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노조 파업철회…사측 법적대응 예고에 후퇴

르노삼성자동차 노동조합이 6월12일 오후 3시30분 전면파업을 중단했다. 이로써 일주일째 심화됐던 노사 갈등은 소강상태에 접어들게 됐다. 노사는 이날 오후 6시부터 교섭을 재개하기...

르노삼성 5일간 부산공장 ‘셧다운’…노조 파업에 초강수

르노삼성자동차(르노삼성) 노사 분규가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사측이 4월29일부터 5월3일까지 5일간 부산공장 가동 중단을 결정했다. 회사가 필요한 경우 기간을 정해 단체 휴가로 쓸...

[포토] 2019서울모터쇼 개막 '미래차 이동혁명'

올해로 12회째를 맞은 서울모터쇼 미디어데이가 28일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열렸다. 올해 모터쇼 주제는 '지속 가능하고 지능화된 이동 혁명'으로 완성차 업계...

‘초소형 전기차’, 살 순 있어도 탈 순 없다?

초소형 전기차를 이젠 마트에서 살 수 있게 된다. 이마트는 르노삼성의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를 이달부터 전국 25개 매장에서 판매한다고 3월7일 밝혔다. 이처럼 초소형 전기차가 ...

‘핵’ 있고 ‘돈’ 없었다…한·미정상회담 ‘절반의 성공’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1월30일(현지시각) 6번째 한·미정상회담에서 "북한이 완전한 비핵화를 달성하기 전까지는 기존의 제재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의...

‘곤 체포’ 악재 만난 르노삼성의 미래, 그 운명 걸린 車는?

르노삼성의 어두운 앞길에 또 하나의 먹구름이 드리웠다. 이들의 대주주인 르노의 카를로스 곤 회장이 보수 축소 혐의로 일본 검찰에 체포되면서다. 르노삼성에 우호적이었던 곤 회장의 경...

르노삼성, 지지자 곤 회장 체포로 닛산과 무한경쟁 내몰려

르노삼성의 어두운 앞길에 또 하나의 먹구름이 드리웠다. 이들의 대주주인 르노의 카를로스 곤 회장이 보수 축소 혐의로 일본 검찰에 체포되면서다. 르노삼성에 우호적이었던 곤 회장의 경...

2000만원대 수입차들의 공세가 시작됐다

수입차 업체들은 지난 10년간 거침없이 시장을 확장해 왔다. 수입차는 점점 더 다양해지는 소비자들의 개성과 요구를 충족시키며 매해 새로운 판매기록을 써나가고 있다. 지금까지 수입차...

국내 완성차 4社, ABS 결함 알고도 덮었나

국토교통부 산하 교통안전공단이 2015년 현대자동차의 바퀴잠김방지식 제어장치(ABS) 결함을 인지하고도 축소·은폐했다는 의혹이 불거지고 있다. 국무총리 직속 기관인 국무조정실은 해...

지역경제계 대표성 의심받는 부산상의, 회비 납부 실태

부산 경제계를 대표하는 부산상공회의소가 회비를 제대로 거두지 못해 속앓이를 하고 있다. 회원사의 회비 체납은 대부분의 지방 상의들이 겪고 있는 공통된 사안이지만, 부산상의의 경우 ...

한진중공업·르노삼성이 부산商議 외면하는 까닭은

오는 3월16일 새 집행부를 구성하는 부산상공회의소가 투표 없이 차기 상의의원 120명을 확정했으나, 정작 지역 경제에 큰 영향을 미치는 기업들이 대거 빠져 있어 부산상의의 대표성...

‘허용도 회장’ 합의한 부산상의 ‘선거인 명부’ 들여다보니

지난 한해 동안 차기 회장 선출과 관련, 내분에 휩싸였던 부산상공회의소가 오는 3월16일 새로운 회장단 출범을 위한 임시 총회를 앞두고 준비작업에 한창이다. 부산상의는 지난 2월2...

‘SM5의 역주행’으로 짚어본 한국GM의 몰락 이유

최근 자동차 시장에서 출시된 지 10년 가까이 된 차량의 판매량이 급증하는 기현상이 벌어지고 있다. 르노삼성자동차 SM5 이야기다. SM5는 지난해 내수시장에서 전년 대비 약 14...

오히려 피해 여성 잡는 대기업 성폭력 구제 시스템

직장상사 B씨로부터 불쾌한 스킨십을 견디다 못한 여직원 A씨는 고민 끝에 용기를 내 회사 측에 피해사실을 알렸다. B씨는 회사 측에 친밀감을 위한 행동이었을 뿐이라고 주장했고, 회...

[단독] 영업직 쌈짓돈마저 본사가 챙기는 르노삼성

르노삼성자동차가 갑(甲)의 위상을 앞세워 판매 일선에 있는 지점·대리점 소속 영업직원의 쌈짓돈을 본사 수익으로 돌리고 있다. 르노삼성은 신차 구매 계약해지 시 계약금 10만원을 반...

테슬라 전기차의 한국 상륙 작전, 만만찮네

세계 전기차 시장 1위 업체 테슬라가 한국에 상륙했다. 현대자동차 아이오닉 일렉트릭이 주도했던 국내 전기차 시장에 지각변동이 예고된다. 다만 테슬라는 만만치 않은 과제들을 해결해야...

<2016 차세대 리더 100> 이철희 하정우 이미경

미래의 한국 이끌 ‘차세대 리더’​ ​문화·정치·​경제 20~31위(完) 정치 20위 ​| ​​​​김세연(45) ​| ​​​​새누리당 국회의원 부산 금정구에서 5선 국회의원을 지낸...

시동 꺼져버린 르노삼성과 한국GM

르노삼성과 한국GM이 ‘SM6’와 신형 ‘말리부’를 내세워 국내 중형차 시장 지각변동을 꾀했으나, 예상치 못한 난관에 직면했다. 두 업체가 신차 출시 당시 강조한 차량 품질 향상 ...

2016 부산국제모터쇼, 한국의 ‘디자인’ vs 일본의 ‘친환경’

부산의 여름을 달굴 ‘2016 부산국제모터쇼’(부산모터쇼)가 6월2일 벡스코(BEXCO)에서 막을 올렸다. 2년마다 개최되는 부산모터쇼는 올해로 8회째를 맞았다. 부산모터쇼는 20...

“자동차 회사들, ‘못된 버릇’ 버릴 때까지 소송 멈추지 않겠다”

법무법인 바른 소속 하종선 변호사(61)는 수입자동차 업체들에 ‘저승사자’로 불린다. 하 변호사는 차주 4432명을 대리해 폭스바겐을 상대로 소송을 벌이고 있다. 폭스바겐은 지난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