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수 텃밭’ 대구의 변화 꾀하는 ‘50대 기수’들②

21대 총선을 앞두고 보수의 중심이자 자유한국당의 텃밭으로 불리는 대구는 지금 팽팽한 긴장감이 돌고 있다. 지난 20대 총선에서 더불어민주당에 의석을 내주는 등 새누리당(한국당의 ...

막 오른 4·15 총선…PK 민심이 정국 향배 가른다

지난해 10월, 문재인 대통령은 경남 창원 경남대에서 열린 부마민주항쟁 40주년 기념식에 참석했다. 조국 전 법무부장관 사퇴 이후 문 대통령의 첫 지방 방문이었다. 문 대통령은 이...

‘버닝썬 사건’ 승리, 또 구속 면했다

지난해 세상을 떠들썩하게 한 이른바 ‘버닝썬 사건’의 핵심 인물인 가수 승리(본명 이승현)가 지난해 5월에 이어 또 구속을 면했다.13일 서울중앙지법 송경호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승...

한국당, 새보수의 ‘유승민 3원칙’ 수용…보수통합 급물살?

자유한국당이 보수통합의 쟁점이 된 이른바 ‘유승민 3원칙’을 수용하기로 결정했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이에 동의한다는 취지의 언급을 처음 내놨다. 유승민계 신당인 새로운보수당...

중원에서 자웅 겨룰 ‘5걸’…유승민·오세훈·김부겸·이광재·안철수

“‘그 나물의 그 밥’보다는 ‘개 밥에 도토리’가 낫다.” 4·15 총선이 100일 앞으로 다가온 지난 1월7일. ‘배지’를 달기 위해 총선 전략을 짜고 있는 수도권의 한 중진 의...

‘나다은 논란’…조국 지지자가 한국당 공약 개발할 뻔

자유한국당이 총선 공약을 개발하겠다며 위촉했던 유튜브 채널 ‘나다은TV’ 대표 나다은씨를 영입한지 3일 만에 해촉했다. 나씨가 과거 SNS에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을 지지하는 발언을...

[New Book] 《기독교는 어떻게 역사의 승자가 되었나》 外

기독교는 어떻게 역사의 승자가 되었나바트 어만 지음│갈라파고스 펴냄│488쪽│2만1000원불과 20명의 신도로 시작한 지역의 작은 유대 종파였던 기독교는 어떻게 세계에서 가장 영향...

강인덕 전 상임부회장, 초대 민선 인천체육회장 당선

강인덕 전 인천시체육회 상임부회장이 초대 민선 인천시체육회장 자리에 오르게 됐다. 강 전 상임부회장은 지난 8일 이규생 전 인천시체육회 사무처장을 누르고 민선1기 인천시체육회장에 ...

검찰, ‘버닝썬 사건’ 가수 승리 구속영장 청구

지난해 세상을 떠들썩하게 한 이른바 ‘버닝썬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핵심 피의자인 가수 승리(본명 이승현)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경찰이 지난해 5월 사건을 검찰에 송치한...

보수대통합 급물살…한국당‧새보수당 ‘통합추진위’ 합의

자유한국당과 새로운보수당이 중도‧보수 야권 통합을 위한 혁신통합추진위원회 출범에 전격 합의하면서, 보수통합 논의가 급물살을 탈 전망이다.재야 시민단체인 국민통합연대는 9일 서울 중...

대선보다 더 어려운 ‘미니 대선’…잠룡들의 총선 행보

“기싸움에서 이미 밀리는 형국이다. 특별한 상황 반전이 일어나지 않는 한 황교안 대표가 종로에 출마하기란 쉽지 않을 것이다.” 야권의 한 중진 의원은 이낙연 총리와 황교안 자유한국...

여야 영입경쟁 “누구 총선 뛸 참신한 ‘소영이’ 못 봤나요?”

21대 총선을 넉 달여 앞둔 정치권의 인재 영입 전략은 ‘소영이’로 압축된다. 기성 정치에 실망한 ‘무당파’(지지 정당이 없는 유권자층)가 크게 늘어나면서 소수자와 2030세대를 ...

‘코레일 첫 여성 수장’ 출신 최연혜, 총선 불출마 선언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설립 114년 만의 첫 여성 수장이라는 타이틀을 지닌 최연혜 자유한국당 의원이 1월6일 21대 총선 불출마를 공식 선언했다.비례대표 초선인 최 의원은 이날 오...

한국당 내부 비판 나선 김무성 “당 이 지경 만든 중진 자리 비워야”

김무성 자유한국당 의원이 총선을 앞두고 당 내부에 일침을 가했다. 김 의원은 “20대 총선 패배 책임이 있는 당시 최고위원과 공천관리위원들, 그리고 당이 이 지경이 되는데 책임 있...

[권상집 교수의 시사유감] 안철수가 남긴 세 번의 실망

바른미래당의 안철수 전 대표가 2020년 시작과 함께 정계 복귀를 선언했다. 지난 1년간 해외에서 자신의 삶과 6년의 정치 활동에 관해 성찰하는 시간을 가졌다는 담담한 소회와 함께...

박영선‧진영‧김현미‧유은혜 눈물의 ‘총선 불출마’

박영선(중소벤처기업부)·김현미(국토교통부)·유은혜(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진영(행정안전부) 등 더불어민주당 현역 의원 출신 장관 4인방이 1월3일 21대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이...

매달 11일 꽃 들고 거리에 나서는 日 여성들

2013년 뉴욕의 한 대학에서 저널리즘을 공부하고 있던 학생 이토 시오리는 일본 TV방송국 TBS의 당시 워싱턴 지국장이었던 야마구치 노리유키와 알게 된다. 2015년 3월, 도쿄...

北김정은 “핵‧ICBM 재추진”…美에 정면돌파 예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자신들이 정한 비핵화 협상의 ‘연말’ 시한이 지나자 미국이 ‘시간끌기’를 하고 있다며 핵무기‧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발사 중단 등 자신이 약속한 비...

北김정은, ‘4일간 전원회의’ 최초 개최…“상황 심각성 인식”

북한이 지난 12월28일부터 31일까지 나흘 동안 노동당 전원회의를 이어가고 있다고 알려졌다. 김정은 국무위원회 위원장 집권 이후 이틀 이상 전원회의를 진행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원내대표·최고위원 이름 올린 ‘무서운 아이들’

최연소 국회의원 이력을 가진 정치인은 고(故) 김영삼(YS) 전 대통령이다. YS는 1954년, 만 26세의 나이로 경남 거제에서 제3대 국회의원에 당선됐다. 65년이 흘렀지만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