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이 ‘법정물 드라마 전성시대’를 이끌었나

문턱 높은 법 앞에 서민들은 여전히 억울하다

정덕현 문화 평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