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구나무서기를 피해야 하는 질환 ‘녹내장’

물구나무서기나 거꾸로 매달리는 행동으로 유발될 수 있는 질병이 있다. 안압이 높아져 시신경이 손상되는 녹내장이다.녹내장은 황반변성, 당뇨망막병증과 함께 실명을 부르는 3대 안과 질...

배와 허벅지 사이의 혹 생기면 '탈장' 의심 

허벅지와 아랫배 사이에 혹처럼 튀어나오는 서혜부 탈장. 신체의 장기가 제자리에 있지 않고 다른 조직을 통해 빠져 나오거나 돌출되는 증상인데, 기침을 심하게 해도 탈장이 생길 수 있...

심한 기침에 목소리 변했는데, 역류성 식도염?!

식도와 위 사이에 있는 괄약근은 위장의 내용물이 역류하지 못하도록 조여주는 역할을 한다. 이 괄약근에 이상이 생기면 위나 십이지장의 내용물이 식도로 올라온다. 이것이 역류성 식도염...

내 척추를 지키는 갑옷 ‘코어근육’

장미란 선수가 역도 하는 장면을 보면 경기장으로 올라가기 전 손에 송진을 바르고 허리에 넓은 벨트를 꽉 동여맨다. 이 허리띠를 ‘리프팅 벨트’라고 부르는데, 무거운 역기를 들 때 ...

허리 아프다고 골프 꼭 쉴 필요 없다

“MRI(자기공명영상)를 찍었더니 허리디스크라고 하는데 골프를 쳐도 되나요?” 참 많이 듣는 질문이다. 이 질문에 대한 나의 대답은 “그때그때 달라요”다. 똑같은 병이어도 증상이 ...

울퉁불퉁 다리, ‘하의 실종’ 겁난다

한낮에 20도를 넘나드는 초여름 날씨가 지속되면서 이른바 ‘하의 실종’ 패션이 제법 눈에 띈다. 핫팬츠와 미니스커트를 입은 여성뿐만 아니라 남성들도 이제는 반바지를 ‘보트패션’의 ...

“하루 담배 2갑이 내 목 소리 앗아갔다”

“암에 걸리기 이전으로 돌아갈 수만 있다면 담배는 절대 피지 않을 것이다.” 성대를 포함해서 후두 전체를 제거하는 후두 전절제술(total laryngectomy)을 받은 이상달씨...

‘넘기기’ 좋아하다 ‘소리’ 잃을라

후두암은 목 부위에 생기는 두경부암 중 가장 흔한 암이다. 두경부암은 뇌와 눈을 제외하고 머리와 목 부위에 생기는 암을 통칭하는 말이다. 목을 뒤로 젖힌 상태에서 손으로 목을 만지...

밤참 즐기면 밤새 고생한다

ㅂ씨는 평소에 목이 답답하고 잔기침이 많이 나며, 특히 밤에 자리에 누우면 기침이 더욱 심해져서 진료를 받게 되었다. 목감기로 생각하고 감기약을 3주일 이상 복용했지만 기침은 줄어...

(책속의책)section4 100년 해로한 부부도 섹스는 가능하다

여러 가지 이유로 금기시되었던 노년기의 성이, 노년층이 급격히 증가하면서 조금씩 공론화되고 있다. 한국 영화 를 보며 많은 사람이 공감도 하고, 외화 에서 발기약까지 먹어가며 성을...

몸이 성한데 웬 요실금 수술?

요즘 50, 60대 여성들 사이에서 요실금 수술이 유행이다. 100만원을 웃도는 요실금 수술비가 올해부터 건강보험 적용을 받게 되어 본인 부담금이 20%로 확 줄어든 것이 결정적 ...

중국 양생법, 어떤 것이 있나

“몸이 언제나 개운합니다. 1년 내내 병 같은 건 아예 모르고 살죠.” 환갑을 눈앞에 둔 타오다이펑(陶代峰·59)씨의 말이다. 각종 오염에 찌들고 스트레스에 파묻혀 사는 현대인에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