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집단감염’ 여파에 수도권 초·중 등교인원 줄인다

교육부가 수도권 초등학교와 중학교의 등교 인원을 전체 학생의 3분의 1 이하로 줄이기로 했다. 경기도 부천 쿠팡물류센터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산재공화국 현대중공업 “정부 특별관리 받는다”

산재공화국 오명을 쓰고 있는 현대중공업이 결국 정부 특별관리를 받는다. 노동부가 "현대중공업을 안전관리 불량 사업장"으로 지정하고 고강도 밀착관리에 나섰다. 반복되는 산재사고를 두...

文정부 독립적 검찰 인사기구 ‘公約’이 ‘空約’ 됐다

윤석열호(號) 검찰을 ‘검찰 정치’ ‘검찰 파쇼’로 규정하고 검찰권 통제 강화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참여연대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등 정치권 수사에서 ‘검찰 사법...

“뭣이 급하다고…” 개학에 불편한 시선 보내는 영국민들

최근 유럽 전역의 코로나 사태가 정점을 지나면서 각국 정부들이 국가 정상화를 위한 준비를 서두르고 있다. 영국도 교육 정상화를 시도한 덴마크를 모델 삼아 6월1일부터 순차적으로 학...

[단독 인터뷰] “미월드 부지 논란, 사전결탁 없이 있을 수 없는 일”

부산의 노른자 땅인 옛 미월드 부지가 호텔 등 관광시설이 아닌 주거단지로 개발될 것으로 알려지자 특혜 시비를 낳고 있다. 옛 미월드 땅을 지난해 인수한 시행사가 생활형 숙박시설을 ...

평택도시공사, 기관장 업무추진비 깜깜이 운용

평택도시공사가 기관장을 둘러싼 재정운용 잡음으로 연일 시끄럽다. 보수 과다 논란(시사저널 4월29일 '빚더미 평택도공, 기관장 연봉은 최상위' 기사 참조)에 이어 업무추진비 부실운...

등교수업 첫 날, 고3 학생 2명 확진…코인노래방서 감염

등교 수업이 재개된 첫날 고3 학생 2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정부는 순차적 등교 이후 우려되는 집단감염 사태를 막기 위해 청소년의 노래방...

마스크 효과 논란, 사실은? [강재헌의 생생건강]

코로나19의 대유행으로 5월14일 기준 세계적으로 확진자가 430만 명을 넘었고 사망자는 29만 명을 웃돈다. 이에 따라 전 세계적으로 보건용 마스크 품귀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

‘원격의료’ 아니라는데…전화 처방에 반발하는 의사들

코로나19로 전화를 이용한 비대면 진료와 처방이 이뤄지자 의료계 일부가 반발하고 나섰다. 환자가 의사를 직접 마주하지 않고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원격 의료가 제도화될까 경계...

[5·18 이모저모] 40년만에 ‘최후항전지’ 옛 전남도청서 기념식

제40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이 5월18일 5·18 민주광장에서 열렸다. 올해 기념식이 열린 곳은 각별했다. 광주 5·18 시민군 최후의 항전지인 ‘옛 전남도청 자리’였기 ...

중대본 “코로나19 재양성자, 전파 위험 없어”

코로나19에서 완치된 다음 다시 확진 판정을 받은 ‘재양성자’가 다른 사람을 감염시킬 위험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는 이들 재양성자에 대해서는 추가 자가 격리 없이 일상 복귀...

쌍용차의 날개 없는 추락…‘감사의견 거절’에 주가도 급락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경영난이 가중된 쌍용차의 주가가 급락하고 있다. 대주주의 신규투자 계획 철회에 이어 올해 1분기 재무제표에 대한 '감사의견 거절'까지...

이태원 클럽 ‘4차 감염’ 중대기로…이번 주말 분수령

이태원 클럽에서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신천지 사태처럼 전국적인 대유행을 불러올 것인지에 촉각이 쏠린다. 방역 당국은 대형교회 예배가 재개되고 많은 ...

코로나19 이기는 ‘방구석 건강법’ 다섯 가지

코로나19 유행으로 집에 있는 시간이 늘었다. 신체활동이 줄었고 평소와 다른 생활로 정신적 스트레스도 상당하다. 일반적으로 신체적 또는 정신적 충격에 의한 스트레스 반응은 일시적으...

클럽發 코로나19 확산에도…성매매 업소 ‘밤의 전쟁’은 계속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어수선한 사회 분위기를 틈타 성매매 업소가 활개치고 있다. 온라인으로 무대를 옮긴 성매매 업소들의 ‘밤의 전쟁’은 여전히 진행 중이다.울산지방경찰은 코로나1...

‘이태원 클럽’ 집단감염 확산…수도권·부산 뚫렸다

연휴기간 이태원 클럽에서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수도권을 비롯해 부산까지 전파되면서 전국 확산에 대한 우려가 다시 고개를 들고 있다.방역 당국은 ...

“이제는 脫석탄”…화력발전소 절반 줄인다

2034년까지 석탄화력발전소가 절반으로 줄어들 전망이다. 원자력 발전소도 3분의 2 수준으로 줄인다는 계획이다.제9차 전력수급기본계획 수립 총괄분과위원회는 8일 제9차 전력수급기본...

[포토뉴스] 이재용 승부수에 法 화답할까

“오래전부터 마음에 두고 있었다. 제 아이들에게 회사 경영권을 물려주지 않을 생각이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5월6일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사옥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한 말이...

[함안24시] 조근제 군수, 코로나19 대응 의료진 격려

조근제 경남 함안군수는 6일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예방을 위해 애쓰는 칠원영동병원을 방문해 의료진들을 위문하고 격려했다. 칠원영동병원은 지난 1월24일부터 선별진료 의료기관으로...

막히는 하늘길, 뿌리부터 흔들린다

“308명에 달하던 직원이 몇 달 만에 98명으로 줄었다. 210여 명이 권고사직 조치로 일자리를 잃은 것이다.” 인천국제공항에서 기내식을 운반하는 한 항공 협력사 관계자의 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