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기과열지구’ 민간도 분양가 상한제 적용…전매 10년간 금지

서울·과천·세종 등 ‘투기과열지구’의 민간택지에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될 예정이다. 대상 주택의 전매제한 기간은 최장 10년으로 늘어난다.국토교통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세부사항 10월 재논의

당정이 8월12일 민간택지에 대한 분양가 상한제 도입과 관련한 구체적인 적용 시기와 지역 확정을 10월에 다시 논의키로 했다.더불어민주당과 국토교통부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분양가 상한제] ‘땅은 거짓말 안 한다’는 신화, 계속될까

부동산은 뼈대가 되는 논리를 하나 세운 후 이를 중심으로 움직인다. 한국 부동산의 중심 논리는 무엇일까?짧게 보면 경제개발이 본격화된 1960년대 중반 이후, 길게 보면 해방 이후...

[분양가 상한제] 부동산 시장과 정부, 그 갈등의 역사

주말을 맞이한 강남의 부동산중개업소는 분주했다. “그 물건 아침에 나갔어요”라는 말에 아쉬움과 한숨이 나왔고, 그다음 물건은 “더 주셔야 할 것 같은데 물건이 없어요”라는 이야기에...

[분양가 상한제] 분양가 잡기로 ‘보유세  인상’ 논란 어물쩍 가렸나

부동산 문제는 여러모로 어렵다. 우리 가계자산의 76%가 부동산에 묶여 있다. 즉 부동산 문제는 내 재산의 4분의 3 이상이 걸린 일로 강 건너 불구경하기 어렵다. 성격도 이중적이...

‘국토부장관설’ 김수현이 말하는 ‘분양가 상한제’

‘분양가 상한제.’ 문재인 정부가 꿈틀거리는 집값을 잡기 위해 꺼내 든 비장의 카드다. 최근 서울 아파트 값이 34주 만에 상승세로 돌아서는 등 강남권을 중심으로 부동산 시장이 들...

문재인 정부의 ‘종부세 트라우마’

“부동산 문제 말고는 꿀릴 것이 없다.”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은 2006년 한 간담회에서 이렇게 말했다. ‘참여정부 실패론’에 정면 반박하는 과정에서 나온 말로, “현 정부의...

[박승 인터뷰⑤] “집값 상승 따른 소득은 서민·후손들의 피눈물”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휴가철 앞둔 분양시장, 휴양도시 새 아파트 ‘주목’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행락객이 몰리는 강원도 등 휴양지에서 분양에 나서는 아파트가 주목받고 있다.국내 여행사 코코투어는 최근 '6~8월 국내여행 예약현황' 자료를 통해 자사 여행...

김현미 “민간아파트 분양가 상한제 검토”…공급량 하락 우려도

정부가 민간택지에 짓는 아파트에도 분양가 상한제 적용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심상찮은 서울의 집값 상승을 잡겠다는 취지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7월8일 국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수도권 3기 신도시의 성공 키워드는?

정부가 수도권 3기 신도시 추진에 진통을 겪고 있다. 기존 1·2기 신도시 주민들이 집값 하락과 슬럼화를 우려하면서다. 주로 경기 부천 대장동을 제외한 신규택지 주변에서 반발이 거...

‘구미형 일자리’ 주연은  LG인가, 청와대인가 

LG화학이 경북 구미시에 5000억~6000억원을 들여 전기자동차 배터리의 핵심소재인 양극재 공장을 짓기로 했다. ‘일자리 늘리기’를 국정 최우선 과제로 삼은 문재인 정부엔 분명 ...

향후 2~3년, 주택 사려는 무주택자에 ‘최고의 시장’ 열린다

지난 10년의 주택시장을 돌아보면 극단적 심리가 교차했음을 알 수 있다. 부동산 대폭락론과 대폭 상승론이 교차하면서 시장 참여자를 혼란스럽게 했다. 2019년 하반기 그리고 그 후...

3기 신도시, 태생적 한계 털고 ‘똘똘한 한 채’로 뜰까

집값 안정을 위해 수도권에 30만 가구의 주택을 공급하는 정부의 계획이 일단 완성됐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남양주 왕숙지구와 하남 교산지구, 인천 계양지구 등 3개 지역을 1·2차...

‘용서고속도로’ 10년째 지·정체 골머리…용인시 “대체도로 검토 중”

개통된 지 10년이 지난 용인~서울고속도로(용서고속도로)가 통행량 증가로 몸살을 앓고 있다. 온종일 지·정체 현상이 잦은데다 출·퇴근 시간때면 급격히 늘어난 교통량에 이용자들의 불...

꽃길은 끝났다! 미계약 공포에 떠는 서울 청약시장

서울에서 분양하는 아파트 청약 당첨이 장밋빛 미래를 보장하던 때가 있었다. 당첨만 되면 수억원의 웃돈이 붙어 모든 아파트 분양 현장은 입지나 가격 불문하고 흥행가도를 달렸다. 그러...

김의겸 靑 대변인, ‘고가 주택 매입’ 논란에 자진 사퇴

최근 '올인 투자' 논란에 휩싸인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3월29일 자진 사퇴 의사를 밝혔다. 재개발구역 복합건물 매입으로 '부동산 투기 의혹'이 불거진 지 하루 만에 비판 여론에...

김의겸 靑 대변인의 ‘특별한 DNA’

김의겸 대변인이 이른바 '올인 투자'로 논란에 휩싸였다. 10억원 규모의 대출을 받아 재개발 지구의 건물을 매입한 것이다. 김 대변인은 "투기는 아니었다"는 입장이지만 논란은 증폭...

자영업 구조조정기, 실속 창업으로 뚫는다

요즘 뉴스 보기가 두렵다. 자영업의 위기, 자영업 폐업 관련 뉴스가 끊이지 않고 쏟아진다. 언론들은 마치 스포츠 중계하듯 자영업 시장이 어렵다는 뉴스를 쏟아내고 있다. 하지만 어디...

“이중근 부영 회장 1심, 공개된 증거도 무시됐다”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이 기소된 건 지난 2월이다. 그에게 적용된 혐의는 횡령과 배임, 조세포탈, 입찰방해 등 총 20개에 달했다. 이 중에서도 핵심 혐의로 꼽힌 건 서민들에게 고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