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사퇴 결정적 배경은…이준석이 말하는 ‘사퇴 이유’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10월15일(화) 조국 ...

한은, 기준금리 1.25%로 인하…2년 만에 ‘역대 최저치’로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기존 1.50%에서 1.25%로 낮췄다. 역대 최저치다. 한국은행은 10월16일 서울 태평로 본관에서 이주열 총재 주재로 개최한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서 금리를...

조국, 사퇴 하루 만에 서울대 복직…논란의 불씨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사표가 수리된 직후 서울대 교수로 복직한 것을 두고 논란이 커지는 모양새다. 서울대 학생들이 싸늘한 반응을 보이는 한편 정치권에서도 비판의 목소리가 나오고 ...

이준석, 조국 전격 사퇴에 “핵심 물증 발견 됐을수도”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지난 10월14일 전격 사퇴를 선언한 배경에 대해 “검찰수사에서 (조 전 장관 부인인) 정경심 교수 측에서 불편할 수 있는 핵심...

김현종은 조직개혁 전사인가, 권력추구형 워커홀릭인가

10월2일 국회에서 열린 외교부 국정감사. 무소속 이정현 의원은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향해 “우리 국민들은 외교업무에 보이지 않는 섀도 캐비닛이 있다는 걸 다 안다. 대미 접촉은 ...

윤석열은? 후임은? 특검은?…‘조국 사퇴’ 후, 세 가지 쟁점

조국 법무부 장관이 14일 전격 사퇴를 결정하면서 정치권과 검찰 내 후폭풍이 상당할 것으로 예상된다. 조 장관의 사퇴 발표는 청와대도 사전에 충분히 파악하지 못한 ‘개인적 결정’에...

조국 사퇴에 반응 엇갈린 野…한국 “사필귀정” vs 정의 “초석 마련”

조국 법무부 장관의 사의 표명에 야당은 ‘사필귀정’ ‘만시지탄’ 등의 표현을 썼다. 문재인 대통령을 향한 비판도 뒤를 이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내부 의견을 정리한 뒤 입장을 ...

민주-한국당 지지율 오차범위 안으로…文정부 출범 이후 처음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정당지지율이 오차범위 내로 좁혀졌다. 두 당의 정당지지율은 문재인 정부 들어 가장 좁혀진 셈이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YTN의 의뢰로 나흘(10...

‘文 특사’ 이낙연, 한·일 관계 개선되면 대권행보 탄력

정부가 오는 22일 열리는 나루히토(德仁) 일왕 즉위식에 이낙연 국무총리를 대표로 보내기로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이 총리가 꽉막한 한·일 관계를 어떻게 풀어낼지 벌써...

정치권 막말… 패스트트랙… 이준석과 신지예의 ‘불꽃 튀는 공방’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신지예 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

정치협상회의, 황교안 불참으로 시작부터 ‘삐그덕’

패스트트랙에 오른 사법개혁‧정치개혁 법안을 논의하기 위한 여야 정치협상회의가 10월11일 첫 회의를 열었다. 그러나 이날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불참하면서, 회의는 반쪽으로 시작...

안철수 정계복귀 시나리오…“정치로 돌아올 수 밖에 없다”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신지예 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

‘보수-진보 아이돌’ 신지예-이준석이 본 ‘검찰개혁’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신지예 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

검찰개혁VS조국사퇴…“與野, 총선 앞둔 세몰이”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신지예 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

‘조국씨’ ‘前 민정수석’…조국 장관 호칭 놓고 여야 ‘부글부글’

조국 법무부 장관 정국에서 극한대립을 이어온 여야가 조 장관 호칭을 두고도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10월8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인사혁신처 국정감사에선 조 장관...

늘어나는 무당파층 “선택할 대안이 없다”

갈 곳 없어 헤매는 마음들이 늘어나고 있다. ‘조국 사태’로 초래된 정치 현상 가운데 주목되는 것은 어느 정당도 지지하지 않는 무당파가 증가하고 있다는 최근의 여론조사 결과들이다....

‘경제·민생’ 열 올리는 황교안…중도층 흡수 안간힘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조국 법무부 장관 이슈에 관한 대응과 별도로 경제·민생 메시지 전달에 열을 올리고 있다. 보수·진보간 대립이 극단으로 치닫는 상황에서 중도층 잡기에 매진하...

정병국 “보수정치, 빅텐트 아닌 제2 천막 정신 필요”

2003년 겨울, 한나라당(자유한국당의 전신) 미래연대 소속 소장파 10여 명은 한강 둔치에 천막을 쳤다. 지금도 곧잘 회자되는 ‘천막당사 신화’의 시작이다. 17대 총선까지 두 ...

안철수-유승민, ‘다시’ 손잡을 수밖에 없는 이유

안철수 혹은 유승민 이름이 등장하지 않는 바른미래당 뉴스는 얼마나 될까. 또 여기에 사람들은 얼마나 관심을 가질까. 일선에서, 또 전면에서 물러나 있지만, 여전히 당이 두 창업주에...

안철수 “정치 입문 후 줄곧 ‘오버페이스’” 고백

‘인생에서 늦은 때란 없다’.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대표가 독일에 머물며 쓴 책 《안철수, 내가 달리기를 하며 배운 것들》은 이 문장으로 시작한다. 몇 해 전, 새벽 달리기를 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