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2019 대한민국 관통한 5대 키워드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엎친 데 덮친 바른미래, 조직적 '일감 몰아주기’ 의혹

바른미래당 전신인 국민의당은 2016년 치러진 20대 총선을 앞두고 당내에 선거홍보 태스크포스(TF)팀을 만든 뒤, 당이 내야 할 용역비 2억1000여만원을 인쇄업체와 TV광고 대...

나경원 “달창, ‘달빛 창문’ 줄임말인 줄 알고 썼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6월20일 국회 정상화의 조건으로 자신이 제시한 경제청문회와 관련해 "홍남기 경제부총리와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 정도가 (토론회에) 나오면 어떤 형식이...

이상돈 “바른미래당, 1+1은 마이너스 3”

이상돈 바른미래당 의원(비례대표)과의 대담이 있었던 4월23일 오후 2시30분. 대담 도중 보좌관이 “급하게 보고드릴 게 있다”며 방문을 열고 들와서는 “의총 결과가 나왔는데 찬성...

바른미래당, ‘돈’ 때문에 ‘아름다운 이혼’ 힘들다?

바른미래당은 정말 50억원가량 되는 자산 때문에도 ‘아름다운 이혼’이 힘든 걸까. 50억 자산설은 이상돈 바른미래당 의원이 언론 인터뷰에서 처음 제기했다. 이에 대해 당 사무총장을...

[국회의원 후원회장③] “정치인 후원회장 감시할 장치 없다”

국회의원의 정치자금은 후원회 회계를 통해 관리된다. 국회 사무처를 통해 보전받는 비용을 제외한 지역구 관리비용 등이 이에 해당한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해마다 신고하는 국회의원의 ...

경남선관위, 정의당 농구장 선거운동 논란 “조사 중”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의 축구장 유세 논란이 정의당을 넘어 민주당까지 비화되고 있다. 지난 달 27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강기윤 후보의 경남FC 경기장 유세와 관련해 4월 1...

‘黃 구장 유세’ 단순경고…여야 4당 “이제 경기장 유세 되나?”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경남FC 경기장 선거유세’에 대해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경미한 행정조치를 내리자 야4당은 일제히 반발했다.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은 4월1일 YTN...

한국당은 축구장, 정의당은 농구장 유세 논란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강기윤 후보의 경남FC 경기장 유세가 논란이 되고 있는 가운데 정의당 이정미 대표와 여영국 후보의 LG세이커스 경기장 '머리띠 유세(?)'도 문제삼아야 한...

[시사끝짱] "이해찬, 총선용 큰 그림 그렸다"

[정두언의 시사끝짱]■ 진행 :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 정두언 전 의원■ 제작 : 시사저널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촬영 : 시사저널 박정훈 ◇ 소종섭 편집국장(소) ...

[한국당 전대②] 철학·노선 경쟁 없는 보수의 한계

계파 갈등은 보수정치와 불가분의 관계일까. 삼김(三金) 시대가 끝나고, 보수정치를 이끈 이회창 전 한나라당 대표마저 정치권을 떠나며 한국 정치에서 보스 정치는 막을 내리는 줄 알았...

선관위 상임위원 갈등 '내년 총선' 전초전?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선관위) 상임위원 임명에 대해 자유한국당 등 야권이 크게 반발하고 있다. 발단은 문재인 대통령이 1월24일 조해주 신임 상임위원을 임명하면서다. 야권은 문...

[단독] “대체입법 오제세 의원 사무실에 정치후원금 전달”

더불어민주당 4선 오제세 의원이 민간요양기관 측으로부터 불법 정치후원금을 받고 대체입법안을 발의한 혐의로 고발됐다. 시사저널은 지난 16일 이 같은 사실을 인터넷을 통해 단독보도했...

[단독] 오제세 민주당 의원, 민간요양기관 ‘입법로비’ 혐의로 피소

더불어민주당 4선 오제세 의원이 민간장기요양기관의 대체입법국회통과추진본부(이하 추진본부)로부터 불법 정치후원금을 받고 대체입법안을 발의한 혐의로 경찰에 고발된 것으로 확인됐다. 오...

교육부, 김상돈 의왕시장 학위 취소 권고

교육부가 전남 동신대학교를 감사하고, 김상돈 의왕시장의 학위와 학점을 모두 취소하라고 요구했다.교육부는 김 시장이 동신대를 정상적으로 출석하지 않고 졸업한 사실을 확인하고 대학에 ...

‘김태우·신재민’이 ‘선거제 개혁’ 이슈 삼켰다

이슈가 이슈를 잡아먹는다. 여의도 정치권에서 흔한 일이다. 여야의 총성 없는 전쟁이 벌어지는 여의도에선 전선(戰線)이 끊임없이 변한다. 그 이슈는 정치 지형을 변화시키기도 한다. ...

밥그릇 챙기려 주판알 튕기는 민주·한국당

선거제도 개혁안을 놓고 정치권이 수싸움에 돌입했다.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가 12월3일 내놓은 세 가지 개혁안을 토대로 여야가 의석수 확보에 유리한 판짜기에 들어간 것이다. 각 당...

“자유한국당만 마음먹으면 정개특위 가동된다”

표리부동(表裏不同). 마음이 음흉하여 겉과 속이 다름을 가리키는 말이다. 입으로는 언제나 정치개혁을 외치지만 정작 정치개혁특위 구성조차 하지 못하고 있는 국회의 모습이 그렇게 보인...

김영란 “공론화위는 결론 만드는 곳 아니다”

김영란 대입제도개편 공론화위원장(서강대 법학전문대학원 석좌교수)만큼 우리 사회 변화를 주도한 인물을 찾기도 힘들다. 이력부터가 남다르다. 노무현 정부 시절인 2004년 헌정 사상 ...

[경남브리핑] 박종훈 교육감 “학생 성장 출발은 학생인권조례”

박종훈 경남교육감은 8월24일 “학생들이 자발적 참여로 마음껏 성장할 수 있는 출발은 학생인권조례다”고 밝혔다. 박 교육감은 이날 경남교육청에서 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특강을 통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