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RI 검사 급증의 결말 “과잉검사·보험료 인상”

"미국에서 법적으로는 영상의학과 의사가 MRI(자기공명영상) 검사를 처방할 수 있다. 그러나 그런 일은 거의 생기지 않는다. 보험사는 MRI 검사가 꼭 필요했는지를 따지기 위해 임...

‘사람 변했다’ 소리 듣는 40~50대 ‘초로기 치매’

냉장고 문을 열고 “뭘 꺼내려고 했더라?”거나 평소 얌전하던 사람이 별것도 아닌 일에 자주 화를 낸다면 치매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사실 이런 변화는 미미해 스트레스나 바쁜 일...

[하남 브리핑] 하남 치매안심센터서 개발한 ‘기품서’ 효과 검증

경기 하남시치매안심센터에서 개발한 인지재활교재 '기품서'의 효과가 실험연구를 통해 입증됐다.5일 하남시에 따르면 해당 연구는 보훈공단 중앙보훈병원 신경과 전문의 양영순 교수와 하남...

강화군과 비에스종합병원, ‘불편한 동거’ 지속

의료법인 성수의료재단이 지난해 11월7일 개원한 비에스종합병원과 강화군의 불편한 동거가 지속되고 있다. 불편한 동거는 강화군이 2018년 8월9일에 ‘강화백병원(가칭) 건립에 관한...

당뇨보다 무서운 당뇨합병증을 막으려면

‘당뇨는 있지만 합병증은 없다.’ 이는 장수인의 공통점 중 하나다. 당뇨에 걸려도 당뇨합병증만 없으면 천수를 누릴 수 있다는 얘기다. 합병증 위험 때문에 당뇨를 ‘21세기 인류의 ...

우울증 환자는 ‘자살 암시 흔적’을 남긴다

30년 넘게 방송, 영화, 연극 무대를 오가며 활발하게 활동해 온 중견 배우 전미선씨가 6월29일 오전 전주의 한 호텔 객실 화장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외부인의 침입 흔적이나 ...

허리 건강을 위해 바닥보다 의자에 앉자

요즘 척추에 가장 문제가 되는 자세는 앉는 자세다. 대부분 하루 8시간 이상 앉아 생활한다. 그것도 안 좋은 자세로 말이다. 스마트폰이나 컴퓨터에 집중하고 있으면 자세는 더 흐트러...

류마티스 치료제, 치매 치료 효과…동물실험으로 확인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가 치매 치료에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분당차병원은 동물실험을 통해 세계 최초로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인 휴미라(아달리무맙)의 알츠하이머 치매의 치...

“더위를 이겨라” 여름이 두렵지 않은 우리 가족

여름은 고온다습해 세균이 번식하기 좋다. 무더위로 잘 생기는 피부·눈·귀 질환을 조심하고, 식중독·냉방병·열대야도 피해야 한다. 휴가 여행 계획을 세울 때도 건강이 먼저다. 이래저...

눈 가장자리가 잘 안 보이면 ‘뇌하수체 종양’ 의심

어느 날 갑자기 눈이 잘 보이지 않으면 뇌 질환을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뇌 속 종양이 커지면서 시신경을 누르기 때문이다. 코로 내시경을 넣어 수술할 수 있다. 뇌 질환이 시야 이...

삶을 파괴하는 통증, 증상이 아니라 병이다

발목이 삐는 사고로 치료를 받았음에도 통증이 더 심해지는 경우가 있다. 통증이 너무 심해 일상생활조차 힘들 지경에 이르기도 한다. 복합부위통증증후군일 가능성이 크다. 흔히 통증은 ...

치통인 줄 알았는데 삼차신경통?!

60대 김아무개씨는 치통과 같은 통증이 생겨 치과를 찾았지만, 치아에는 이상이 없었다. 통증은 이따금 생겼기 때문에 처음엔 스트레스 때문일 것으로 생각했다. 통증은 점점 심해져 음...

뇌졸중, 겨울보다 봄이 위험한 이유

단일 질환 사망원인 1위인 뇌졸중은 겨울에 위험한 질환으로 인식돼있으나 사실 봄에 더 주의가 필요하다. 10도를 넘나드는 기온 차와 황사 때문이다. 봄 한낮의 포근한 날씨로 혈관이...

암 환자, 뇌졸중 위험 13% 높다

암 환자는 뇌졸중에 잘 걸린다는 연구 결과가 나와 주의가 요구된다.서우근 삼성서울병원 신경과 교수와 이준영 고려대 의학통계학 교수 연구팀은 암과 뇌졸중 간의 관계를 확인했다고 밝혔...

그림으로 보는 치매 70만명 시대

국내 65세 이상 치매 환자는 70만5473명으로 추정된다. 치매 유병률은 10%다. 65세 이상 노인 10명 중 1명꼴로 치매를 앓고 있는 셈이다. 65세 이상 노인은 전체 인구...

“잠이 적으면 언젠가 그 값을 치른다”

만병의 근원 비만, 수많은 합병증이 있는 당뇨병, 급사의 원인 심뇌혈관질환, 사망원인 1위 암, 삶의 질이 나쁜 치매 등은 뾰족한 치료법이 없는 질환이다. 세계 의학자들은 이들 질...

의사들이 말하는 ‘잠 잘 자는 방법 10가지’

사람은 인생의 3분의 1을 자는 데 사용한다. 그러나 우리는 잠을 줄이기 위해 노력하는 것 같다. 아침형 인간을 찬양하고 잠을 오래 자는 사람을 게으르다고 손가락질하면서 잠 줄이기...

잠 못 자면 치매 걸릴 수 있다

국내 치매 인구는 75만여 명이다. 노인 인구가 늘면서 2030년 약 136만 명이 치매 환자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전체 치매의 50~60%는 알츠하이머병이 원인이다. 알츠하이머...

자면서 고함치고 과격 행동, 치매·파킨슨으로 발전  

잘 때 소리를 지르거나 과격한 행동을 보이는 사람의 4분의 3이 치매와 파킨슨에 걸린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꿈을 꿀 때 소리를 지르거나 팔다리를 움직이는 것을 특발성 렘수면 행...

‘건강 걱정’ 6개월 계속? ‘건강염려증’

단순히 소화가 잘 안 되는 것뿐인데, 위장이 꼬이는 듯한 통증으로 느끼면서 이를 위암 증상으로 의심하는 사람을 이따금 볼 수 있다. 또 비타민을 먹지 않으면 건강이 악화할 것 같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