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사태 여파 재계로 전방위 확산

‘조국 사태’의 여파가 재계 전반으로 확산되고 있다. 사태에 사명(社名)이 오르내리면서 곤욕을 치르는 기업들이 속출하고 있는 것이다. 현재로선 정경유착에 대한 의혹만 무성할 뿐 이...

‘현대차, 일본기업에 하청’ 소문에 인니 교민사회 술렁

현대자동차가 아세안(ASEAN‧동남아국가연합) 내 교두보로 추진 중인 인도네시아 공장이 건립초기부터 논란에 휩싸였다. 상당수 시공업무를 일본 건설사가 맡기로 했다는 소문이 현지에서...

검찰, 조국 사모펀드 의혹 핵심 기업 ‘익성’ 등 압수수색

검찰이 조국 법무부 장관 가족의 사모펀드 투자 의혹과 관련해 자동차 부품업체 '익성' 등에 대해 압수수색에 나섰다. 조 장관 가족을 둘러싼 의혹 수사를 위해 동시다발적 압수수색에 ...

현대글로비스 골든레이호 한국인 선원 4명 ‘모두 구조’

미국 동부 해안에서 전도된 현대글로비스 차량 운반선 골든레이호에 갇힌 한국인 선원 4명이 무사히 구조됐다. 선박 전도 사고가 발생한 지 약 40시간 만이다. 미국 해안경비대(USC...

한·이스라엘 FTA 타결…日 반도체장비 의존도 낮춘다

한국이 아시아 국가 중 최초로 ‘스타트업의 성지’ 이스라엘과 자유무역협정(FTA)을 맺었다. 첨단기술 강소국으로 불리는 이스라엘은 한국에 반도체 제조용 장비를 가장 많이 수출하고 ...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경제대통령’ 이재용, 압도적 1위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공정위, 일본 자동차부품사들 ‘10년 담합’에 과징금 철퇴

현대차와 르노삼성, 한국GM 등에 납품해 온 일본의 자동차 부품 기업들이 국내 시장에서 10여 년 동안 특정 업체를 밀어주는 식으로 담합을 벌이다 적발됐다. 이들 업체는 과징금 9...

올 상반기 일본차 판매 늘었다

올 상반기에 하이브리드, 전기차, 수소전기차 등을 포함한 친환경차와 휘발유 차량의 신규 등록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에 경유 차량은 미세먼지 등 사회적 이슈로 인해 감소했다...

[단독] 현대차그룹, 전국 농·산지와 국유지 제멋대로 썼다

현대자동차그룹이 전국의 토지를 불법 전용·점용하다 동시다발적으로 철퇴를 맞았다. 최근 6개월 사이 전국 지자체에 위법 사항이 적발된 공장과 연구소만 9곳에 달한다. 농·산지와 국유...

[포토] 친환경차 축제 EV 트렌드 코리아 2019 개막

친환경자동차 전시회 'EV 트렌드코리아(TREND KOREA) 2019'가 2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B홀에서 개막했다. 환경부와 서울시가 후원하며 포르쉐코리아가 메인 스폰서...

[단독] JMS 기업 사냥 핵심 인물들 본지 취재 시작하자 출국

시사저널은 최근 ‘[단독] 종교단체 JMS, 대우조선해양건설 무자본 인수?(제1539호)’ 제하의 기사를 통해 JMS의 기업 사냥 의혹을 보도했다. 교단 핵심 인사들이 우량기업들을...

[르포] 가전쇼와 세계적 모터쇼 중간서 애매한 ‘서울모터쇼’

충전기가 꽂혀 있는 자동차, 인공지능(AI) 시스템 소개 그림, 사방이 스크린으로 둘러싸인 자동차 조종석…. 신기했다. 그러나 새롭진 않았다. ‘국내 최대 자동차 박람회’로 알려진...

총수 경영권 첫 박탈한 국민연금…“경제계의 촛불혁명”

국민연금의 주주권 행사로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대한항공 사내이사 연임에 제동이 걸렸다. 국민연금이 지난해 도입한 스튜어드십 코드가 3월27일 조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 부결이라는 ...

[단독]현대·기아차 내부문건으로 본 세타2엔진 결함 은폐 의혹

현대·기아차가 최근 검찰 압수수색을 받았다. 세타2엔진 등 차량 제작결함을 은폐했다는 의혹과 관련해서다. 세타2엔진은 그랜저와 쏘나타, K5 등 현대·기아차 주력 차종에 탑재된 엔...

현대차, 사상 최악의 영업이익도 결국 리콜 때문

품질 문제에서 비롯된 리콜 사태는 현대·기아차에 핵폭탄급 악재로 작용하고 있다. 현대차가 지난해 3분기 사상 최악의 성적표를 받아든 까닭도 사실상 리콜 때문으로 분석된다. 당시 현...

현대차 ‘체질 바꾸기’ 나선 정의선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 부회장이 ‘현대차=경직된 조직’이라는 등식을 깨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정 부회장은 최근 현대·기아차 신임 과장 세미나에 영상으로 출연해 국내 언론의...

외할머니가 돌아가셔도 휴가 없다는 ‘대기업’

LG전자는 직원의 친조부모 경조사 때 3일 휴가와 경조사비로 월급 절반을 지원한다. 반면 외조부모 경조사의 경우 휴가나 지원금이 없다. 아버지 혈통에 기반을 둔 호주제가 14년 전...

재계 총수들은 양력 설 쇤다…음력 설 땐 경영구상

국내 4대 그룹 총수들이 이번 음력 설 연휴를 경영 현안과 사업 전략을 점검하는 기회로 삼을 전망이다. 재계에 따르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 ...

‘광주형 일자리’ 막 올랐다···현대차 광주에 온다

전국적인 관심을 모아 온 ‘광주형 일자리’ 사업이 본격적인 막을 올렸다. 광주형 일자리의 첫 모델인 현대자동차 투자 협약이 ‘2전 3기’ 끝에 결실을 맺게 된 것이다. 현대차가 광...

한국판 ‘부르즈 할리파’ GBC…국내 최고층 마천루 전망

부르즈 할리파(아랍에미리트·828m), 상하이타워(중국·632m), 아브라즈 알 바이트 타워(사우디아라비아·601m). 각 나라를 대표하는 초고층 랜드마크 빌딩의 현주소다. 국내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