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매운동’ 대상인 日 빅3 맥주, 모두 전범기업 제품

여름은 맥주의 계절이다. 무더위나 바캉스 시즌에는 시원한 맥주 한 잔이 그리워진다. 그래서 해마다 이맘때면 맥주 업체들의 치열한 마케팅 전쟁이 벌어지곤 하는데, 요 며칠 사이 사뭇...

[시사끝짱] '文의 남자' 양정철 광폭 행보…당대표급 넘어섰다?

[정두언의 시사끝짱]■ 진행: 시사저널 소종섭 편집국장■ 대담: 정두언 전 의원, 배종찬 인사이트K 연구소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소종섭 편...

[경남브리핑] 거제시 ‘전쟁포로, 평화를 이야기하다’ 국회 특별전시

거제시(시장 변광용)는 2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이인영 국회의원과 공동으로 국회에서 ‘전쟁포로, 평화를 이야기하다’라는 주제로 한국전쟁기 포로수용소 관련 기록물 특별전을 ...

소엽종 보이차로 유명한 의방(倚邦)

쓸쓸함이 넉넉했다. 정적을 깨고 남정네들이 장작을 패는 소리만 의방(倚邦) 옛 거리를 울리고 있었다. 3년 만에 다시 찾아온 의방은 여전히 한적한 산골마을이었다. 청나라 시절 의방...

‘한국전쟁의 영웅’ 中 펑더화이의 몰락

중국공산당은 1959년 8월2일부터 16일까지 중국 4대 피서지 가운데 하나인 해발 1500m의 루산(廬山)에서 제8기 중앙위원회 8차 전체회의(8기 8중전회)를 개최했다. 이 회...

범행 후 “심신미약” 주장, 5명중 1명꼴 ‘인정’ 받아

피의자가 ‘심신미약’을 주장하면 법원에서 얼마나 받아들여질까. “심신미약을 이유로 피의자를 감형하지 말라”는 주장의 청와대 국민청원이 게시된 지 하루만에 26만여 명(10월18일 ...

명의(名醫) 화타의 장수법 ‘오금희(五禽戱)’

후한 시대의 의사 화타는 당시는 물론 지금까지도 명의를 상징하는 인물이다. 특히 화타는 관우를 치료한 것으로 유명하다. 전투 중에 팔에 화살을 맞고 염증이 생겨 뼈까지 썩어가는 상...

“관우는 왜 가짜 칼로 싸울까?”

“1938년 미국에 슈퍼맨이 등장한 것은 경제공황에 시달리던 대다수 미국인들의 욕망이 표출된 것이다. 배트맨도 1939년, 캡틴 아메리카도 1941년에 태어났다. 이 영웅들은 당시...

[이진아의 지구 위 인류사(가야사 편)] '쌍어 문양'의 비밀

《가락국탐사》의 저자 이종기가 처음 고대 한반도에 활발한 해양활동이 있었을 가능성을 탐구해서 제시한 직접적인 계기가 되었던 것은 두 가지 아이템이었다. ‘파사석탑(婆娑石塔)’과 ‘...

최순실과 닮았다…조선의 비선실세 무녀 ‘진령군’

박근혜 정부의 비선 실세로 지목된 최순실 씨가 국정을 농단한 것으로 알려지며 그를 두고 두고 ‘한국판 라스푸틴’이라는 말이 나왔다. 라스푸틴은 러시아의 황제 니콜라이 2세와 황후 ...

[이진아의 음식인류학] 추수 감사 음식에서는 그 사회가 보인다

추석은 역사상 어느 시대, 지구상의 어느 지역에나 존재했던 ‘수확 감사의례’의 한반도 버전이다. 인간이 어느 정도 규모의 집단을 이루고 살면서 먹을 것을 안정적으로 확보하고 나면 ...

'진격의 거인', 한반도로 진격하다

실로 오랜만에 코믹스 쪽에서 대박이 터졌다. 출판 만화를 넘어서 애니메이션이 터지고 유행어로 등장하고 있다. 만화 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로 이어지던 일본산 코믹스의 메가...

<시사저널> 김용준 총리지명자 아들, 과거 병역비리 대외비 수사 자료에 이름 올랐다

이회창 전 한나라당 대선 후보 아들의 병역 비리 의혹 문건에 김용준 총리 지명자의 아들들도 포함되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른바 병역 비리 의혹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던 적이 있는 셈...

부상 극복한 자에게 ‘동아줄’이…

축구 선수의 정년은 보통 33세로 통하고 있다. 근지구력과 민첩성, 회복력이 33세를 기점으로 확연한 하락세를 보인다. 2002년 월드컵의 주역인 홍명보, 황선홍, 유상철, 김태영...

살짝 가린 ‘소심파’, 3D 입은 ‘입체파’에 더 노골적으로 파고드는 ‘대담파’까지

지난 5월9일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홍콩 코믹 에로영화 의 언론 시사회에서는 이채로운 상황이 연출되었다. 같은 극장에서 직전에 열린 견자단 주연의 무협영화 의 시사회 때보다 더...

액션은 관우, 캐릭터는 조조, 로맨스는 무리수

로 세계에 이름을 알린 맥조휘와 장문강이 함께 쓰고 연출한 는 하비성 전투 이후의 관우(견자단)와 조조(강문)를 그린 영화이다. 관우의 장례식으로 시작한 영화는 20년 전으로 돌아...

관중도 라이벌전 벌이는‘슈퍼매치’의 뜨거운 포효

대한민국의 프로스포츠 중 가장 먼저 봄과 마주한 것은 프로축구 K리그이다. 2002년 한·일월드컵이라는 빅 이벤트를 K리그 활성으로 연결시키지 못한 프로축구협회는 2011년을 대약...

조선의 영욕과 함께 뜨고 진 ‘관우’

서울 동대문을 벗어나 신설동 쪽으로 나아가면 이내 길 오른편에 ‘동묘’(보물 제142호)가 나타난다. 동묘는 삼국지의 영웅 관우(關羽)를 모시는 사당으로 흔히 관묘(關廟), 관성묘...

특수효과도 ‘쓰나미’급

여름 극장가를 지배하는 것은 대형 블록버스터이다. 막대한 자금이 들어간 블록버스터가 선사하는 스펙터클한 볼거리는 영화 성수기에만 맛볼 수 있는 영화팬들의 특권이다. 지난 6월 첫째...

“중수부를 폐하라” 부메랑 맞는 검찰

“전직 대통령을 구하는 것이 나라를 구하는 것이다. 전직 대통령의 명예가 곧 나라의 명예인 것이다. 검찰이 미주알고주알 다 파헤친다면, 대한민국에서 쓸 만한 인물이 어디 남아 있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