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 젊은 사람까지 사망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코로나19 긴급 진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속도와 우리의 낮은 공공의료 수준을 종합해 보면 코로나19의 장기전에 대비해야 한다. 분수령은 대구의 확산 여부에 달렸다. 대구의 확...

자가격리 대상자와 가족을 위한 생활수칙 [코로나19 긴급진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생기면 일단 스스로 집 밖으로 나오지 않는 것이 감염병 지역 전파를 막는 방법이다. 이후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나 보건소...

이번 사태가 언제까지 이어질까?  [코로나19 긴급진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속도와 우리의 낮은 공공의료 수준을 종합해 보면 코로나19의 장기전에 대비해야 한다. 분수령은 대구의 확산 여부에 달렸다. 대구의 확...

코로나19, 위생의 딜레마와 위생의 개념 [최보기의 책보기]

비교적 가까운 시기에 출판된 책을 소개하는 규칙을 벗어난 구간(舊刊)이다. 출판 당시 소개할 기회를 놓치는 책들이 대부분이지만 이 책에 대해서는 늘 아쉬움이 있었다. 코로나19 바...

이강일 나사렛의료재단 이사장 “한방치료의 경쟁력은 무한대”

한방치료는 ‘한약’과 ‘침’, ‘뜸’, ‘부항’ 등을 복합적으로 적용해 질병을 이겨낼 수 있는 몸 상태를 만드는 게 목표다. 주로 면역력 증강에 초점을 맞춘다. 특히 손상된 신경세...

면역력을 키우는 최고의 지름길 [강재헌의 생생건강] 

신종 플루, 메르스, 사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 인류가 이전에 경험하지 못한 감염성 질환들이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다. 적극적인 방역과 조기 발견 및 치...

독립운동의 일등공신, 고려인삼 [이원혁의 ‘역사의 데자뷰’]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인한 경제적 피해가 날로 커지고 있다. 수출과 내수가 위축되고 호텔·백화점·영화관 등의 영업 중단 사태가 잇따르고 있는 실정이다. 이런 와중에 정반...

코로나19에 놀란 유럽인들 “아시안 저리 가”…피해 속출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의 여파로 전 세계적으로 반중 감정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유럽에서도 심심찮게 반중 정서가 아시아인에 대한 차별로 이어지고 있다. 영국은 지난...

[한강로에서] 톨레랑스의 힘

‘톨레랑스’. 프랑스 사회를 말할 때 가장 먼저 떠오르는 단어가 이것이다. 우리말로는 ‘관용의 정신’으로 해석될 수 있다. 지금은 점차 퇴색해 가는 느낌이 있지만 이 톨레랑스에 대...

감기·독감·폐렴 어떻게 구별할까요? [노진섭의 the건강]

감기, 폐렴, 독감 모두 겨울철에 가장 많이 발생합니다. 그러나 추운 날씨 탓만은 아닙니다. 겨울철 난방으로 실내외 기온차가 너무 큰 것이 더 문제입니다. 우리 몸이 기온 차에 적...

[수원브리핑] 어린이집·유치원·경로당 등 건강취약층 이용시설 임시 휴관

경기 수원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차단을 위해 어린이집과 유치원, 노인복지관·경로당 등 건강취약계층 이용시설의 운영을 3일부터 일주일간 중단한다. 시가 운영하는 공공체...

인간의 탐욕이 ‘바이러스 저수지’를 깨웠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2월2일 현재(오전 9시 기준) 중국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는 세계적으로 1만4528명에 이른다. 사망자는 304명이고 모두 중국에서 나왔...

국내 4번째 ‘우한폐렴’ 확진자, 96명 접촉 확인

국내에서 네 번째 '우한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확진된 평택시 거주 50대 남성이 총 96명과 접촉한 것으로 잠정 파악됐다. 이 가운데 밀접 접촉자 32명은 현재 자...

‘우한 폐렴’, 국제 대유행 단계로 진입?  

이른바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이 이미 풍토병(endemic)과 유행병(epidemic) 단계를 지나 대유행(pandemic) 문턱에 이르렀다는 분석이 ...

“살찌고 싶다고?” 배 나온 ‘멸치’들 위한 가이드

연초가 되면 비만이 걱정돼 살을 빼겠다고 결심하는 사람이 많다. 그런데 반대로 살이 찌는 것이 일생일대의 소원인 사람도 있다. 주변에서 ‘멸치’나 ‘빼빼로’란 소리를 들어본 이들의...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과 겨울을 건강하게 보내는 방법

최근 부쩍 추워진 겨울 날씨에 몸이 움츠러들고 추운 바깥보다 따듯한 실내에서 보내는 시간도 늘어나고 있다. 사람이든 동물이든 건강 관리에 특히 유의해야 하는 계절이다. 반려동물은 ...

50세가 되면 투잡 뛰어라

“50세부터는 투잡을 뛰어라”라고 하면 “아니, 여태껏 힘들게 일했는데 투잡을 뛰라니? 그리고 나는 아직 은퇴할 때는 안 됐단 말이야”라고 반문할지 모른다. 일자리를 새로 구하라는...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 예방접종이 중요한 이유

어미 배 속에 있던 동물이 세상에 태어나면 주변 환경에 있는 여러 병원체에 노출되고 오롯이 혼자 이겨내야 하는 상황에 처한다. 이런 병원체를 이겨낼 수 있게 해 주는 것이 바로 면...

[따듯한 동물사전] ‘댕댕이’에게 간식보다 사료가 좋은 이유

환절기는 반려견의 건강관리에 더욱 신경 써야 하는 시기다. 일교차가 커 체온 유지가 어렵고 면역력이 떨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설상가상으로 식욕까지 떨어지면 영양이 결핍되면서 건강...

잠자리에서 ‘천천히’ 일어나야 하는 이유

일교차가 큰 환절기와 찬바람이 부는 겨울철에 특히 유념할 점은 심장·뇌·호흡기 건강이다. 모두 사망으로 이어질 수 있는 질환과 연관돼 있다. 심장질환 가운데 심근경색은 유독 환절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