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분데스리가에 불어닥친 ‘축구 한류’

독일 분데스리가는 대한민국 축구가 세계의 벽을 넘지 못하던 1970년대부터 유럽파 탄생의 전초기지였다. 1979년 차범근이 입성하며 아시아 축구에 대한 유럽의 시선을 바꿔놨다. 이...

독일 지방법원, 연방정부에 ‘급제동’ 걸다

“쾰른시(市)와 본시(市)의 대변인들은 ‘하겠다’ ‘될 것이다’ ‘효과가 기대된다’며 미래시제를 많이 쓰고 있다. 하지만 (대기오염은) 지금 당장의 문제이기에 현실적이고 효과가 빠...

[유럽 난민②] 독일인들 “난민, 만나면 바뀐다”

제주도 예멘 난민과 관련, SNS와 여러 인터넷 커뮤니티엔 이들에 대한 공포와 혐오에 불을 더 지피는 해외 난민 범죄 사례가 꾸준히 올라오고 있다. 그중 2015년 12월31일 독...

디젤게이트에 발목 잡힌 폴크스바겐 어쩌나

폴크스바겐그룹이 고민에 휩싸였다. 전기차 개발 투자를 크게 늘리며 미래를 준비하고 있지만, 과거 발생한 디젤게이트에 현실을 잠식당하고 있기 때문이다. 디젤게이트 연루 의혹을 받던 ...

미세먼지로 골머리 앓는 독일은 지금…

미세먼지는 불과 몇 년 사이 한반도의 생활상을 크게 바꿔 놨다. 시민들은 미세먼지 오염도를 보여주는 앱을 통해 수시로 바깥 공기의 청정도를 확인한다. 미세먼지와 황사를 막아주는 마...

[2017 차세대 리더-문화·예술·스포츠②] 조성진 박찬호 추신수 조수미

오늘은 내일의 거울이다. 그래서 미래학(未來學)을 연구하는 많은 학자들은 미래학을 단순히 희망적 몽상으로 보는 게 아니라 현재학(現在學)의 연장선상으로 본다. 현재를 반성하지 않으...

조수미, 11년 만에 다시 ‘문화예술 대통령’에

우리나라 문화예술인의 인기와 영향력은 ‘세계적인 거장’의 반열에 올랐는지 여부가 판가름한다. 국내보다 해외에서 먼저 가치를 인정받는 경우라면 더욱더 그렇다. 시사저널이 매년 조사하...

<2016 차세대 리더 100> 문화 1위 한강

미래의 한국 이끌 ‘차세대 리더’​ ​문화·정치·​경제 1~18위 문화 1위 | ​​​​한강(47) | ​​​​​소설가 1970년 11월 전라남도 광주에서 소설가 한승원의 딸로 태...

폭풍우 만난 슈틸리케號 위기의 10월이 운명 가른다

추석을 앞둔 지난 9월12일 때아닌 울리 슈틸리케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의 경질설이 보도됐다. 출처는 아랍권 뉴스 ‘알 웨다’였다. 대한축구협회가 스위스 출신의 크리스티안 그로스 감...

[2016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문화예술 / 정명훈 ‘가장 영향력 있는 문화예술인’ 트리플 크라운 영예

거장은 역시 거장다웠다. 정명훈 전 서울시향 음악감독을 향한 우리 국민의 자긍심은 대단하다. 매년 시사저널이 조사하는 ‘한국을 움직이는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중 문화예술인 부문...

황금만능시대 역행하는 작은 축구클럽의 혁명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는 축구 자본주의의 상징이다. 클럽 소유권을 가장 먼저 외국 자본에 개방했고, 중동·러시아·북중미·아시아의 돈이 몰려들고 있다. 당초 맨체스터시티(맨시...

대안 없는 ‘독일대안당’의 위험한 대약진

지난 3월13일 독일의 3개 주(州)에서 치러진 지방선거에서 이변이 일어났다. 2013년 창당한 독일대안당(AfD)이 바덴-뷔르템베르크, 라인란트-팔츠, 작센-안할트 등 3개 주에...

포르쉐, 지난해 글로벌 시장서 최대 매출···전년비 25%↑

포르쉐가 지난해 글로벌 시장에서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포르쉐코리아는 포르쉐가 지난해 매출 215억유로, 영업이익 34억 유로를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이같은 매출과 영업이...

2015 차세대 리더 100

‘좋은 철은 뜨거운 용광로에서 나온다.’ 훌륭한 리더는 저절로 탄생하지 않는다. 고난과 역경 속에서도 끊임없는 도전을 통해 스스로를 담금질해야 한다. 그러한 열정이 없다면 진정한 ...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 문화인 / ‘마에스트로’ 정명훈 다시 정상에 서다

가장 영향력이 큰 문화예술인 자리에 3년 만에 정명훈 서울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이 돌아왔다. 2011년까지 3년간 1위 자리를 지켰던 정 감독은 2012년에는 소설가 이외수에게, 2...

독일 축구 ‘10년 프로젝트’ 1조원 쏟아붓다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다.’ 이 진부한 격언을 독일이 월드컵에서 증명했다. 독일은 7월14일 벌어진 2014년 브라질월드컵 결승전에서 아르헨티나를 1-0으로 꺾고 통산 네 번째 월...

[차세대리더 100] 미디어아트 선구자 이용백 뜨다

미술계에서 가장 유망한 차세대 리더는 미디어아트의 선구자로 불리는 이용백 작가가 꼽혔다. 그는 국내 화단에서 익숙하지 않은 미디어 장르에 뛰어들어 이를 개척했다. 지금은 한국을 대...

인천공항에서 배우시지

터키 반(反)정부 시위의 시작은 정부가 주도한 한 프로젝트에서 비롯됐다. 수도 이스탄불 탁심에 위치한 게지 공원에 주상복합 건물을 올리려는 정부, 이에 반대하는 시위대의 농성이 출...

“아물 틈 없는 상처가 나를 키웠다”

발레리나 강수진씨의 무대를 본 사람 중에는 강씨를 일컬어 ‘발레를 하기 위해 태어난 몸’이라고 말하기도 한다. 그런 말을 들으면 강씨는, 섣부르게 그런 판단을 하지 말아주셨으면 한...

또 다른 한·일전에유럽 무대가 뜨겁다

올림픽이 끝난 유럽은 다시 축구로 꿈틀거린다. 여름 휴식기를 마친 유럽 축구 리그가 차례차례 기지개를 펴고 있다. 세계 최고의 리그로 꼽히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와 스페인 프리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