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재난지원금이 묻는다 ‘국가란 무엇인가’

이것은 국가의 역할에 대한 이야기다. 지금 우리 앞엔 ‘죽고 사는’ 문제와 ‘먹고사는’ 문제가 동시에 닥쳤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때문이다. 미증유의 위기...

비례투표 여론조사…미래한국 25.1% 더불어시민 20.8% 열린민주 14.3%

4·15 총선 비례대표 정당투표에서 미래통합당의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에 투표하겠다는 응답이 더불어민주당이 참여한 더불어시민당 지지율보다 높은 조사 결과가 나왔다. 리얼미터가 tbs...

정의당 지지율 추락의 비밀…반등할 묘수 찾을 수 있을까 [시사끝짱]

21대 국회에서 단독 교섭단체를 구성하겠다는 정의당의 꿈이 멀어지고 있다. 10%대 중반에 달하던 정의당 지지율이 최근 들어 곤두박질치면서다. 거대양당의 비례정당 꼼수에 치이고 비...

경기연구원 “코로나19 위기, ‘지역화폐형 재난기본소득’이 해법”

‘재난기본소득’에 대한 긍정적 기류가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사용기한을 한정한 지역화폐 지급시 내수진작에 기여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26일 경기연구원은 자체 발간한 ‘코로나19...

文대통령 지지율 52.5%…1년 4개월만에 최고치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국정지지도가 50%대를 회복하며 1년 4개월여만에 최고치를 기록한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 23~25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코로나 모범 대응’ 호평에 文대통령 지지율 49.3%…올해 최고치 경신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50%에 육박하며 올해 들어 최고치를 경신했다. 코로나19 관련 대처가 긍정적인 평가를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또 총선을 앞두고 지지층이 결집하면...

무소속 설 자리 좁기만 하다 [배종찬의 민심풍향계]

총선이 코앞이다. 민주주의의 꽃은 선거라고 한다. 국민의 투표권이 최대한 존중되고 국민 주권의 현장을 경험할 수 있기 때문이다. 선거의 꽃은 공천이다. 민주적인 절차를 통해 선거에...

서울 격전지 오차범위 초박빙…나경원·오세훈, 정치 신인에 밀릴까

총선의 최대 격전지 서울에서 초박빙의 대결이 펼쳐지고 있다. 여야 총선 전체 판세를 좌우하는 서울이기에, 여야는 사활을 건 승부수를 내놨다. 특히 오차범위 내 박빙의 대결을 펼치고...

'보수의 심장'에 뛰어든 안철수 다시 날아오를까

안철수 대표가 이끌고 있는 국민의당과 안 대표 지지자들은 ‘대권 재수론’을 크게 믿는 눈치다. 1987년 민주화 이후 치러진 일곱 번의 대선에서 4명의 대통령은 한 번 이상 대권 ...

[총선 격전지-충청] ‘노무현의 도시’에 뛰어든 김병준

21대 총선은 사상 유례없는 선거로 기록될 듯하다. 그야말로 안갯속이다. 한 달여 앞으로 다가왔지만, 코로나19 사태라는 돌발 변수가 덮쳤다.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 등 여야는 ...

[총선 격전지-서울] 고민정-오세훈, 엎치락뒤치락 그야말로 ‘혈전’

21대 총선은 사상 유례없는 선거로 기록될 듯하다. 그야말로 안갯속이다. 한 달여 앞으로 다가왔지만, 코로나19 사태라는 돌발 변수가 덮쳤다.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 등 여야는 ...

범여권 비례용 위성정당, 또 다른 꼼수 이유 [배종찬의 민심풍향계]

지난해 우리 정치권은 그야말로 아수라장에 가까울 정도였다. 그 핵심은 국회의원의 ‘밥그릇’이었다. 국민들은 경기 둔화와 저성장의 덫에 갇혀 신음하고 있는데, 국회는 말 그대로 요지...

코로나19 사태 속 文대통령 지지율 ‘약진’…TK서도 상승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에 대한 지지율이 소폭 상승했다. 대규모의 확진자가 나온 대구·경북(TK) 지역과 보수층에서도 지지율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가 코로나19 추가 확산...

D-50 이후 판세 뒤집혔던 총선의 역사, 이번에도 반복될까?

‘코로나19’로 인해 국회가 폐쇄된 2월25일은 공교롭게도 21대 총선 ‘D-50일’이었다. 대한민국 헌정 사상 초유의 일이 벌어진 이날 이후, 총선 정국 또한 사상 유례없는 대혼...

코로나19 사태 속 정당지지율…민주당 오르고 통합당 내리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계속 확산되는 상황에서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지지율은 오르고 제1야당인 미래통합당의 지지율을 내려가는 결과가 나왔다. 특히 미래통합당...

‘당권파 독주’에 사분오열된 ‘민주당 원팀’

총선 두 달여를 앞두고 더불어민주당이 소란스럽다. 민주당 수뇌부를 향해 누적됐던 불만이 당내에서부터 터져 나오는 모양새다. 이해찬 대표가 내세운 ‘시스템 공천’부터 언론 정책, 수...

총선 민심 사로잡을 3대 변수…여론조사 ‘숨겨진 1인치’ 꿀팁 공개

[여론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배종찬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최인철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2월17...

민주당 41.1% 통합당 32.7%…보수 통합에 ‘逆컨벤션 효과’

더불어민주당 지지율이 40%대를 회복했다. 반면 미래통합당 지지율은 32.7%에 머물렀다. 자유한국당과 새로운보수당 등 보수 세력이 통합한 이후 '컨벤션 효과(정치적 이벤트 이후 ...

보수통합 D-1, 해결해야 할 3대 과제는?

4·15 총선이 두 달여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정치권의 화두는 여전히 ‘보수 통합’이다. 자유한국당·새로운보수당·미래를향한전진4.0(전진당) 등이 한데 모인 미래통합당이 오는 1...

“타이밍 더 빨랐더라면”…황교안, ‘종로 출마’ 정치권 반응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2월7일, 오는 4·15총선에서 서울 종로 출마를 선언했다. 하지만 정치권의 반응은 아쉬움 섞인 목소리가 주를 이뤘다. 강력한 대권 후보인 이낙연 전 국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