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울증 환자는 ‘자살 암시 흔적’을 남긴다

30년 넘게 방송, 영화, 연극 무대를 오가며 활발하게 활동해 온 중견 배우 전미선씨가 6월29일 오전 전주의 한 호텔 객실 화장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외부인의 침입 흔적이나 ...

류마티스 치료제, 치매 치료 효과…동물실험으로 확인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가 치매 치료에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분당차병원은 동물실험을 통해 세계 최초로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인 휴미라(아달리무맙)의 알츠하이머 치매의 치...

손아귀 힘 센 사람이 건강하다

서양에서는 악수할 때 손에 힘을 주지 않으면 ‘dead fish handshake(죽은 물고기와 악수하는 듯하다)’라고 해서 자존감이 부족한 사람이라 여기고 그 사람을 신뢰하지 않...

일본 초고령 사회의 어려운 숙제 ‘고령 운전자’

4월19일 정오가 조금 지난 시간, 도쿄 이케부쿠로의 횡단보도로 자동차가 돌진했다. 적신호를 무시하고 법정 속도보다 시속 50km나 빠르게 달리던 자동차는 횡단보도를 건너던 모녀를...

‘실어증’ 치료하면 말할 수 있다

뇌졸중으로 언어를 담당하는 좌측 뇌의 뇌세포가 손상받으면 ‘실어증’이 나타날 수 있다. 국립실어증협회에 따르면, 실어증은 뇌졸중에서 회복된 환자의 25~40%에서 나타날 정도로 매...

경도인지장애는 자살, 치매 말기는 사고사 위험

경도인지장애를 겪으면 자살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경도인지장애란 아직 치매는 아니지만, 기억력이 현저하게 떨어진 상태를 말한다. 또 시간이 지나 치매 말기가 되면 사고사 ...

“알츠하이머는 늙으면 생기는 자연현상”…너무 정교한 ‘가짜뉴스’

“이제 의학계는 인정할 수밖에 없습니다. 알츠하이머는 질병이 아니라는 것을요.”이와 같은 글이 담긴 게시물이 4월24일 다수 인터넷 커뮤니티에 일제히 올라왔다. 제목도 대부분 ‘선...

누구나 할 수 있는 ‘새우등·거북목’ 교정 방법

비행기 좌석은 몸을 불편하게 만들기 위해 특수 제작된 의자인 것 같다. 어떤 자세를 취해도 불편하다. 그 이유는 등이 굽어서다. 등이 구부정하면 목도 앞으로 내밀어진다. 이른바 ‘...

잠 못 자면 치매 걸릴 수 있다

국내 치매 인구는 75만여 명이다. 노인 인구가 늘면서 2030년 약 136만 명이 치매 환자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전체 치매의 50~60%는 알츠하이머병이 원인이다. 알츠하이머...

[이어령 인터뷰①] “‘빨리 감기’ 하듯이 살고 있다”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아침밥 먹는 학생이 공부 잘한다”

아침을 먹는 학생의 학업 성적이 뛰어나다는 사실이 연구를 통해 확인됐다. 삼육서울병원 가정의학과 연구팀이 중·고생 6만여 명의 아침 식사 빈도와 학업 성취도의 상관성을 분석한 결과...

‘삼시 세끼’ 무시하지 마라! 운명 바꾼다

18세기 일본의 관상가이자 사상가인 미즈노 남보쿠는 그의 저서 《절제의 성공학》에서 하루 세끼를 어떻게 먹느냐가 운명을 결정한다는 주장을 폈다. 그는 십여 년 동안 관상을 공부하고...

5년 후 치매 환자 100만 명 넘는다

국내 치매 환자가 100만 명을 넘는 시점은 2024년이며, 2039년 200만 명선을 돌파한다는 전망이 나왔다. 특이점은 이 시기가 빨라지는 추세라는 점이다. 2012년 조사에서...

“코나무, 알레르기 비염과 축농증 다스린다”

대책 없이 줄줄 흐르는 콧물과 코 막힘 증세, 주위 사람에게 민망할 정도로 터져 나오는 재채기를 주체 못 하는 알레르기 비염과 축농증 환자들은 겨울이 반갑지 않다. 찬바람에 증세가...

[치매①] 우리 엄마가 혹시 치매? 어쩌지?

우리 주변에 치매 환자가 많습니다. 2017년 국내 치매 환자는 72만여 명이고 65세 노인 10명 중 1명은 치매 환자입니다. 20년 후면 국내 국민 2명 중 1명은 치매와 직·...

[이경제의 불로장생] 뇌 활동이 불로장생의 Key

나이를 먹으면서 찾아오는 변화는 예전 같지 않은 육체와 함께 점점 희미해져 가는 기억이다. 문제는 두뇌다. 육체적인 문제는 병원이나 한의원에 가서 하나씩 해결하면 될 일이다. 그런...

에이즈보다 무서운 '10대 사망원인'

세계보건기구(WHO)는 5월, 10대 사망원인을 발표한 바 있다. WHO가 매년 10대 사망원인을 발표하는 이유는 전 세계 사망 원인의 절반 이상이 10가지 원인에 포함되기 때문이...

[커피 특집②] 발자크가 사랑한 커피 "하루 3잔까지 무해"

[편집자 주]​ 브라질이 커피 주요 생산지가 된 배경에는 '미남계'가 있다는 사실을 아십니까? 커피에 얽힌 이야기는 그 긴 역사만큼이나 흥미롭습니다. 커피가 세계적인 음료로 등극하...

[경남브리핑] 두산重, 전력수요 관리용 대형 에너지저장장치 준공

두산중공업은 경남 창원 본사 공장 내에 12MW/70MWh 규모의 전력수요 관리용 대형 에너지저장장치 (Energy Storage System, 이하 ESS)를 구축하고, 9월5일...

9월14일부터 모든 초·중·고교에서 ‘커피 퇴출’

9월14일부터 초·중·고교 등 모든 학교에서 커피가 퇴출된다. 교내 커피 자판기나 매점에서 커피 음료를 판매할 수 없도록 한 법(어린이 식생활안전관리 특별법 일부 개정안)이 시행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