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버스요금, 200원 오른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5월14일 경기 버스 요금을 200원 인상하는 데 합의했다. 이 지사는 이날 국회에서 김 장관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만나 버스파...

“버스 대란 막아라” 운명의 날 D-1…숨 막히는 하루

사상 초유의 전국 단위 버스 총파업 예고 날짜(5월15일)가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최악의 버스 대란이 일어날지 모르는 상황에서 버스 노사가 막판 협상에서 어떤 결론을 내릴지 귀추...

‘버스요금 인상’, 또 정쟁의 불씨 될까

버스요금 인상 필요성이 흘러나오는 가운데 이를 둘러싼 정부와 정치권의 입장 차이가 드러나고 있다. 현실론과 신중론이 서로 부딪히는 모양새다. 국토교통부와 고용노동부는 5월12일 정...

엘리베이터 안내원과 114교환원은 어디로 갔을까

들어는 봤다. 손님이 오면 버스요금을 받고, 사람이 오는지 확인한 후 문짝을 두드리며 “오라이~”를 외치던 버스 안내원이라는 직업을. 대부분의 안내원들이 여성이라 이후 ‘버스 안내...

경남 농어촌버스 기본요금으로 어디든 간다

경남도내 농촌지역 지자체들이 농어촌버스를 기본요금으로 지역 어디든 갈 수 있는 ‘단일요금제’를 잇따라 시행하고 있다. 농촌형 교통모델인 버스 단일요금제는 버스요금을 획기적으로 낮춰...

어디를 가더라도 1000원…경남 거창군도 ‘천원버스’​ 시동

농촌 등 교통취약지역에서 관내 어디를 가더라도 1000원이면 갈 수 있는 ‘천원 버스’​​​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다. 농촌 속 섬마을 주민들을 위해 경북도와 전북도가 2015년...

2400원 버스기사의 바람, “대한민국 유전무죄·무전유죄 변하지 않아…명예 되찾고 싶다”

1월21일 토요일 13차 촛불집회에서 특별히 눈에 띄는 이야기가 있었다면 서로 대비되는 두 가지 사건이었다. 하나는 2400원을 횡령해 해고당한 버스기사의 이야기, 다른 하나는 이...

[Today] 회장님들, 시내버스 요금은 얼마인가요?

조선일보 : "탄핵 부결되면 후폭풍 감당 못해"… 온건非朴도 두손 들었다 "주말 촛불 시위에 나타난 민심을 보니 탄핵이 불가피하다" 비박계가 탄핵안 표결 쪽으로 돌아선 배경입니다....

축구 나라에서 월드컵 반대한다고?

이 정도면 ‘되로 주고 말로 받는 격’을 넘어섰다. 버스요금 20센타보(약 100원) 인상 때문에 돌아온 된서리의 규모가 브라질 정부의 상상을 뛰어넘고 있다. 6월6일 상파울루에서...

소련 강타한 ‘物價 지진’

요즘 소련 텔레비전 뉴스의 대부분은 물가인상 문제에 할애되고 있다. 매일 3~4명의 기자가 물가인상 이후 시민의 생활을 구체적으로 파헤치고 있다. 텔레비전뿐만이 아니다. 라디오와 ...

시내버스 공영제

찬. 박병소 서강대 교수. 서울대 물리학과 졸업. 스웨덴 웁살라 대학 이학박사. 서울시 교통체계개선위원회 위원장 역임.● 시내버스 공영제를 도입하자는 근거는?대중교통수단은 사회보장...

예나 지금이나 서민의 삶은 ‘산 너머 산’

새해 벽두에 서면 미래가 쏟아질 듯 다가오지만 오늘은 ‘타임머신’을 타고 25년 전의 과거로 돌아가보자. 옛것을 돌이켜보면서 새로운 상황을 더 깊이 이해하게 되는 것은 경제의 세계...

조심스럽게 열리는 ‘부다페스트의 봄’

‘민주주의, 법치국가, 사회주의’-헝가리 사회주의 노동당(공산당)의 역사적인 제14차 전당대회가 열렸던 부다페스트 컨벤션센터 대회장 정면 단상에 내걸린 구호다. 헝가리는 이제 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