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임명 후 첫 서울대 촛불집회, 얼마나 모일까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법무부 장관을 임명한 9월9일, 서울대학교에서는 학생들이 조 장관의 사퇴를 촉구하는 세 번째 촛불집회에 나선다. 임명 강행 이후 첫 촛불집회여서 그 규모에 관...

‘인사 논란’ 한 방에 잠재운 윤석열의 승부수

문재인 정부의 두 번째 검찰 수장으로 파격 발탁된 윤석열 검찰총장(59·사법연수원 23기)이 취임한 지 40여 일이 지났다. 윤 총장은 역시 뉴스메이커였다. 불과 한 달여 만에 그...

“윤석열, 끝까지 간다…둘 중 한 명은 옷 벗어야 끝나”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둘러싼 논란이 검찰로 옮겨 붙었다. 검찰이 칼을 쥐었다. 조 후보자 논란에서 청문회도, 심지어 여론도 뒷전으로 밀리게 됐다. 검찰이 수사를 진행하면서 사...

[Up&Down] 리지 / 보은군수

UP '독도는 일본 땅' 악플에 일침 가한 리지 가수 겸 배우 리지가 독도를 일본 땅이라고 주장하는 한 누리꾼의 댓글에 '사이다' 같은 답글을 남겨 화제다. 최근 리지는 광복절을 ...

조국 효과?…文대통령 부정평가 ‘최고’…한국당, 반사이익 못 누리는 이유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박원석 정의당 정책위의장, 배종찬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난리 난 조국 의혹, 조국은 역시 정치인?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2019년 8월6일 소종섭...

“혐오를 팝니다”…‘혐오 비즈니스’에 빠진 대한민국

새로운 천 년이 시작되기 전, 그러니까 호랑이 담배 피우던 시절인 1999년, 사람들은 ‘도토리’를 선물했고 ‘파도’를 탔다. 1990년대 중반 이후 태어난 Z세대는 무슨 얘기인가...

‘제주 카니발 폭행’에 네티즌 분노 폭발

제주에서 이른바 ‘칼치기’ 운전을 하던 30대 남성 운전자가 자신의 난폭운전에 항의하는 상대 운전자를 폭행하는 영상이 공개돼 네티즌들이 분노하고 있다. 8월16일 온라인에선 카니발...

文정부, 한일 갈등 솔루션은…對일본 전략이 필요한 이유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박형준 동아대학교 교수■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2019년 8월8일소종섭 시사...

소비자도, 업계도, 모델도…‘DHC 손절’ 나섰다

‘혐한 방송’으로 물의를 빚은 일본 화장품기업 DHC의 한국 퇴출이 본격화되는 모양새다. 네티즌들이 먼저 퇴출을 촉구한 가운데 업계는 제품 판매를 중단했다. 광고 모델마저 거리두기...

정권마다 달콤한 ‘NO 재팬’, 그러나 유효기간은 짧다

한·일 관계는 깊은 수렁으로 빠져들고 있다. 일본의 연이은 경제보복 조치에 우리 국민들의 분노는 하늘을 찌른다.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ISOMIA)도 파기하자는 주장이 일반 국...

DHC ‘혐한방송’ 파장…“퇴출” 주장에 한국 모델도 불똥

일본 화장품 기업 DHC의 ‘혐한 방송’이 논란에 휩싸이자 불매를 넘어 퇴출 운동을 벌이자는 목소리까지 불거졌다. 이번 기회에 불매 전선을 확대해야 한다는 주장도 나온다. 비난의 ...

‘깜짝 의원직 승계’ 정은혜…번지수 잘못 찾은 학벌·배경 비난

8월9일 개각 직후 '정은혜'란 이름이 화제를 모았다. 임명된 장관 4명, 장관급 6명, 차관급 1명 중 이런 이름은 없었다. 잘 알려지지 않은 37세 여성 정치인이었던 정은혜씨가...

지자체 반일 행보 갑론을박…“능동적 활동” vs “지나쳐”

일부 지방자치단체의 '반일(反日)' 행보를 놓고 갑론을박과 진통이 벌어지고 있다. 주로 여당 소속 지자체장들이 추진하는 반일 활동에 응원이 따라붙는 한편 '순수한 시민 운동을 변질...

담뱃갑에 흡연 경고그림 커진다…“애당초 팔지를 말지”

담뱃갑의 흡연 경고그림과 문구 면적이 훨씬 더 커질 예정이다. 금연 정책의 효과를 높이기 위한 정부 정책인데, 시민들은 "그런다고 담배를 안 피우겠느냐" "애초에 팔지를 마라"는 ...

막다른 길 치닫는 한일관계, ‘친일의 망령’을 소환하다

1945년 7월 24일 해질 무렵, 지금의 서울시의회 건물인 경성 부립극장에 일제 고위관료들이 하나 둘 모습을 드러냈다. 조선 총독, 군사령관, 난징 괴뢰정부와 만주국 대표 등이었...

스페인 아동복, ‘日전범기’ 닮은 문양 파장…“글로벌 매출 절반 한국인데”

국내에서 수십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스페인 의류업체가 일본 전범기를 닮은 디자인을 선보여 빈축을 사고 있다. 최근 불거진 한·일 갈등과 맞물려 불매운동 조짐까지 일고 있다. 업체 측...

야놀자와 여기어때의 ‘5년 격돌’ 스토리

숙박 O2O(온·오프라인 연계) 시장을 양분하고 있는 야놀자와 여기어때. 두 회사의 분위기가 최근 심상치 않다. 지난 몇 년간 숙박 1, 2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며 크고 작은 다툼...

한국당 또 ‘막말’ 논란…정미경 “文, 세월호 한 척으로 이겨”

정미경 자유한국당 최고위원이 문재인 대통령을 비판하면서 세월호 참사를 언급한 누리꾼 댓글을 부적절하게 인용해 논란이 되고 있다.정 최고위원은 7월15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故 김영애 이미 “원망 않는다” 했는데…이영돈 PD 뒤늦은 사과

이영돈 PD가 과거 황토팩 보도 건을 놓고 대립한 배우 고(故) 김영애씨에게 뒤늦게 사과했다.이 PD는 7월11일 서울 중구 태평로 인근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늦은 걸 알지만 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