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김태호 운명은?’…미래통합, 공천 면접 돌입

미래통합당이 황교안 대표와 홍준표 전 대표, 김태호 전 경남도지사 등 대선주자급 총선 예비후보에 대한 면접에 돌입한다. 중진 의원들에 대한 용퇴 압박과 물갈이가 예고되고 있는 대구...

‘PK 맹주’ 둘러싼 혈투…정치 명운 건 김두관-홍준표 대결 가시화

[여론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배종찬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최인철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2월17...

[단독] 김태호 “거창 떠나 창원 가는 일 없다”…공관위 요청 거부

김태호 전 경남지사가 자신을 둘러싼 험지 출마 요구에 대해 "고향인 거창을 떠나 창원 성산 선거구에 가는 일은 결코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한국당 공천관리심사위원회(공관위)로부터 ...

PK 민심, '촛불혁명 완수' vs '정권 심판'

80여일 앞으로 다가온 4·15 총선, 여야는 모두 당내 사정으로 분위기가 어수선하다. 더불어민주당은 현역 의원 '하위 20%' 살생부로 시끄럽다. 자유한국당은 '보수 통합'을 둘...

부산은 ‘불출마’, 경남은 ‘올드보이’…깊어지는 한국당 고민

4·15 총선을 두고 경남과 부산지역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엇갈린 행보가 주목을 받고 있다. 부산에서 불출마 선언이 잇따랐다면 경남 분위기는 사뭇 다르다. 당 지도급 인사들이 '고향...

유재석 “‘유산슬’은 의도치 않게 생긴 감사한 캐릭터”

결혼 발표 이후 첫 단독 기자회견이었다. 그러니까, 본인도 모르는 깜짝 기자회견.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속 프로젝트 ‘뽕포유’가 배출한 트로트 가수 ‘유산슬...

[2019 올해의 히트 스타] 예능계, 백종원∙송가인∙유재석 빛났다

백종원 신드롬이 더 강해진 한 해였다. 작년에도 백종원의 인기는 대단했었다. 백종원에게 대상이 가지 않은 것이 2018 SBS 연예대상의 최대 이변이라고 할 정도였다. 그때가 정점...

[현장에서] 경남서 부활 노리는 한국당 올드보이들

21대 총선이 4개월 앞으로 다가왔다. 과거 총선과 마찬가지로 현역 물갈이 요구가 쏟아지고 있다. 여권에선 ‘586 세력’, 자유한국당에선 ‘영남 중진’ 등을 겨냥한 용퇴 압박이다...

‘김태호-유재석’ 콤비의 새로운 《무한도전》

MBC 《놀면 뭐하니?》는 《무한도전》을 끝내고 휴식기에 들어갔던 김태호 PD의 복귀작으로 화제를 모았다. 처음엔 유재석에게 카메라를 주고 자신의 일상을 찍게 한 다음 다른 사람에...

철도 이어 서울 지하철 파업 예고…출퇴근길 ‘비상’

서울 지하철 1~8호선 운행을 담당하는 서울교통공사노조가 10월16일부터 사흘간 파업에 돌입할 것으로 보인다. 노조는 이미 10월11일부터 5일간 준법투쟁에 돌입했다. 열차 운행 ...

[세습사회] 이젠 금배지도 대물림 된다

총선을 반년여 앞둔 지금, ‘정치 금수저’들의 움직임이 활발하다. 부모의 자원이 자녀에게로 대물림되는 한국 사회를 빗댄 ‘수저계급론’, 이는 여의도 정치판에도 결코 예외가 아니다....

‘고향 출마’ 홍준표·김태호에 한국당 ‘격전지 출마’ 종용

"중진 의원들이 차기 총선에서 험지에 출마하는 선당후사(先黨後私)의 자세가 필요하다"자유한국당 김무성 의원이 8월20일 '대한민국의 미래와 보수통합' 국회 토론회에서 한 발언이다....

김태호 前경남지사 "총선 결심 굳혔다"…고향 거창서 출마

자유한국당 소속 김태호 전 경남지사가 내년 총선 거창·함양·산청·합천 출마 결심을 굳혔다. 김 전 지사는 8월10일 본지 통화에서 "원내에 진입해 보수 정당의 가치를 바로 세워야겠...

[2020총선-PK] ‘조국 vs 이언주’ 맞대결 성사되면 전국 최고 빅매치

역대 총선 때마다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은 전국 표심의 바로미터로 통했다. 이후에는 충청으로 대표되는 중원 공략에 공을 들였다. 최근 선거에서는 PK로 불리는 부산·울산·경남이 여야...

돌아온 김태호 PD의 예능 실험은 성공할까

MBC 《무한도전》이라는 레전드 예능 프로그램을 만들었던 김태호 PD의 복귀는 몇 달 전부터 대중들의 초미의 관심사였다. 어떤 프로그램으로 돌아올까, 누구와 함께할 것인가를 두고 ...

나영석 PD 37억원 연봉의 비결

최근 공개된 나영석 PD의 연봉이 큰 화제가 됐다. 지난해 CJ ENM에서 그가 받은 돈은 무려 37억2500만원. 이런 어마어마한 수입을 얻게 된 건 보너스로 받은 수입이 상상을...

황교안 나비효과…한국당 계파 재편 꿈틀꿈틀

“자유한국당은 계파만으로 작동하는 정당이다. 일종의 사조직이라고 할 수 있다. 들어내야 할 조직이다.” 한때 한국당의 인적 쇄신을 시도했다가 손을 떼고 물러난 전원책 변호사의 말이...

‘아킬레스건 박근혜’에 대한 황교안의 답

황교안 전 국무총리에게 박근혜 전 대통령이란 지지율의 기반이자 아킬레스건이다. 각종 여론조사에서 황 전 총리가 범보수 진영 대권 후보 지지율 1위를 달리는 배경에는 박 전 대통령 ...

황교안 등판 예고에 한국당 당권 구도 ‘출렁’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자유한국당 입당 의사를 밝혔다. 보수 진영의 대권잠룡인 황 전 총리가 중앙 정치무대에 데뷔하면서 2월27일 예정된 한국당 전당대회 구도가 요동치고 있다. 유력...

카풀앱 숨죽이고 있지만 “택시도 그 편리함 인정한다”

카카오가 택시기사의 분노를 유발한 촉매제가 됐다. 카카오 카풀 서비스를 철회하라며 분신을 시도한 기사 최아무개(57)씨의 죽음으로 업계는 끓어올랐다. 카카오는 “현안에 관해 택시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