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참석하는 '유엔총회', 3가지 화두는?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미국 뉴욕을 찾아 유엔총회에 참석한다. 이 기간 문 대통령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는다. 이 밖에 구체적 일정과 의제...

‘대권 잠룡’ 폼페이오 “북한과 실무협상 재개 원한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북한과의 실무협상을 곧 재개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다만 3차 북·미 정상회담에 대해서는 아직 계획된 바가 없다고 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워...

北매체, 남북미 ‘역사적 만남’ 사진 대대적으로 보도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7월1일 사상 처음 함께 만난 남북미 정상의 모습을 대대적으로 보도했다.노동신문은 이날 남북미 정상의 판문점 회동 과정을 기사로 전하며 사진 35장도...

김정은 동생 김여정, 지도자급 격상…현송월 행사담당

국가정보원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동생 김여정 노동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의 위상이 지도자급으로 격상됐다고 분석했다.이혜훈 국회 정보위원회 위원장은 6월25일 브리핑을 통해 이...

북·중 정상회담 시작…공통된 뜻은 ‘한반도 문제 해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한반도 문제 해결 의지를 밝혔다. 김 위원장은 비핵화와 관련해 지속적인 노력의 뜻을 내비쳤고, 시 주석은 비핵화 실현을 지...

폼페이오와 김영철의 ‘뒤끝 작렬’…모멸감에 보복, 재보복

4월의 마지막 날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외무성 제1부상 최선희는 최근 미 국무장관 폼페이오가 조선반도 비핵화 문제와 관련하여 궤변을 늘어놓은 것에 대해 다음과 같이 대답하였다”면서...

김정은, ‘최고 령도자’ 자리 지켰다

북한이 4월11일 ‘14기 1차 최고인민회의’를 열고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현직에 다시 추대했다. ‘김정은 2기’가 공식적으로 출범한다는 뜻이다. 조선중앙통신은 최고인민회의가 열린 ...

하노이 회담에서 볼턴과 리용호 역할은?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단독] 절박한 김정은 “식량 대책, 4월까지 마련하라”

“경제발전과 인민생활 향상보다 더 절박한 혁명 임무는 없다.”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2차 북·미 정상회담 이후 나온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첫 공개 메시지다. 3월6일, 7일 평...

‘웜비어 판결문’ 돌려보낸 北…마땅한 후속조치 안 보여

북한 당국이 오토 웜비어 사망사건에 대한 북한 책임을 묻는 미국 법원의 판결문을 돌려보낸 걸로 알려졌다. 3월14일 미국의소리(VOA)에 따르면, 미국 워싱턴 DC 연방법원은 북한...

[하노이 후폭풍]① 美 주류와 대립하는 트럼프·金, 그리고 文

‘소문난 잔치에 먹을 것 없다’는 말이 딱 들어맞는 2차 북·미 정상회담이었다. 이로써 동북아 정세는 또다시 혼돈 속으로 빠져들고 있다. 하노이 현지 취재를 마치고 돌아온 시사저널...

‘협상 결렬’ 막 내린 하노이 북·미 정상회담 막전막후

“북한 비핵화와 대북제재 해제의 충돌, 결론은 일단 보류, 해답은 다음(Next)에….” 한반도가 또다시 요동치고 있다. 예상을 뛰어넘는 갑작스러운 비보다. 2차 북·미 정상회담이...

김정은 하노이行 키워드는 ‘정상국가 실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이번 베트남 하노이 방문을 통해 꿈꾸는 것은 ‘정상국가 실현’이다. 아버지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은둔의 지도자’를 표방했던 것과 달리 김 위원장은 지난해 ...

‘세기의 담판’ 대하는 北의 자세…확 달라진 매체 보도

북한과 미국 간 '세기의 회담' 날이 밝았다. 이 회담은 미국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도 물론 중요하지만, 북한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겐 존망(存亡)이 걸린 사안이다. 지난해 6월...

2차 북·미 정상회담 성사 뒤 스웨덴 역할 있었다

1월18일부터 22일까지 스웨덴 스톡홀름에선 이상한 일이 벌어졌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2차 북·미 정상회담 개최 논의가 태평양을 사이에 두고 활...

북한 외교라인 新 핵심실세 3인방

2차 북‧미 정상회담의 2월말 개최가 유력한 가운데, 최근 양측 협상단에 변화가 생겨 주목받고 있다. 1차 회담을 앞두고 미국은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전체적으로 회담의 틀을 짜고, ...

[단독] 靑 “김정은, 12월30일 1박2일 남한 답방 유력”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분단 이후 북한 최고지도자로는 처음으로 연내에 남한을 공식 방문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전해졌다. 청와대 관계자는 24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

김정은, ‘종전선언’ 대신 ‘제재 해제’로 승부수

일본 니혼게이자이신문은 10월17일 대북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열흘 전인 10월7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을 만난 자리에서 대북제재 해제를 요구했다고 ...

[북·미회담②] 트럼프 김정은 지루한 밀당…비핵화-종전선언 맞바꾸나

※앞선 ☞[북·미회담①] 트럼프-김정은 지루한 밀당…비핵화-종전선언 맞바꾸나(上)​에서 이어지는 기사입니다. 2. 북·미 실무협상 파트너 교체?10월7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

[북·미회담①] 트럼프-김정은 지루한 밀당…비핵화-종전선언 맞바꾸나

2004년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일본 총리가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과 두 번째 정상회담을 가졌을 때다. 5년 뒤 일본 NHK 프로그램 《한일교섭, 알려지지 않은 핵의 공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