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 확산의 첨병, CJ ENM의 위기

이재현 CJ그룹 회장과 이미경 부회장은 1995년 3월 미국 출장길에 올랐다. 삼성에서 분가한 지 얼마 되지 않을 때였다. 이 회장은 CJ의 차세대 먹거리로 문화·콘텐츠 사업을 점...

프듀 제작진, ‘워너원’까지 건드렸다

생방송 투표 조작 의혹을 받는 엠넷(Mnet)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프듀)’ 제작진이 전 시즌에서 순위 조작을 한 것으로 드러났다.검찰이 국회에 제출한 공소장에 따르면...

국민연금, 주주권 행사 결정 미뤄…“경영 간섭의도 없다”

국민연금공단이 ‘연금사회주의’ 우려를 낳았던 주주권행사 가이드라인에 대해 의결을 미뤘다. 재계의 반발에 한 발 물러선 조치로 보인다. 국민연금 기금운용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는 박...

탈원전과 한전의 적자, 맞지만 틀리다

지난 7월, 한국전력의 소액주주들이 김종갑 사장 등을 업무상 배임 혐의로 고발했다. 탈원전 정책에 따른 손실과 올림픽 지원금 등으로 적자 경영을 유발했다는 이유였다.실제로 한전은 ...

‘MB사위’ 조현범 한국타이어 대표 구속영장 청구

조현범(47) 한국타이어 대표에 대해 구속영장이 청구됐다. 조 대표가 배임수재·횡령 등으로 챙긴 액수는 수억원대로 알려졌다. 서울중앙지검 조세범죄조사부(부장 김종오)는 11월19일...

檢, 조국 동생 ‘구속 만료’ 하루 앞두고 ‘구속 기소’ 방침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이 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겨질 예정이다. 조 전 장관 일가 중 5촌 조카와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에 이어 세 번째다. 11월18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

검찰의 칼끝, 조국 넘어 ‘청와대’로

검찰이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실’에 대한 전방위적 수사에 나섰다. 서울동부지검 형사6부는 11월4일,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민정수석실 특별감찰반의 감찰 무마 의혹과 ...

산청·하동·남해군·진주시 공무원 잇따른 구설

서부경남권인 산청·하동·남해군과 진주시 등에서 공무원과 교육자, 군의원, 기자 등 소위 기득권층이 불미스러운 사건에 연루되는 일이 잇따르고 있다.산청군에서는 공무원의 행인 성추태 ...

[단독] 인천지검, 인천지역 구의원 4억대 업무상배임 혐의 수사

아파트 환경개선사업비를 부풀려 입주민들에게 거액의 손해를 끼친 혐의로 고소된 입주자대표회의 대표에 대해 검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이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의 대표는 인천지역 기초단체...

‘프듀X’ 담당 PD 구속…오디션 프로그램 믿을 수 있나

생방송 투표를 조작해 오디션 순위를 임의로 바꿨다는 의혹을 받는 엠넷(Mnet)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X 101’(프듀X) 제작 PD가 11월5일 경찰에 구속됐다.서울...

‘골프장의 저주’에 다시 발목 잡힌 태광

‘황제 보석’ 논란으로 재수감된 이호진 전 태광그룹 회장이 또 검찰 수사 대상이 됐다. 지난해 불거진 수천 명에 달하는 정·관계 고위 인사들에게 골프 접대를 했다는 의혹과 관련해서...

조국 동생 2차 영장심사…‘구속 시험대’ 다시 올랐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가족이 운영해온 학교법인 웅동학원 관련 배임 혐의를 받는 조 전 장관 동생 조아무개씨가 다시 구속 기로에 섰다. 조씨의 구속영장은 이미 한 차례 기각된 바 있...

조현준 효성 회장, 경찰 소환

조현준 회장이 10월30일 경찰에 소환됐다. 조 회장 부자(父子)는 개인사건 비용을 회삿돈으로 처리한 혐의를 받고 있다.경찰청 중대범죄수사과는 이날 오전 7시쯤 조 회장의 특정경제...

‘손학규 당비대납’ 의혹…정점 치닫는 바른미래당 내홍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의 당비 대납 의혹이 불거지면서 당내 갈등이 고조되고 있다. 의혹을 제기한 이준석 전 최고위원은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과 함께 손 대표에 대한...

대출사고·적자행진·임직원 감옥행...흔들리는 100년 은행 ‘거제 수협’

1908년 7월10일 경남 거제 사등면 가조도에서 출범한 거제수협은 100년 넘은 역사를 자랑한다. 우리나라 수산인들이 조직한 단체 중 최초로 '조합'이란 명칭을 사용한 단체다. ...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대법원서 집행유예 확정

신동빈(64) 롯데그룹 회장이 대법원에서 집행유예의 실형을 확정 받았다. 2심에서 받은 징역 2년6월에 집행유예 4년이 그대로 유지된 것이다. 신 회장은 면세점 사업권을 따낼 목적...

‘조국 동생 영장 기각’ 불붙은 국감…법원 “법과 양심 따라 판단”

법원이 10월14일 국정감사장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동생 조아무씨의 구속영장이 기각된 데 대해 "법과 양심에 따른 판단"이란 입장을 밝혔다. 민중기 서울중앙지법원장은 이날 국회...

‘닮은꼴’ 曺 장관 동생과 부인…관건은 노트북?

조국 법무부 장관 동생 조아무개씨의 구속영장이 기각되면서 조 장관 부인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에 대한 구속영장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검찰은 조씨에 대한 영장을 재청구한다는 방침인...

조국 동생 구속영장 기각…명재권 판사 “다툼 여지 있다”

법원이 학교법인 웅동학원과 관련해 배임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조국 법무부 장관 동생 조모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조 장관의 자택을 압수수색하고 조 장관 배우자 정겸심 동양...

조국 장관 동생, 영장심사 포기…서류로 구속여부 결정

조국 법무부 장관 동생 조아무개(53)씨가 10월8일 오후에 열릴 예정이었던 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지 않기로 했다. 이에 따라 조씨의 구속 여부는 서면 심사를 통해 이날 밤 결정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