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브리핑] 성남시, 쓰레기봉투에 부서실명제 도입한다

경기 성남시가 쓰레기봉투에 부서 실명제를 도입하기로 했다.성남시의 각 행정부서는 부서 실명제에 따라 봉투 앞면에 부서명을 기재한 뒤 지정된 시간·장소에 분리한 쓰레기를 내놓아야 한...

'고래' 대우건설 삼킨 호반건설, 뒷탈은 없을까

“호반건설은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다. 재무구조도 탄탄하다. 시가총액이 7조원을 넘기면서 대기업 반열에도 올랐다. 2017년에는 역대 최대 매출을 올릴 것으로 추정된다. 그런데 회사...

[호남브리핑] 광주상의 차기 회장 사전 추대투표 '잡음'

◇광주상의 차기 회장 사전 추대투표 '잡음' 광주상공회의소 차기 회장 선거를 앞두고 잡음이 일고 있다. 오는 3월 치러지는 차기 회장 선거를 놓고 의원들이 특정인 추대를 위한 사전...

여전히 2세 베일 가려진 호반그룹 가계도

호반건설 일가의 가계도는 다른 재벌가에 비해 단출하다. 김상열 호반건설 회장이 창업주여서다. 김 회장과 부인 우현희 태성문화재단 이사장, 그리고 이들 슬하의 2남1녀(대헌-윤혜-민...

일찌감치 ‘재벌 흉내 내기’ 나선 호반건설

호반건설은 재계에 혜성같이 등장했다. 1989년 종업원 5명으로 시작한 호반건설은 30년이 채 지나지 않은 현재, 국내의 내로라하는 재벌가(家)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다. 올해...

부동산 투기 열풍 뒤에서 미소 짓는 사람들

지난해와 올해 분양시장의 최대 수혜자는 국내 대형건설사들이다. 2014년까지만 해도 연쇄부도의 공포에 휩싸여 있던 국내 건설업계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 실적이 크게 개선됐다. 그사이...

‘아버지 회사’와 ‘아들 회사’가 짝짜꿍

김상열 호반건설 회장은 전형적인 ‘자수성가형’ 기업인으로 꼽힌다. 전남 보성 출신인 그는 1989년 광주에 중소 건설사를 설립했다. 자본금은 1억원이었고, 직원은 5명에 불과했다....

삼성물산 래미안, 16년 연속 아파트 브랜드 가치 1위

삼성물산 래미안이 국내 아파트 가운데 브랜드 가치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20일 브랜드 가치 평가 전문회사인 브랜드스탁이 지난해 주거·아파트 부문의 브랜드 가치평가 지수(BS...

이달 분양물량 1만5000여 가구…지난해보다 17.8% 증가

이달에 전국에서 1만5000여 가구 아파트가 분양된다.7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전국의 1월 분양 물량은 1만5497가구로 지난해 같은 기간(1만 2340가구) 보다 17.8% 많...

서울 진출 꿈 이룬 호반건설 올해도 약진

호반건설의 행보가 예사롭지 않다. 지난해 경기도 광명 알짜 재개발 사업을 수주하고 우수한 청약성적을 내더니, 올해도 1만 가구 물량 공급을 계획하는 등 대형 주택 건설사들과 어깨를...

[2016년 과제와 전망] 지역별 입주물량 차이 커...국지적 변수 유의해야

2016년 새 아파트 입주물량은 2015년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2016년에는 전국 27만1500여 가구의 새 아파트가 입주할 예정이다. 2015년(26만5400...

건설사 아파트 땅 확보전으로 알아본 ‘뜨고 지는 신도시’ 어디?

주택 시장이 살아나면서 건설사의 뭉칫돈이 토지로 몰리고 있다. 일부 회사는 택지 확보를 위해 자회사를 동원해 30∼40여 개씩 신청하기도 한다. 지난 8월 말 울산 송정지구 공동주...

아파트 2억원, 오피스텔 1억원 올라

부동산 시장의 움직임이 심상치 않다.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아파트 거래량이 크게 늘어나면서 전세 못지않게 매매가도 상승하고 있다. 계속되는 저금리 추세는 부동산 시장의 판도를 크게...

박삼구 vs 김상열 호남 재벌 ‘돈’ 전쟁

올해 M&A(인수·합병) 최대어로 꼽히는 금호산업 인수전에 호반건설이 뛰어들었다. 김상열 호반건설 회장은 3월25일 서울 남대문로 서울상의회관에서 열린 대한상공회의소 제22대 임시...

내 집 마련 꿈 올해는 이뤄보세요

지난해 서울 집값이 2009년 이후 5년 만에 상승세로 돌아서는 등 수도권 집값이 반등하고 있다. 정부의 주택 경기 활성화 의지가 강하고 정치권도 분양가상한제 탄력 적용 등 이른바...

KTX 뚫리는 곳마다 아파트값 ‘들썩’

수도권 주택 시장이 활기를 더해가고 있는 가운데 KTX 역세권이 새롭게 조명받고 있다. KTX가 개통된 지 올해로 10년이 지나면서 KTX 역을 중심으로 하는 역세권 개발이 속도를...

장롱 속 청약통장 꺼내봐야겠는걸

1순위 청약 경쟁률 최고 738 대 1, 평균 139 대 1. 과거 주택 시장이 과열로 치달으며 ‘묻지 마 청약’이 성행하던 때의 일이 아니다. 얼마 전 GS건설이 위례신도시에서 ...

집 보러 다니는 사람 부쩍 늘었다

7월 수도권 경매 낙찰가율 5년 만에 최고치 경신, 서울 강남권 아파트 매매가격 한 달 새 0.5% 급등….최경환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이 7월24일 하반기 경제정책 운용방안...

올가을 강남에 내 집 장만해볼까

올 하반기 신규 분양 시장에 큰 장이 선다. 정부의 주택 시장 활성화 정책으로 수도권 주택 시장이 살아나고 있는 가운데 서울·수도권 등 유망 지역에서 신규 분양이 잇따르기 때문이다...

‘또 하나의 강남’이 몰려온다

올 하반기 수도권 신규 분양시장을 이끌 핵심 지역은 어딜까. 전문가들과 주택 수요자들은 가장 먼저 위례신도시와 동탄2신도시를 꼽는다. 이들 지역은 수도권 핵심 지역에 조성되는 대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