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 청약 기대감에 과천 전셋값 ‘들썩들썩’

과천 전세시장의 기류가 심상치 않다. 불과 두 달 사이 1억원 이상 보증금이 올랐음에도 매물이 나오지 않고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 시스템에 따르면 지난 5월 별양동에 위치...

주택시장은 왜 수시로 불안정해질까

국토교통부는 11월6일 주거정책심의위원회 심의·의결을 거쳐 분양가상한제 적용지역 지정 및 조정대상지역 일부 해제를 발표했다. 서울 27개 동을 분양가상한제 적용지역으로, 부산광역시...

청약제도는 어떻게 로또가 됐나

최근 30대의 주택 매수가 급증하고 있다. 지난 8월25일 한국감정원이 발표한 ‘연령별 월간 아파트 매매자료’에 따르면 8월 서울 전체 아파트 매매(8586건) 중 30대 거래량은...

개포·잠실·한남에 ‘마·용·성’까지…서울 27개 동 분양가 상한제 적용

정부가 들썩이는 집값을 안정시키기 위해 서울 강남구 개포동과 송파구 잠실, 용산구 한남동 등 강남 4구와 이른바 마용성(마포·용산·성동) 등 서울 27개 동에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

홍남기 “정부, 부동산과열 방지 의지 굉장히 강력하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집값을 잡기 위한 정부의 의지를 강조했다. 분양가 상한제 시행을 앞두고 시장 불안과 일각의 불신을 타개하려는 모습이다. 홍 부총리는 11월6...

0%대 금리 시대, 약일까 독일까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는 10월16일 기준금리를 역대 최저치인 1.25%로 인하했다. 이주열 한은 총재는 “통화정책의 여력이 아직 남아 있다고 본다”며 “금리 인하 효과 등을 종합...

노무현-문재인 정부에서 부동산 가격 폭등했다

부동산 정책은 서민 경제와 직결된다. 역대 정부는 부동산시장을 안정화하기 위해 다양한 부동산 정책을 쏟아냈다. 그러나 ‘부동산 공화국’이라는 오명은 쉽사리 지워지지 않고 있다. 경...

임금 46년 모아야 강남 아파트 산다

1989년 창간한 시사저널이 올해 30돌을 맞았다. 노태우 정부에서 문재인 정부까지, 30년 현대 정치사는 우여곡절의 연속이었다. 6공화국 신군부를 넘어 문민정부가 출범했고 평화적...

[차세대리더-NGO] 김성달…“과거보다 오히려 불평등·양극화 더 심화”

대학에서 도시공학을 전공한 김성달 경실련(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부동산건설개혁본부 국장은 1999년 입사 후부터 부동산 문제에 주력해 온 전문가다. 그동안 수도권 그린벨트 해제 반대...

“반포 평당 1억 거품 아니다”

“서울 부동산 가격이 계속 오르는 이유는 대기수요가 많기 때문이다. 이런 추세가 과연 멈출지를 생각해 보면 향후 어떻게 대응해야 할지, 어디를 사야 할지 답이 나온다.”부동산 입지...

부동산시장 다시 꿈틀…‘4인4색’ 고수들의 조언

다시 부동산이다. 한동안 잠잠하던 부동산시장은 서울 강남권을 중심으로 다시 꿈틀거리고 있다. 이에 놀란 정부는 ‘분양가 상한제’ ‘관계기관 합동조사’ 등 정책으로 방어에 나서고 있...

10·1 부동산 대책, 시장 안정화 가져올까

정부는 10월1일 관계부처 합동으로 ‘최근 부동산시장 점검결과 및 보완방안’을 발표했다. 분양가 상한제 실시 여부를 둘러싼 논란이 진행되는 가운데 정부는 분양가 상한제 적용 시기 ...

분양가 상한제 시행 두고 국토부-기재부 ‘불협화음’

국토교통부와 기획재정부 간 미묘한 신경전이 펼쳐지고 있다.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적용 여부를 두고 두 부처 수장의 발언이 확연한 온도차를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김현미 국토부 장...

“386세대에게는 헬조선의 미필적고의가 있다”

“우리는 지금 대한민국에서 가장 크고, 가장 강력한 세대라 할 수 있는 386세대를 바라본다. 가난과 전쟁 탓에 못 먹고, 못 입고, 못 배운 부모 세대 등에 올라타 독재자가 허용...

‘투기과열지구’ 민간도 분양가 상한제 적용…전매 10년간 금지

서울·과천·세종 등 ‘투기과열지구’의 민간택지에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될 예정이다. 대상 주택의 전매제한 기간은 최장 10년으로 늘어난다.국토교통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세부사항 10월 재논의

당정이 8월12일 민간택지에 대한 분양가 상한제 도입과 관련한 구체적인 적용 시기와 지역 확정을 10월에 다시 논의키로 했다.더불어민주당과 국토교통부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분양가 상한제] ‘땅은 거짓말 안 한다’는 신화, 계속될까

부동산은 뼈대가 되는 논리를 하나 세운 후 이를 중심으로 움직인다. 한국 부동산의 중심 논리는 무엇일까?짧게 보면 경제개발이 본격화된 1960년대 중반 이후, 길게 보면 해방 이후...

[분양가 상한제] 부동산 시장과 정부, 그 갈등의 역사

주말을 맞이한 강남의 부동산중개업소는 분주했다. “그 물건 아침에 나갔어요”라는 말에 아쉬움과 한숨이 나왔고, 그다음 물건은 “더 주셔야 할 것 같은데 물건이 없어요”라는 이야기에...

[분양가 상한제] 분양가 잡기로 ‘보유세  인상’ 논란 어물쩍 가렸나

부동산 문제는 여러모로 어렵다. 우리 가계자산의 76%가 부동산에 묶여 있다. 즉 부동산 문제는 내 재산의 4분의 3 이상이 걸린 일로 강 건너 불구경하기 어렵다. 성격도 이중적이...

‘국토부장관설’ 김수현이 말하는 ‘분양가 상한제’

‘분양가 상한제.’ 문재인 정부가 꿈틀거리는 집값을 잡기 위해 꺼내 든 비장의 카드다. 최근 서울 아파트 값이 34주 만에 상승세로 돌아서는 등 강남권을 중심으로 부동산 시장이 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