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인구 107만 돌파…기초단체 중 전국 2위

경기 용인시 총인구가 7월말 기준으로 107만명을 돌파했다. 전국 기초자치단체 중 두번째다.용인시는 지난 7월말 기준 주민등록인구는 105만2348명이며, 등록 외국인 1만8532...

日 ‘화이트리스트 제외’…경기 각 지자체, 대책 마련 분주

일본의 '한국 화이트리스트 제외' 조치 이후, 경기 지역 지자체들은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을 벌이는 등 상응 조치에 나섰다.경기 군포시는 일본을 블랙리스트 목록에 올렸다. 한대희 군...

경기남부 횡단 ‘평택~부발선 국가철도’ 속도 낸다

'평택~안성~부발선 국가철도' 조기 추진을 위해 경기도 일선 지자체들이 손을 잡았다. 수년째 진척이 없었던 경기남부지역 횡단 철도 사업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경기도와 평택시, 안...

이재명 ‘운명의 1심 선고’ 하루 앞…6명 지자체장도 ‘좌불안석’

직권남용·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1심 선고 공판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차기 대권주자로 거론되는 이 지사의 이번 선고를 앞두고 정치권 뿐만 아니라, 경...

[용인 브리핑] 장애인·고령자 등 교통약자에 콜택시 지원

경기 용인시가 오는 8월부터 휠체어를 타지 않는 장애인, 대중교통 이용이 불가능한 65세이상 고령자, 임산부 등 교통약자들에게 콜택시를 지원한다.4월30일 용인시는 각 구별로 10...

[용인 브리핑] ‘임대료 시세 30%’ 매입임대주택 입주자 모집

경기 용인시는 저소득 주민들에게 임대료를 시세의 30% 수준만 받는 매입임대주택의 예비입주자 25세대를 8~12일 모집한다고 8일 밝혔다.매입임대주택은 경기도시공사가 매입해 개·보...

용인 ‘SK하이닉스 반도체 클러스터’, 심의 통과

SK하이닉스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대상지로 용인시 원삼면 일원이 최종 확정됐다. 경기도와 용인시는 27일 SK하이닉스 반도체 클러스터 특별물량배정 요청안이 수도권정비위원회 최종 심...

백군기 “반도체 클러스터 유치와 용인플랫폼시티 조성에 총력”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유치와 용인플랫폼시티 조성에 박차를 가하는 등 국가적으로 시급한 과제인 경제 살리기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시의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다.”백군기 용인시장은...

여군 1만 명 시대, 해마다 증가하는 성범죄

지난 5월, 여성 해군 A대위가 자신의 원룸에서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됐다. 현장에선 ‘빈손으로 이렇게 가나보다, 내일이면 나는 이 세상 사람이 아니겠지’ 등 자살을 암시하는 내용...

백군기 “전술핵 재배치는 일고의 가치도 없는 주장”

북한의 6차 핵실험으로 ‘전술핵 재배치’ 문제가 정치권의 핵심 이슈로 떠올랐다. 보수 야당은 물론 여당 일부에서도 전술핵 재배치의 필요성에 공감하는 분위기가 형성되고 있다. 송영무...

신인균 “北 핵실험, 1메가톤급…대미 공격용 핵무기 1년 내 완성”

북한이 8월26일과 29일 두 차례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데 이어 9월3일에는 제6차 핵실험을 단행했다. 북한은 “대륙간탄도미사일(IBCM) 장착용 수소탄 시험에서 완전 성공했다”고...

양욱 “北 핵 도발 막을 수 있는 것은 군사적 행동 뿐”

북한이 9월3일 6차 핵실험을 단행했다. 지난해 9월, 5차 핵실험을 한 지 1년 만이다. 북한은 “대륙간탄도미사일(IBCM) 장착용 수소탄 시험에서 완전 성공했다”고 주장하고 있...

‘뜨거운 감자’로 다시 떠오른 전작권 환수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한 지 한 달 만인 6월11일 국방부 장관 후보자와 차관을 잇달아 지명했다. 문 대통령이 지명한 인사들의 면면을 뜯어보면 현 정부 국방개혁의 큰 그림을 어느 정...

야당 ‘종북從北’ 공세에 文 ‘안보 강화’ 맞불

“유세를 다니면서 문재인 후보의 여러 안보관을 비판했는데, 이제 대통령이 되셨으니 불안하게 느끼는 안보관을 해소해 달라.” 제19대 대통령 취임식이 있던 5월10일 오전, 정우택 ...

‘문재인 대통령 당선인’의 사람들은 누구인가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사실상 19대 대통령에 당선되면서 차기 정부의 내각 구성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인수위원회 없이 당선 첫날인 5월10일부터 임기를 시작해야 하는 ...

더민주, 2차 집단 탈당 사태 ‘모락모락’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 등 야권 내 ‘공천 전쟁’이 시작됐다. 야권은 그동안 분당사태를 겪으면서 20대 총선 공천과 관련한 작업이 늦어짐에 따라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를 중심으로 한...

제2의 유승민·나경원·박영선 꿈꾼다

지금 정치권의 최대 뉴스메이커는 단연 유승민 새누리당 원내대표다. 여당 원내대표가 집권 3년 차인 현직 대통령과 정면으로 맞서는 초유의 사태를 연출하고 있다. 그런 유 원내대표도 ...

여의도 정가에 ‘2PM’ 바람 분다

요즘 여의도 정가에서 ‘2PM’이 회자되고 있다. 택연·닉쿤 등이 소속된 아이돌 그룹을 말하는 게 아니다. ‘이완구 프라임 미니스터(Prime Minister·국무총리)’를 줄여 ...

‘군피아’, 국방을 고철덩어리로 만들다

수조 원대의 무기 시장을 움직이지만 모습을 드러내지 않는다. 방위산업 참여자 모두로부터 필요성을 인정받지만 공식적으로 존재를 인정받지는 못한다. 무기중개업체들의 이야기다. 통영함으...

“친노가 비례대표 독차지, 구민주계는 힘도 못 썼다

4·11 총선을 불과 20여 일 남겨둔 지난 3월21일, 민주당이 발칵 뒤집혔다. 박영선 최고위원이 “이번 (총선의 민주당 비례대표) 공천은 공명정대하지 않고, 공천 과정에 보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