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상반기 일본차 판매 늘었다

올 상반기에 하이브리드, 전기차, 수소전기차 등을 포함한 친환경차와 휘발유 차량의 신규 등록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에 경유 차량은 미세먼지 등 사회적 이슈로 인해 감소했다...

밤마다 슈퍼카가 모이는 카페가 있다?

서울 강남구 논현로 636. 주식회사 이디야의 본사이자 프리미엄 카페 ‘이디야 커피랩’의 주소다. 하루 평균 800~1000명이 방문할 만큼 늘 북적거리는 매장이다. 그 인기와 관...

재규어·렉서스·페라리 등 35개 차종 2만여 대 리콜

재규어 등 제작 결함을 안은 수입차들이 대규모 리콜을 단행하게 됐다. 에어백 금속 파편 등으로 운전자를 다치게 할 우려가 있다는 이유에서다.4월1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재규어,...

“쏘나타가 어딨죠?” 또다시 ‘낯선’ 국민차

출시를 앞둔 신형 쏘나타의 인기가 벌써부터 뜨겁다. 현대차는 쏘나타 8세대 모델의 사전 계약을 3월11일부터 시작하고 이달 중 정식 출시한다고 3월6일 밝혔다. 바뀐 엔진, 각종 ...

트럼프 손에 달린 ‘자동차 관세’…韓 기업 운명은

한국산 자동차에 '관세 폭탄'이 떨어질까. 아니면 관세 면제를 받아 대박 날 수 있을까.미국발 자동차 관세 폭탄의 카운트다운이 시작됐다. 미국 상무부가 2월17일(현지 시각) 수입...

수입차 시장에 ‘도요타 바람’ 부는 이유

독일차 일색의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도요타가 약진하고 있다. 한국수입차협회(KAIDA)에 따르면, 도요타는 지난해 전년 대비 43.4% 증가한 1만6774대를 팔아 수입차 판매대수...

도요타 강세, 혼다·닛산 부진…일본차 ‘1강 2약’ 재편

독일차 일색의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도요타가 약진하고 있다. 한국수입차협회(KAIDA)에 따르면, 도요타는 지난해 전년 대비 43.4% 증가한 1만6774대를 팔아 수입차 판매대수...

미세먼지로 인한 중고차 가격, 디젤 ‘울고’ LPG ‘웃다’

지난 14일부터 18일까지 5일간 최악의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로 경기도에 비상저감대책 경보가 3번 발령됐다.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되면 공공기관에서는 차량2부제가 실시되고 서울시에서는 ...

[체험 르포] 카풀vs택시, 직접 타보고 비교해봤다

카카오 카풀, 이번엔 직접 타봤다. 기자는 12월21일부터 3일 동안 카풀과 택시를 비슷한 상황에서 이용한 뒤 비교해봤다. 단 택시는 콜을 부르지 않고 거리에서 직접 잡았다. [요...

[단독] 소비자 기만하는 랜드로버…난리 쳐야 보상, 조용하면 호구

고급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브랜드 랜드로버가 차량품질 및 보상방식을 두고 논란에 휩싸였다. 고가(高價)의 랜드로버 차량에서 잦은 결함이 발생하고 있다는 제보가 줄을 잇는 가운...

‘핵’ 있고 ‘돈’ 없었다…한·미정상회담 ‘절반의 성공’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1월30일(현지시각) 6번째 한·미정상회담에서 "북한이 완전한 비핵화를 달성하기 전까지는 기존의 제재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의...

[단독] 개소세 인하돼도 멋대로 가격 정하는 수입차

정부는 7월18일 한시적으로 연말까지 자동차 개별소득세를 5%에서 3.5%로 1.5% 인하한다고 발표했다. 적용 대상은 승용차(경차 제외)와 이륜차, 캠핑용차 등이다. 차종이나 판...

평양 대신 워싱턴行 택한 정의선 홀로서기 가능할까

현대자동차그룹의 경영 총괄을 맡게 된 정의선 수석부회장이 평양 대신 워싱턴행을 택했다. 남북경협보다 미국 정부의 ‘관세폭탄’ 문제 해결을 보다 시급한 선결과제로 판단한 탓이다. 정...

수입차업체 9곳, 1000억 배당하고 60억만 기부

국내 수입차업체 9곳은 지난해 11조6932억원의 매출과 1703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이 중 1014억원을 해외에 있는 본사에 배당했다. 하지만 사회공헌 활동의 척도로 꼽히...

BMW야, 리콜은 타이밍이야!(上)

“터보 냉각 펌프에 화재가 발생해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있다.” 2011년 정부가 밝힌 BMW코리아의 자발적 리콜 사유다. 당시 BMW7 시리즈 등 1400여 대가 화재 ...

BMW는 왜 차량화재 원인에 ‘EGR 결함’만 주장할까

수입차 판매 2위로 순항하던 BMW코리아가 ‘화재’ 직격탄을 맞았다. 특히 7월 들어 주행 중인 차량에 화재가 집중 발생하며 ‘불자동차’ 논란의 중심에 섰다. BMW는 화재 발생 ...

2000만원대 수입차들의 공세가 시작됐다

수입차 업체들은 지난 10년간 거침없이 시장을 확장해 왔다. 수입차는 점점 더 다양해지는 소비자들의 개성과 요구를 충족시키며 매해 새로운 판매기록을 써나가고 있다. 지금까지 수입차...

달리는 ‘폭탄차’ 된 BMW…“앞으로가 더 문제다”

독일 자동차브랜드 BMW가 ‘달리는 폭탄차’라는 오명을 뒤집어썼다. 주행 중이던 BMW 차량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사례가 올해에만 수십 건이다. 사태가 확산되자 BMW코리아가 부랴...

[시끌시끌 SNS] ‘꽃가마’ 아닌 ‘불가마’였나

‘핫’한 수입차 BMW 520d가 또 ‘핫’한 발화사고를 일으켰다. 올 들어 5번째다. 이번 사고는 7월23일 새벽 인천시 남동구에서 터졌다. BMW코리아는 리콜 계획과 함께 “중...

국내 완성차 4社, ABS 결함 알고도 덮었나

국토교통부 산하 교통안전공단이 2015년 현대자동차의 바퀴잠김방지식 제어장치(ABS) 결함을 인지하고도 축소·은폐했다는 의혹이 불거지고 있다. 국무총리 직속 기관인 국무조정실은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