촛불계엄령 황교안 개입 의혹에…野 “가짜뉴스” vs 與 “즉각 수사”

‘촛불집회 계엄령’ 문건을 작성하는 데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개입했는지 여부를 두고 여야의 공방이 격화하고 있다. 여권에선 “즉각 수사에 나서야 한다”고 규탄한 반면 야권에선 ...

‘얼굴 없는 살인자’ 惡플…스러지는 ‘설리’들

지난 10월14일 가수 겸 배우 설리(본명 최진리)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당일 스케줄이 있었는데 연락이 닿지 않아 자택을 찾은 매니저가 숨진 설리를 발견해 신고했다. 경찰...

檢, ‘분식회계 의혹’ MBN 압수수색

검찰이 종합편성채널 MBN에 대한 압수수색에 들어갔다. 채널 출범 당시 자본금 요건을 맞추려고 편법 충당했다는 의혹을 규명하기 위해서다.10월18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공...

미성년자가 논문 공저자에…‘부모 찬스’ 쓴 교수 자녀들 무더기 적발

교수 자녀 등 미성년자를 공저자로 올린 논문이 무더기로 또 적발됐다. 교육부는 7개 대학의 교수 11명이 부정한 방법으로 미성년자를 공문저자로 올렸다고 보고 관계자에 대한 입학 취...

윤지오 수사 박차 가하는 경찰…캐나다에 사법공조 요청

사기 등 혐의로 피소당한 뒤 캐나다로 출국한 배우 윤지오(32·본명 윤애영)씨에 대해 경찰이 현지에 수사 협조를 요청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10월17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

[단독] 극단적 선택한 교통안전공단 여직원, 직장 내 괴롭힘 의혹

지난 15일 강원도 한 호텔에서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되는 한국교통안전공단 여직원의 사망(10월16일 시사저널 보도, [단독]교통안전공단 20대 여직원 숨진 채 발견.."업...

文대통령 “어떤 권력도 국민 위에 군림할 수 없다”

문재인 대통령이 "어떤 권력도 국민 위에 군림할 수 없다"며 검찰 등 권력기관을 향해 "모든 권력기관은 조직 자체를 위해서가 아니라 국민을 위해서 존재한다는 민주주의의 상식을 명심...

조국이 울면 종편은 웃었다

“우리 시청률은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과 반비례한다.” TV조선 기자가 우스갯소리로 필자에게 한 말이다. 이를 입증이라도 하듯, 시청률 조사업체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조국 전 법무부 ...

윤석열은? 후임은? 특검은?…‘조국 사퇴’ 후, 세 가지 쟁점

조국 법무부 장관이 14일 전격 사퇴를 결정하면서 정치권과 검찰 내 후폭풍이 상당할 것으로 예상된다. 조 장관의 사퇴 발표는 청와대도 사전에 충분히 파악하지 못한 ‘개인적 결정’에...

‘권력형 비리’ 갈림길에 선 조국 사태

이른바 ‘조국 사태’가 롤러코스터를 타고 있다. 검찰이 특수부 검사를 대거 투입하면서 조국 법무부 장관 자택 등에 대해 대대적인 압수수색에 들어갔을 때만 해도 조 장관은 한껏 코너...

강만길 “친일 쿠데타 정권이 맺은 한일협정, 현대사의 큰 불행”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文대통령, 檢 정조준…조국 정국 정면돌파

문재인 대통령이 9월27일 검찰의 조국 법무부 장관 수사 방식을 강하게 비판했다. 조 장관과 수사 검사간 통화 사실 공개가 거센 후폭풍을 몰고 온 가운데 조 장관에 대한 여전한 신...

[전문] 文 대통령 “조국 책임, 사법절차에 의해 가려질 것” 대국민 메시지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법무부 장관 논란에 대해 "사법 절차에 의해 가려질 것"이라며 경질 가능성을 일축했다. 대신 "검찰 개혁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현실을 성찰해주시기...

나경원 “원정출산·이중국적 아니다”…홍준표 “환영”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9월23일 아들 원정출산과 이중국적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이에 나 원내대표에게 해당 의혹을 해명하라고 압박했던 홍준표 전 한국당 대표는 "환...

민갑룡 경찰청장 “개구리 소년 사건, 원점 재수사…범인 잡겠다”

최악의 미제 사건으로 꼽히던 화성 연쇄살인 사건의 유력 용의자를 밝혀낸 경찰이 또다른 미제 사건인 '대구 개구리 소년 사건'의 실체 규명에 대해서도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민갑룡 ...

[포토뉴스] 조국이 만들어낸 여의도의 두 얼굴

조국 법무부 장관을 둘러싼 여야 움직임이 확연하게 갈리고 있다.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9월18일 조국 법무부 장관과 조 장관의 가족을 둘러싼 의혹을 규명하기 위한 국정조사 요구...

‘살인의 추억’ 실체 33년 만에 드러나나

국내 대표 미제사건 중 하나인 ‘화성 연쇄살인 사건’ 용의자의 실체가 드러났다. 경찰은 현재 부산교도소에 수감 중인 이춘재(56)를 유력 용의자로 특정했다. 최초 사건이 발생한 지...

검찰개혁 앞둔 조국, ‘검사와의 대화’ 릴레이

조국 법무부 장관이 검찰 개혁을 앞두고 검사들과 만난다. 조 장관은 9월20일 의정부지검을 찾아 검사·직원들과 대화한다. 취임 이후 처음으로 일선 검찰청을 방문하는 자리다. 조 장...

경찰 "화성 연쇄살인사건 용의자, 증거물 3건과 DNA일치"

경찰이 장기 미제사건으로 남았던 '화성 연쇄살인사건'의 유력 용의자를 마침내 특정했다.경기남부지방경찰청 반기수 화성 연쇄살인사건 수사본부장은 19일 브리핑을 통해 "지난 7월15일...

與野, 조국 국정조사 놓고 극한대치…정기국회 ‘빨간불’

여야가 이번엔 조국 법무부 장관 국정조사 문제를 놓고 대치하고 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9월19일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의 국정조사 요구를 강도 높게 비판했다. 이인영 민주당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