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 군사정보협정 파기?’…하루 만에 결 달라진 靑 입장

한국과 일본이 군사정보 공유를 위해 맺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에 대해 청와대가 재검토 가능성을 시사했다. 그러나 논란이 일자 곧 “원론적 입장”이라며 한 발 뺐...

트럼프 재선 시간표에 맞춰진 ‘비핵화 열차’

‘깜짝쇼’ 정도에 그칠 것으로 예상됐던 6·30 판문점 회동이 큰 성과를 거둔 채 마무리됐다. 이로써 올 2월 하노이 2차 북·미 회담 결렬로 잠시 멈췄던 ‘비핵화 열차’는 다시 ...

북·미 간 비핵화 합의, 내년 3월 이전 나올 듯

미국이나 유럽에서는 비즈니스 협상에 임할 때 4라운드 협상을 기본으로 한다. 최종 4라운드에서 합의가 이루어지려면 이전 1, 2, 3라운드 협상은 대체로 결렬이 된다는 걸 전제로 ...

[한강로에서] 평화와 그 적(敵)들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한 ‘번개 만남’이 일찍이 이처럼 큰 화제를 불러일으킨 적이 있을까. 역사적 사건의 시작은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트위터 글이었다. 트럼프 대통령이 자신...

문재인 대통령 “서명은 아니지만 행동으로 적대관계 종식”

문재인 대통령이 남북미 정상의 판문점 회동을 상기하며 사실상 적대관계가 종식됐다고 밝혔다.문 대통령은 7월2일 "지난 일요일(6월30일) 우리 국민과 전 세계인은 판문점에서 일어나...

트럼프 “김정은 다시 보고싶어…비핵화 협상 서두를 건 없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7월1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곧 다시 만나기를 바란다면서도 비핵화 협상과 관련해 "서두를 건 없다"며 신중론을 나타냈다.트럼프 대통령은...

문재인 정부, ‘우클릭’ 불가피한 세 가지 이유

지금 정치권은 ‘기-승-전-총선’이다. 정부 역시 예외가 아니다. 내년 총선에서 여대야소 결과를 만들어내지 못한다면 문재인 대통령의 하반기 국정운영은 어려워진다. 국회의 협조 없이...

北매체, 남북미 ‘역사적 만남’ 사진 대대적으로 보도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7월1일 사상 처음 함께 만난 남북미 정상의 모습을 대대적으로 보도했다.노동신문은 이날 남북미 정상의 판문점 회동 과정을 기사로 전하며 사진 35장도...

김정은, 文·트럼프에 “아무 때나 만날 수 있다”

‘깜짝쇼’에 그칠 것으로 예상됐던 트럼프 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세번째 만남이 드라마틱하게 마무리됐다. 정식 정상회담이나 다름 없을 정도로 내용이나 형식이 알찼다는 ...

'DMZ 전격 방문' 트럼프 머릿 속에 담긴 '빅피쳐'

한반도 분단의 역사적 현장인 판문점에서 세 번째 북‧미 정상회담이 열릴지 세계가 주목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6월30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나는 지금 한국에 있...

”북한 목선에 뚫린 안보, 국민이 믿을 수 있게 하라”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지지도는 최근 찬반이 엇갈린다. 취임 초 한때 70%를 넘기기도 했지만 올 초부터는 40%대 후반 전후에서 지지와 비판이 맞서고 있다. 리얼미터 조사에 따르면...

“헛소리” “참견 말라” 연일 文대통령 때리는 北…의도는

북한이 연일 남한, 정확히는 문재인 대통령을 몰아세우고 있다. 북·미 사이의 중재자로 높이 평가하다가 "주제 넘게 헛소리 한다" "이제 미국과의 비핵화 협상에 참견하지 말라"는 등...

시진핑이 전한 김정은의 메시지 “대화로 풀고 싶어 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6월27일 문재인 대통령과 한‧중 정상회담을 갖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비핵화에 대한 의지가 변함이 없다”고 밝혔다.청와대 고민정 대변인은 6...

막 오른 文대통령 릴레이 회담…한‧중 정상회담서 “대화프로레스 추동” 공감

문재인 대통령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6월27일 G20 정상회의가 열리는 일본 오사카의 한 호텔에서 정상회담을 가졌다. 7개월여 만에 열리는 이번 정상회담에서 양국 정상...

6월30일 한‧미 회담…“트럼프, DMZ 방문 검토”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오는 6월30일 여덟 번째 정상회담을 갖는다.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6월24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번 방문은 지난...

北 “트럼프 친서에 김정은 만족”

북한 매체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친서에 만족을 표했다고 6월23일 전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동지께 도널드 트럼프 미합중국 대통령...

북-중 만남, 동북아 격동의 새 시작인가

올해는 북·중 국교수립 70주년이다. 중국공산당이 국공내전에서 승리해 국민당을 몰아내고 사회주의 중국을 수립한 뒤 중국과 북한은 국교를 맺었다. 그 뒤 70년의 시간이 흘렀다. 지...

북·중 정상회담 시작…공통된 뜻은 ‘한반도 문제 해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한반도 문제 해결 의지를 밝혔다. 김 위원장은 비핵화와 관련해 지속적인 노력의 뜻을 내비쳤고, 시 주석은 비핵화 실현을 지...

북·미 교착 속 시진핑 방북, 어떤 결과 도출할까

북·미 비핵화 협상 교착 속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6월20일부터 21일까지 북한을 공식 방문한다. 중국의 최고지도자의 방북은 후진타오(胡錦濤) 전 주석 이후 14년 만이...

북·미 간 ‘친서 외교’ 재가동…교착상태 풀릴까

6월12일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싱가포르에서 만나 북·미 정상회담을 가진 지 꼭 1년째 되는 날이다. 이런 시기에 트럼프 대통령이 김 위원장으로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