013년 1월7일, 이철규 당시 경찰 치안정감을 통해 ‘김학의 동영상’을 최초 확인했다. 현재 자유한국당 국회의원(강원 동해·삼척)인 이 의원은 시사저널과 만나 “사업...

[이낙연·황교안④] 李는 ‘강원도 산불’, 黃은 ‘김학의’

전·현직 국무총리로 각각 여야 유력한 차기 대통령 후보로 손꼽히고 있는 이낙연 국무총리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두 인물이 유력 대권주자로서 본격적으로 거론되기 시작한 이후 이들...

검찰, 김학의 사건에 ‘최고 칼잡이’ 내세웠지만…

검찰이 ‘김학의 사건’ 재수사를 위한 특별수사단을 발족했다. 현 검찰 최고의 ‘칼잡이(특수통)’로 꼽히는 여환섭 청주지검장을 단장으로 현직 검사 13명 등 총 50여 명의 대규모 ...

[단독] “김학의 동영상 확보했나?” 청와대의 숨가쁜 독촉

시사저널 취재 결과, 박근혜 정부 청와대는 2013년 3월13일 김학의 법무차관 임명 전 ‘김학의 사건’을 인지하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당시 곽상도 민정수석과 이중희 민정비서...

[단독] 이정현 전 정무수석도 ‘김학의 사건’ 알고 있었다

2013년 3월13일 김학의 법무차관 임명 전, 박근혜 정부 청와대는 김 전 차관의 별장 성접대 사건을 인지하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당시 곽상도 청와대 민정수석과 이중희 민정...

[시사끝짱] 정두언, ‘김학의 별장’에 초대된 내막

[시사끝짱]정두언, ‘김학의 별장’에 초대된 내막■ 진행: 시사저널 소종섭 편집국장■ 대담: 정두언 전 의원 / 배종찬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 제작 :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

[김학의 사건 6년 추적기④] 황교안은 정말 몰랐을까

2013년 불거진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원주 별장 성접대 의혹 사건을 둘러싸고 여야가 6년 전으로 되돌아간 듯 격렬한 충돌을 이어가고 있다. 소위 ‘김학의’ 사건에 대해 자유한...

이해찬 “황교안이 김학의 사건 몰랐다는 게 말이 되나”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별장 성접대 의혹에 대한 진상 규명을 촉구하며 당시 법무부 장관이었던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민정수석을 지낸 곽상도 의원을 저격했다...

불법 게임 심각하다는데…관련 정책 ‘제자리걸음’

성인오락실이나 불법 사행성게임 등 100조원에 육박하는 불법 게임 시장을 경찰이 홀로 잡아내는 것은 불가능에 가깝다는 주장이 나온다. 정부와 국회가 불법 게임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

‘한국당 인적쇄신’ 소문난 잔칫집에 먹을 거 없다더니…

자유한국당 인적쇄신을 놓고 당 안팎에서 설왕설래가 끊이지 않고 있다. 보수 혁신의 단초가 됐다는 긍정적 평가가 있는 반면, 인적쇄신 효과가 미미하다는 부정적 평가도 나온다.한국당은...

친박-비박, 전대 전초전서 또 ‘으르렁~’

당 쇄신에 박차를 가하던 자유한국당이 12월 중순으로 예정된 원내대표 선거를 앞두고 어수선한 분위기다. 이번 원내대표 선거는 내년 2월 당 대표를 뽑는 전당대회의 전초전 성격이다....

[시사픽업] 25살 ‘수능’ 톺아 보기

뽀얀 입김이 나올 때면 우리나라 사람들은 직감합니다. ‘아! 수능 철이구나.’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수능은 1993년 첫 회를 치른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