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거돈 후보, 대한제강과 어떤 관계이길래

더불어민주당 오거돈 부산시장 후보가 경쟁 후보로부터 재산형성 과정에 대한 의문 해소를 집요하게 요구받고 있다. 한국당 서병수 후보 측은 오 후보의 제1 공약인 '가덕도신공항 재추진...

도이체방크 “미국의 중국 환율조작국 지정 멀지 않았다”

미국이 빠르면 2주 안에 중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미국 온라인 매체 비즈니스 인사이더에 따르면 마이클 스펜서 도이체방크 수석 이코노미스트가 지난주 고...

[두산 족벌경영]③ 총수 일가 배당 수백억원 챙겨…실적악화는 남의 일

두산 이사회는 지난달 4일 912억여원을 배당하기로 결정했다. ㈜두산은 그룹 지주회사다. 두산 총수일가는 실적과 상관없이 해마다 수백억원을 배당으로 챙긴다. 계열사가 감원, 사업부...

10대 그룹 오너들 배당은 '펑펑' 세금은 '찔끔'

재계가 경영악화로 희망퇴직 등 인력감축을 시행하고 있는 가운데 수천억원에 이르는 대기업 오너들의 배당잔치가 논란이 되고 있다. 더욱이 이들은 지난해 세제개편으로 이전보다 훨씬 많은...

카카오, 부진한 실적 전망에도 웃는 이유는?

네이버가 좋은 실적을 보이자 4분기 실적 발표를 앞두고 있는 카카오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네이버는 2015년 4분기 영업이익 2036억원, 순이익 1415억원을 기록하며 지난해 처...

대우조선, 빅데이터로 선박·해운 수요 예측한다

사상 최악의 실적악화 늪에 빠진 대우조선해양이 빅데이터 연구로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대우조선은 선박 수요 예측 플랫폼을 오는 12월까지 개발해 향후 자사 제품 전략 수립에 활용할...

넥센타이어 3분기 영업이익 517억원...금호타이어 제치고 2위 기대감↑

넥센타이어가 흑자행진을 이어갔다. 넥센타이어는 타이어업계 불황을 뚫고 영업이익 500억원 선을 지켰다. 반면 금호타이어는 파업 여파로 실적악화가 예상된다. 이로 인해 넥센타이어가 ...

대우조선 실적 악화는 해외 부실 자회사·금융 당국 관리소홀 탓

대우조선해양 3분기 실적은 시장 예고대로였다. 대우조선해양 3분기 실적은 ▲매출액 3조1554억원 ▲영업손실 1조2171억원 ▲당기순손실 1조3643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KT 황창규 회장 자사주 5000주 매입

황창규 케이티(KT)회장이 KT주식 5000주를 매입했다.30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황 회장은 자사 보통주를 주당 2만9771원에 구입했다. 황 회장의 자사주 취득은...

박삼구 회장 그룹 재건 작업 차질

금호타이어가 워크아웃(기업 재무구조 개선 작업) 졸업 9개월만에 ‘직장폐쇄’ 조치를 했다. 21일간 이어진 노동조합의 파업에 맞서 사측이 초강수를 둔 것이다. 이날까지 파업으로 인...

침몰하는 ‘조선 빅3’, 경영진은 긴축 외치는데 노조는 파업

조선업계 불황의 늪이 끝을 모르고 깊어지고 있다. 2분기 어닝쇼크를 수습하지 못하고 있는데 조선 3사 노조가 공동파업을 결의했다. 실적악화에 노사관계까지 어긋나자 주가는 곤두박질 ...

대우조선해양, 상반기 영업손실 3조832억원 확정

대우조선해양이 2분기 적자 규모를 확정했다. 결과는 지난달 29일 잠정 실적 공시와 크게 다르지 않았다. 금융 당국은 보고서를 검토하고 분식회계 여부 등을 판단한다는 입장이다.17...

삼성중공업 “해양 프로젝트 원가 줄인다”

삼성중공업이 악성 해양 프로젝트의 원가절감에 나선다. 13일 박대영 삼성중공업 사장은 임원 100여명을 경남 거제로 불러 전략회의를 가졌다. 회의에서는 각 부문별 정상화 방안 토의...

현대중공업 쿠웨이트 6.67조 규모 공사 수주...부활 신호탄 쏘나

현대중공업이 6조원이 넘는 초대형 공사를 수주하며 2분기 어닝쇼크에서 벗어나기 위한 신호탄을 쏴올렸다.현대중공업은 쿠웨이트 국영석유회사(KNPC)가 발주한 알 주르 정유공장 프로젝...

현대중공업그룹, 상반기 임원인사 단행...젊은 피 대거 수혈

현대중공업그룹이 위기극복을 위한 첫걸음으로 임원 세대교체를 단행했다. 임원 자사주 매입 운동도 전개하며 2분기 어닝쇼크를 탈출하기 위해 발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현재중공업은 30...

삼성전자 2분기 매출 4조원 감소...갤럭시S6 출시 효과 기대이하

삼성전자가 2분기 실적 악화를 피할 수 없었다. 갤럭시S6 판매 저조 탓이 컸다. 삼성전자는 2분기 매출 48조5400억원을 거뒀다고 발표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3조80...

현대차 상반기 매출·영업이익 동반 하락

현대자동차가 올해 상반기 실적 악화를 면치 못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해 매출, 영업이익, 판매량 모두 줄었다. 시장 예상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았다. 신흥 시장 침체와 달러 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