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한국당 보다 총선 예비후보 많이 낸 ‘허경영黨’

지난해 12월17일부터 시작된 21대 총선 예비후보 등록에서 국가혁명배당금당이 600명이 넘는 후보자를 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1월15일 현재 전국적으로 1527명이 ...

‘비례○○당’ 제동 걸린 한국당…총선 전략 차질

자유한국당이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에 맞춰 추진하려던 위성정당 ‘비례자유한국당’ 설립에 차질이 생겼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명칭 사용에 제동을 걸었기 때문이다. 총선 전략 수정이 ...

‘檢견제’ 공수처법 통과…고위공직자에 직접 칼 겨눈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신설법안이 국회를 통과했다. 설치 시기는 내년 7월쯤으로 예상된다. 문재인 대통령의 1호 공약인 공수처는 검찰 기소권을 견제한다는 측면에서 검찰개혁의 ...

관권 개입 의혹마저…경남 체육회장 선거 ‘시끌’

경남지역 체육회장 선거를 두고 '불공정' 논란이 증폭되고 있다. 창원시체육회장 선거는 선거규정 문제가 불거졌고, 투표가 끝난 경상남도체육회장 선거는 관권 개입 불법선거 의혹이 제기...

선관위, 인천 기초단체장 선거법 위반 의혹 조사 중

장정민 옹진군수가 공직선거법을 위반한 혐의로 옹진군선거관리위원회에서 조사를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선관위는 옹진군이 올해 옹진군민의 날 행사에서 2억원 상당의 행사운영비를 예산으로 ...

김기현 “울산시장 선거는 무효…권력형 게이트”

지난해 6·13 지방선거에서 송철호 현 시장에게 패배한 김 전 시장은 12월2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경찰과 청와대가 조직적으로 불법 선거를 주도했으므로 울산시장 선거...

‘홍콩의 눈물’ 잠재운 투표의 힘…범민주진영 ‘압승’

11월24일 치러진 홍콩 구의원 선거에서 범민주진영이 친중국계를 누르고 처음으로 과반 의석을 차지했다. 최근 홍콩 경찰의 강경 진압으로 수세에 몰린 시위대가 다시 동력을 얻고 행정...

[총선, 격전의 현장을 가다] ‘어공’ 靑참모들, ‘어의’까지 노린다

21대 총선이 약 150일 앞으로 다가왔다. 시사저널은 이번 호부터 총선을 준비하는 여야 정치권의 움직임과 각 지역구의 현황 등을 분석하는 ‘총선, 격전의 현장을 가다’ 기획연재를...

엄용수, 의원직 상실…한국당 의석 108석으로 줄어

엄용수(54) 자유한국당 의원이 의원직을 상실했다. 불법 선거자금 수수로 대법원에서 징역 1년6개월 형을 받아서다. 이로써 한국당 의석수는 108석으로 줄었다.대법원 1부(주심 박...

‘손학규 당비대납’ 의혹…정점 치닫는 바른미래당 내홍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의 당비 대납 의혹이 불거지면서 당내 갈등이 고조되고 있다. 의혹을 제기한 이준석 전 최고위원은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과 함께 손 대표에 대한...

[르포] 거창구치소 부지 선정 주민투표 현장을 가다

10월16일 오전 8시 경남 거창 신원면에 있는 사랑누리센터 마을공동창고. 안개가 짙게 깔려 있었지만, 지역 주민들이 하나둘 모습을 드러냈다. 거창 군민들이 투표에 참가해 새로 지...

[성남브리핑] 영구임대·공공실버주택 750가구 예비 입주자 모집

경기 성남시가 무주택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오는 21일~25일 750가구의 영구임대·공공실버주택 예비 입주자를 모집한다.14일 성남시에 따르면 이번 예비입주자 모집 영구임대주택은 ▲...

‘조국씨’ ‘前 민정수석’…조국 장관 호칭 놓고 여야 ‘부글부글’

조국 법무부 장관 정국에서 극한대립을 이어온 여야가 조 장관 호칭을 두고도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10월8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인사혁신처 국정감사에선 조 장관...

엎친 데 덮친 바른미래, 조직적 '일감 몰아주기’ 의혹

바른미래당 전신인 국민의당은 2016년 치러진 20대 총선을 앞두고 당내에 선거홍보 태스크포스(TF)팀을 만든 뒤, 당이 내야 할 용역비 2억1000여만원을 인쇄업체와 TV광고 대...

대구 달서구 의원, 어린이집 '대표' 겸직 논란

대구 달서구의회 자유한국당 소속의 한 의원이 민간 어린이집 대표를 겸직하고 있는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지역정가에 따르면 달서구의회 안영란 의원(죽전동‧용산1동)은 달서구...

기초의회 부끄러운 민낯 또 드러나…‘겸직’ 다반사

기초의회의 부끄러운 민낯이 속속 드러나고 있다. 입법부실(시사저널 6월7일자 ‘기초의회 무용론 다시 솔솔’ 기사 참조)에 이어 이번엔 겸직문제로 논란이다. 이제 투잡 벌이에 나선 ...

이재명 무죄…법정서 엇갈린 與 잠룡들의 운명

직권남용과 공직선거법 위반 등 4가지 혐의로 기소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아 일단 한 숨을 돌렸다. 이 지사는 이로써 대권 도전 등 향후 정치 행보의 희망을 살...

[시사끝짱] 여야 몸싸움 벌인 이유는 결국 밥그릇 때문?

[정두언의 시사끝짱] ■ 진행: 시사저널 소종섭 편집국장■ 대담: 정두언 전 의원, 배종찬 인사이트K 연구소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소종섭...

교통지옥 자카르타 ‘수도 이전’, 인니 내 찬반 팽팽

문재인 정부 '신남방 정책'의 핵심국가인 인도네시아가 최근 치러진 대선에서 ‘안정’을 선택했다. 현지 언론은 4월17일 치러진 대선에서 현 조코 위도도(이하 조코위) 대통령이 야당...

바른미래당, ‘돈’ 때문에 ‘아름다운 이혼’ 힘들다?

바른미래당은 정말 50억원가량 되는 자산 때문에도 ‘아름다운 이혼’이 힘든 걸까. 50억 자산설은 이상돈 바른미래당 의원이 언론 인터뷰에서 처음 제기했다. 이에 대해 당 사무총장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