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 촉진한다”…현금 1226억원 뿌리는 창원시

올해 초만 해도 "창원 경제 부흥의 원년으로 삼겠다"고 공언했던 경남 창원시가 불과 8개월 만에 "생산과 소비활동 저하로 내수시장은 출구 없는 부진의 터널로 내몰리고 있다"며 고백...

[포토] 도발적이고 성숙해져서 컴백한 '트와이스' 쇼케이스 무대

걸그룹 트와이스 나연, 정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채영, 쯔위가 22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일곱 번째 미니앨범 팬시 유(FANCY YOU)...

‘광주형 일자리’ 막 올랐다···현대차 광주에 온다

전국적인 관심을 모아 온 ‘광주형 일자리’ 사업이 본격적인 막을 올렸다. 광주형 일자리의 첫 모델인 현대자동차 투자 협약이 ‘2전 3기’ 끝에 결실을 맺게 된 것이다. 현대차가 광...

[포토] 2019 서울가요대상, 뜨거운 레드카펫 현장

15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2019 서울가요대상(서가대)'이 열렸다. 이날 '2019 서울가요대상'에는 MC를 맡은 신동엽, 김소연, 김희철을 포함해 방탄소년단, ...

아직도 돌아오지 않는 행방불명 여고생들

기해년 황금돼지띠의 새해가 밝았다. 너도나도 새해 덕담을 주고받으며 복 있는 한 해를 기원한다. 하지만 해가 바뀌는 것이 달갑지 않은 사람들이 있다. 바로 실종자 가족들이다. 이들...

[동영상] '먹방은 가라' 이제 굶방(굶는 방송)의 시대

MBC 신규 예능 ‘공복자들’ 제작발표회가 열린 6일 오전 서울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노홍철, 유민상, 김준현, 미쓰라&권다현 부부, 배명호가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개그맨 김...

역사 반성 없이 ‘한류 보이콧’만 하는 日 극우

정부의 화해치유재단 해산 선언과 대법원의 강제징용 피해자 손해배상 판결 이후, 한·일 관계는 전방위적으로 흔들리는 모양새다. 일본 정부 관계자들이 연일 강경 발언을 내놓는 가운데,...

남북정상회담 때마다 등장한 북한 녹차 '은정차(恩情茶)'의 비밀

9월18일부터 2박3일 간 평양에서 열린 남북정상회담에서 북한은 공식 음료로 황해남도 강령군에서 재배한 녹차를 제공했다. 이름은 은정차(恩情茶). 김일성 주석의 ‘은정’을 기린다는...

《뜻밖의 Q》로 흑역사 함정에 빠지게 된 MBC

최근 가장 주목받으면서 출발한 신작 예능 프로그램은 바로 MBC 《뜻밖의 Q》라고 할 수 있다. 시작하기 몇 주 전부터 인터넷에서 화제가 됐고, 첫 회에 TV 화제성 비드라마 부문...

홍준표 “혐의 입증되면 감옥”…김경수 “정치공세 그만”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등 당 지도부는 물론 경남지사와 기초단체장 선거에 출마하는 후보들이 창원에서 대대적인 지방선거 필승 결의 대회를 열었다. 한국당은 5월2일 오후 창원 컨벤션...

[뉴스브리핑] “MB, 뇌물 유죄 시 최소 징역 10년 이상”

아침 뉴스를 놓치셨습니까. 반드시 챙겨야 할 뉴스, 반드시 알아야 정보. 디지털 시사저널의 ‘뉴스브리핑’을 확인하시면 됩니다. 3월22일 어제의 뉴스를 한눈에 정리하고, 23일 오...

한국과 베트남 독립항쟁의 ‘씨앗’, 이상설과 판보이쩌우

[편집자 주]역사를 살피다 보면 데자뷰처럼 반복되는 삶이나 사건들을 마주하게 된다. 제국주의의 침략부터 해방을 맞이하기까지, 우리와 비슷한 경험을 가진 나라들의 역사를 접할 때 더...

‘전대협’에 꼬리표처럼 따라붙는 ‘주사파’

“주사파(主思派·주체사상파)와 전대협(전국대학생대표자협의회)이 장악한 청와대의 면면과 실력답다. 전대협 강령 전문에는 미국에 반대하고, 회칙에는 ‘민족과 민중에 근거한 진보적 민주...

[뉴스브리핑] 밀양 화재, 사망 37명 · 부상 151명(27일 오전 11시 현재)

아침 뉴스를 놓치셨습니까. 반드시 챙겨야 할 뉴스, 반드시 알아야 정보. 디지털 시사저널의 ‘뉴스브리핑’을 확인하시면 됩니다. 1월 26일 어제의 뉴스를 한 눈에 정리하고, 27일...

전주 실종 아동 고준희양 어디로 사라졌나

전주에서 실종된 고준희양(5)의 행방이 오리무중이다. 2017년 12월22일 현재 실종된 지 35일째다. 준희양은 어디로 사라진 것일까. 경찰에 따르면, 준희양은 전주시 덕진구 우...

미궁으로 빠진 미제 사건들

지금 우리 사회는 하루에도 크고 작은 사건들이 수없이 발생한다. 대부분의 사건은 해결되고 있으나 공소시효가 지나 영구미제로 남은 사건도 적지 않다. 세상을 떠들썩하게 했던 화성연쇄...

‘친박’과 밀월 택한 홍준표의 딜레마

풍경 1 “이 정부의 일부 양박(양아치 친박)들과 청와대 민정수석실 주도로 내 사건을 만들었다. 아무 이념도 없이 그냥 국회의원 한번 해 보기 위해 박근혜 대통령 치맛자락을 잡고 ...

헤드윅, 예쁜 이 남자들의 결 다른 트랜스젠더를 보라

뮤지컬 의 티케팅은 ‘피 터지는 티케팅’, 이른바 ‘피케팅’으로 불린다. 꽤 자주, 오랜 기간 공연하지만 한 회 차 티켓을 구하기란 쉽지 않다. 그만큼 10년 넘게 정상의 자리를 ...

“‘이상한 아이’ 될까 봐 밤늦도록 학원 돌았다”

정연수씨(26·여)가 대치동에 처음 발을 들인 건 1994년이다. 맞벌이하는 부모를 따라 왔다. 어머니가 처음 이사를 제안했다. 곧 대치동 집값이 크게 뛸 것이라는 소문을 들었기 ...

만만해서 신인 감독 앞세웠을까

올해 한국 영화의 흥행 성적표를 보면 낯선 이름의 감독들이 눈에 많이 띈다. 국산 영화 상반기 최고 흥행작으로 5백46만명을 동원한 의 장훈 감독, 3백만명을 동원한 의 강대규 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