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같이 미세먼지 마셔도 ‘복부비만’은 고혈압 위험 더 증가 

똑같이 미세먼지에 노출돼도 복부 내장비만이 있는 사람은 고혈압 위험이 더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세먼지와 내장지방이 결합해 혈관 기능에 더 큰 장애를 초래하기 때문이다. 서울...

20대 여성 고씨의 ‘ㅇㄱㄹㅇ 다이어트’ 관찰기⑤ (최종편)

※ [20대 여성 고씨의 ㅇㄱㄹㅇ 다이어트 관찰기] 지난 기사 [20대 여성 고씨의 ‘ㅇㄱㄹㅇ 다이어트’ 관찰기①​] 비만 전문의의 6가지 식습관·생활습관 처방​http://www...

작은 안경을 쓰면 눈이 작아진다?

왜곡된 건강 상식은 오히려 건강을 해칠 수 있다. 예컨대 간에 좋다는 특정 식품으로 간 기능이 더 나빠지는 경우가 있다. 시사저널은 의사·식품학자·약사 등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아 ...

먹기 전, 향에 먼저 취해버린 봄냉이

4월이다. 제대로 된 봄은 사실 3월이 아니라 4월부터다. 그래선지 다른 달에 비해 바깥나들이가 부쩍 늘어난다. 만물이 남김없이 소생하며 움을 틔우고, 푸근해진다. 오랜만에 움츠렸...

탄수화물은 비만의 주범이다?

불과 100년 전 라듐은 화장품·스타킹·치약 등의 원료로 사용됐다. 방사능에 대한 개념이 없었던 당시에 라듐은 질병 치료와 미용에 좋은 물질이라는 게 상식으로 통했다. 라듐의 위험...

[노진섭 기자와 건강 챙기기] 건강한 몸매는 부지런함의 결과물

파인애플식초가 다이어트에 좋다는 소문이 퍼졌습니다. 파인애플의 단백질 분해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식초는 생리 기능 활성화에 좋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대한의사협회가 효과를 확인해...

배 나오면 얼굴도 커진다

40~50대여, 가끔 거울을 보면서 젊었을 때보다 내 얼굴이 더 커진 것 같다고 느낀 적은 없는가. 예전의 계란형 얼굴은 온데간데없이 어느새 광대뼈가 도드라지고 턱은 사각턱으로 변...

살찌는 체질, 안 찌는 체질 염색체가 가른다

세상 참 불공평하다. 어떤 사람은 살이 쪄서 고민이고 어떤 사람은 바짝 말라서 고민이다. 한편에서는 먹으면 살이 찔까 싶어 조심조심, 또 한편에서는 살을 찌우기 위해 먹고 먹고 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