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매매 사이트 회원에 “동영상 있다” 협박…10억원 뜯은 일당들

성매매 사이트에 가입한 남성들을 협박해 10억여원을 빼앗은 조직원 13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북부경찰서는 1일 성매매 알선 사이트에 가입한 남성들을 상대로 금품을 빼앗은 혐의...

“소셜미디어 및 온라인이 성범죄 소굴 되고 있다”

최근 밝혀진 ‘n번방’ 성착취 사건은 범죄의 잔인성과 함께 26만 명으로 추정되는 엄청난 사용자 규모로 전례 없는 공분을 사고 있다. 하지만 디지털 성범죄의 심각성을 오랫동안 경고...

《인간수업》 논란, 외면할 것인가 직시할 것인가

문제작의 탄생이다. 지난 4월말 공개된 넷플릭스(Netflix) 오리지널 시리즈 《인간수업》 얘기다. 10대 청소년들이 주인공이지만, 이 시리즈가 보여주는 내용은 그 어떤 청소년 ...

[창원24시] 창원시, 코로나19 확진자 전원 완치 퇴원

경남 창원시는 15일 코로나19 확진 입원환자가 모두 퇴원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치료를 받아오던 입원환자 31명 중 마지막 입원환자가 퇴원했기 때문이다. 지난 2월22일 창원에서 ...

클럽發 코로나19 확산에도…성매매 업소 ‘밤의 전쟁’은 계속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어수선한 사회 분위기를 틈타 성매매 업소가 활개치고 있다. 온라인으로 무대를 옮긴 성매매 업소들의 ‘밤의 전쟁’은 여전히 진행 중이다.울산지방경찰은 코로나1...

‘n번방’에 칼빼든 국회…미성년자 간음·추행 죄, 공소시효 폐지

앞으로는 성폭력 범죄 외에도 아동·청소년이용 음란물 제작, 유포, 소지 등의 범죄와 아동·청소년의 성을 사는 행위 등의 범죄를 저지른 사람에 대해서도 신상정보 공개가 가능해진다. ...

김병기, ‘가정 폭력’ 비서관 해고…“사생활이라 몰랐다”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전 비서관의 가정 폭력 논란과 관련해 입장을 내놨다. 해당 비서관에게 사직서를 받았으며 자신은 비서관의 사생활에 대해서는 전혀 알지 못했다고 했다. 김 ...

‘부천 링거 사망사건’ 피고인에 살인죄 적용…징역 30년

동반자살로 위장한 뒤 마취제를 투약해 남자친구를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 이른바 '부천 링거 사망사건'의 피고인이 중형을 선고받았다.인천지법 부천지원 형사1부(임해지 부장판사)는 2...

25살 무직자는 어떻게 ‘박사’가 됐나

‘고담시(Gotham City)’는 배트맨이 활약하는 가상의 도시다. 범죄가 끊이지 않는 이곳에서 사법 기구는 무력하기만 하다. n번방의 관문으로 통한 텔레그램 대화방 ‘고담방’의...

엉터리 정당·후보·공약, 최악의 성적표 받은 21대 총선

싸늘하다. 정치 전문가들은 이번 총선을 “역대 최악의 총선”이라고 평가했다. 사상 유례없는 비례대표용 위성정당의 출현, 충분히 검증되지 못한 정당과 무자격 후보들의 난립, 그리고 ...

검찰, 가로세로연구소 김세의 ‘성매매 의혹’ 수사

검찰이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를 운영 중인 김세의 대표의 성매매 의혹 사건을 서울중앙지검 강력부에 배당하고 수사에 착수했다.3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최근 김...

인천여성연대 “집단 성매매 공무원 징계 감경 철회하라”

인천지역 여성단체들이 집단 성매매를 하다가 현장에서 적발돼 해임 처분을 받았던 인천시 미추홀구 공무원에 대한 징계 감경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시사저널 3월28일자 '[단독] 인천...

[한강로에서] 다락방이 통곡한다

전기가 안 들어오는 집에 살았습니다. 사랑방, 문간방이 있는 양철집이었습니다. 아랫동네로 이사했습니다. 경운기에 짐을 싣고 이사하던 그날 풍경이 지금도 아스라이 떠오릅니다. 그때부...

더 악랄해진 성착취 음란물 제작·유통

텔레그램 ‘n번방’ 사태는 이미 예견돼 있었다. 그동안 성착취 음란물은 꾸준히 온라인에서 유통돼 왔다. 진화에 진화를 거듭하다가 텔레그램에서 터진 것뿐이다. 우리 사회에 만연한 관...

[단독] 인천시, ‘집단 성매매 공무원’ 징계 감경 논란

집단 성매매를 했다가 해임된 인천시 미추홀구청 소속 공무원이 최근 인천시 소청심사위원회에서 정직 3개월 처분으로 2단계나 감경된 것으로 확인됐다.인천시 소청심사위원회가 성 비위를 ...

[단독]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윤화섭 안산시장, 대형로펌 ‘초호화 변호인단’ 선임

'불법 정치자금 수수'(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등으로 불구속 기소된 윤화섭 경기 안산시장이 초호화 변호인단을 꾸렸다. 시사저널 취재를 종합하면, 윤 시장의 변호인단은 4개 로펌(대...

‘버닝썬 사건’ 승리, 또 구속 면했다

지난해 세상을 떠들썩하게 한 이른바 ‘버닝썬 사건’의 핵심 인물인 가수 승리(본명 이승현)가 지난해 5월에 이어 또 구속을 면했다.13일 서울중앙지법 송경호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승...

검찰, ‘버닝썬 사건’ 가수 승리 구속영장 청구

지난해 세상을 떠들썩하게 한 이른바 ‘버닝썬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핵심 피의자인 가수 승리(본명 이승현)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경찰이 지난해 5월 사건을 검찰에 송치한...

‘노잼 도시’에서 ‘트렌디 중심지'로 탈바꿈한 대전의 마지막 달동네

언제부턴가 인터넷에서 한 알고리즘 그림이 돌아다녔다. 누군가 볼펜으로 연습장에 그린 ‘지인이 대전에 온다, 어쩌면 좋아!’라는 제목의 그림이었다. 제목에 깨알같이 붙어 있는 ‘노잼...

유흥업소 종업원인데 강간죄가 맞냐고?

얼마 전 이수정 경기대 교수(범죄심리학) 강연에서 들은 이야기다. 처음 범죄학을 연구할 때 감옥에서 주로 살인범죄자들을 면담했다고 한다. 범죄학의 중요 목표는 위험한(재범 우려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