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경기’ 만들기 프로젝트2···“빛 공해 규제 들어간다”

경기도가 미세먼지 저감대책에 이어 7월부터 과도한 조명으로 사람과 자연에 피해를 주는 '빛 공해' 방지를 위해 규제와 단속에 들어간다.경기도에 따르면, 2015년부터 2018년까지...

착한 비용 높은 효과…주목받는 경기도 비산먼지 저감사업

경기도가 2017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비산먼지 저감사업이 저비용 고 효율적이라는 분석결과가 나와 도민의 환경피해 예방 및 대기질 개선에 큰 효과를 나타내 화제를 모으고 있다.도에 ...

회의 열어 호통치다 세월 다 보낸 ‘국회 미세먼지특위’

자유한국당 홈페이지에서 미세먼지와 관련한 당내 활동을 검색해 보면 시기가 1~3월에 집중돼 있다. 한국당만 그런 게 아니다. 더불어민주당도 마찬가지다. 국회 차원의 활동도 주로 상...

김은경 구속영장 기각…‘환경부 블랙리스트’ 수사 차질 불가피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 수사를 받는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이로써 청와대 개입 여부를 규명하려던 검찰 계획에 차질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서울동부...

약발 안 받고, 국민 뿔나고…미세먼지에 난감한 정부

최악의 미세먼지 오염이 이어지면서 정부의 적극적인 대처를 호소하는 목소리가 높다. 정부는 적극적인 미세먼지 대책을 적용하겠다고 팔을 걷어붙였지만, 여전히 국민 눈높이에는 맞지 않는...

미세먼지 잡을 대선주자는 누구일까

봄철 미세먼지가 극성을 부리면서 국민 건강이 심각하게 위협받고 있다. 대기오염 문제가 어제오늘 나온 건 아니지만 그 정도가 갈수록 심해져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많다. 5...

국민 관심사 미세먼지 대책엔 ‘깜깜이’ 대선주자들

4월2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는 미세먼지의 위험성을 알리는 집회가 열렸다. 범시민미세먼지대책촉구위원회(미대촉)는 “‘중국발’ 미세먼지 해결 대책을 마련하고 국내 환경 기준을 강화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