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시위는 지지, 자국 시위는 강경진압…트럼프의 내로남불

미 전역으로 확산된 인종차별 항의 시위를 강경 진압하겠다고 예고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향해 ‘내로남불(내가 하면 로맨스, 남이 하면 불륜)’이란 비판이 일고 있다. 홍콩에서 발...

조슈아 웡이 윤상현에 만남 요청? ‘가짜뉴스’ 논란

홍콩 민주화 시위를 이끈 조슈아 웡(黃之鋒·23) 홍콩 데모시스토당 비서장이 윤상현 미래통합당 의원에게 만남을 요청했다는 언론 보도가 가짜뉴스 논란을 빚고 있다. 웡 비서장은 윤 ...

中 ‘홍콩 보안법’ 강행에…트럼프 “홍콩 특별대우 박탈”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홍콩 국가보안법 처리를 추진한 중국에 경고 메시지를 던졌다. 중국 본토와와 다르게 홍콩에만 부여해온 경제·무역 관계에서 특별 지위를 박탈하겠다는 뜻을 ...

북한판 ‘보람튜브’, 구독해도 괜찮을까?

“이거 보면 국보법(국가보안법)에 걸리는 거 아냐?”‘북한판 보람튜브’라고 불리는 ‘리수진의 1인TV’ 유튜브 영상에 달린 댓글이다. 이 영상은 북한이 체제 선전용으로 운영하는 것...

‘홍콩의 눈물’ 뒤 1년…달라진 것은 없었다

1년 전 찾은 홍콩의 여름은 그 어느 곳보다 뜨거웠다. 작열하던 태양이 자취를 감추면 검은 옷을 입은 무리들이 뜨거운 함성을 내지르며 거리를 가득 채웠다. 6월부터 100일 넘게 ...

격랑 휘말린 홍콩…反국가보안법 시위에 최루탄·물대포

홍콩이 다시 격랑 속으로 빠져들고 있다.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가 홍콩 의회 대신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제정을 압박하고 나오면서 이에 반대하는 대규모 시위가 벌어...

파국 치닫는 G2…美, 홍콩 ‘특별지위’ 박탈 경고

미국이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 제정을 압박하기 위해 고강도 제재안을 검토 중인 가운데, 홍콩에 대한 특별지위 박탈 가능성까지 시사하고 나섰다. 22일(현지 시각) CNN 등에 ...

중국 “홍콩 국가보안법 제정” vs 미국은 “강력 대응”

중국이 홍콩 의회 대신 '홍콩 국가 보안법'을 직접 제정 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중국 중앙 정부는 지난해 '범죄인 인도 법안' 반대 시위와 같은 혼란을 막기 위해서라도 법 제정이...

개신교 시민단체, 전광훈 5번째 고발

개신교 시민단체가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를 5번째로 고발하겠다고 밝혔다.개신교 시민단체인 평화나무(이사장 김용민)는 30일 서울 종로경찰서에 전 목사와 김문수 전 ...

광화문에 노상교회 세우고 정치 뛰어든 한국 기독교

1월4일 오후 2시 서울 광화문광장(주최 측은 ‘이승만광장’이라고 주장)에서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범투본) 주최로 열린 ‘문재인 퇴진 국민대회’. 이틀 전 구속영장이 기각된 ...

은수미 성남시장, 검찰 고발당한 이유는?

경기 성남시의 예산을 지원받아 개최된 행사에서 출연자가 김일성 배지를 달고 나온 것을 두고, 보수성향 시민단체 대표가 은수미 성남시장과 공연 주최 측을 고발하겠다고 밝혔다.장기정 ...

NL 출신 하태경, ‘사노맹 해명’ 조국 정면비판 “위선 너무 심해”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남한사회주의노동자동맹(사노맹)' 활동 전력에 관한 해명을 정면으로 비판했다. 하 의원은 8월14일 페이스북을 통해 "조 후보자...

조국 “사노맹 사건 숨긴 적 없다…자랑스럽지도, 부끄럽지도 않아”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8월14일 자신을 둘러싼 '남한사회주의노동자동맹(사노맹) 활동 전력' 논란과 관련해 "자랑스러워 하지도, 부끄러워 하지도 않는다"고 밝혔다. 그는 과거 ...

조국 법무장관 후보자 둘러싸고 여야 ‘강대강’ 충돌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지명을 둘러싸고 8월12일 여야가 강대강으로 정면충돌하고 있다. 이번 개각에 따른 인사청문회가 줄줄이 예고된 가운데 하한기 정국이 ‘조국 변수’로 뜨겁게 ...

[단독]‘남매간첩 사건’ 김삼석씨, 공갈 혐의로 징역 1년 선고받아

1993년 사회를 뜨겁게 달궜던 '남매 간첩단' 사건 관련자이자 의문사진상규명위원회 조사관을 지낸 김삼석씨(54)가 공갈 혐의로 법원으로부터 징역형을 선고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김...

트럼프 방한하는 주말 서울에 ‘갑호비상’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방한을 앞두고 서울에 '갑(甲)호 비상'이 발령됐다.6월28일 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6월29일 오전 9시를 기해 서울에 최고 수위 비상령인 갑호 비...

[송두율 인터뷰④] 37년 만의 귀국…구속 수감으로 가족들 상처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송두율 인터뷰⑤] ‘세계의 지성’ 하버마스와 함께한 반세기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황교안과 기독교①] 가깝지만 부담도 큰 험난한 고개

6월6일로 취임 100일째를 맞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정치인으로의 변신에 있어 일단 합격점을 받았다고 평가하는 이들이 많다. 황 대표 체제로 치러진 4·27 재보선에서 소기의...

패스트트랙 전쟁터 곳곳에 박힌 논쟁거리들(下)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사태’를 거친 국회는 ‘폐허’가 됐다. 닷새에 걸친 격한 몸싸움 끝에, 4월29일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은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