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브리핑] 자라섬 남도 일원서 농업용 방제드론 첫 시연행사

경기 가평군이 자라섬 남도 일원에서 농업용 드론 시연행사를 가졌다.18일 가평군에 따르면 지난 17일 열린 시연에는 김성기 군수를 비롯해 군 농업인단체협의회원 및 농업인 관계자 등...

경기정원문화박람회, ‘너머’ ‘파란 발걸음’ 대상

경기도가 ‘평화의 정원’을 주제로 개최한 ‘2019 경기정원문화박람회’ 공모전에서 홍광호 씨의 ‘너머’와 김수현·고법 씨의 ‘파란 발걸음’이 대상을 차지했다.17일 도에 따르면 도...

경기도, ASF 거점소독시설 19개 시군 39개소로 확대 운영

경기도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차단 방역을 위해 도내 거점소독시설을 19개 시군 39개소로 확대 운영한다.16일 도에 따르면 이날 현재 도내 총 19개 시군 주요 도로에는 39...

경기도, 소규모 양돈농가 돼지 1만3800마리 전량 수매

경기도가 도내 300마리 미만 소규모 양돈농가의 사육돼지 1만3000여 마리를 전량 수매하기로 했다.도는 이번 조치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한 것으로, 수매...

DMZ 멧돼지 첫 ‘감염’ 확인…북한 유입 가능성 높아져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를 보유한 멧돼지가 비무장지대(DMZ) 남측에서 발견됐다. 때문에 지난달부터 경기 북부와 인천 강화군을 휩쓸고 있는 돼지열병 바이러스가 북한에서 유...

파주·김포 모든 돼지 없앤다

방역 당국의 대응에도 불구하고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확산하자 정부가 특단의 조치를 내놓았다. 돼지열병 발생 지역 내의 모든 돼지를 없애기로 한 것이다.농림축산식품부는 경기도 ...

[의정부브리핑]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이동통제초소 8곳 운영

경기 의정부시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방지를 위해 포천과 양주에서 의정부로 진입하는 도로 인근 8개 이동 통제초소를 설치하고 방역에 만전을 기울이고 있다.30일 의정부시에 ...

경기도, ASF 거점소독시설 17개 시·군 42곳으로 확대

경기도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도내 거점소독시설을 17개 시군 32개소로 확대 운영한다.27일 도에 따르면 거점소독시설 확대 설치는 농림축산식품...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돼지 일시이동중지명령 48시간 연장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속 9월24일 정오에 전국에 발령됐던 돼지 일시이동중지명령이 48시간 연장된다.농림축산식품부는 9월26일 "오늘 정오까지 발령 중인 전국 일시이동중지...

섬도 뚫렸다…인천 강화서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

인천 강화의 한 돼지농장에서도 9월24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진 판정이 나왔다. 강화도는 정부가 당초 정했던 6개 중점관리지역에서 벗어난 지역인 터라, 돼지열병이 방역대를 ...

아프리카돼지열병, 한강 이남도 뚫렸다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국내에서 처음 발생한 이후 일주일 만에 4곳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특히 경기 김포에서도 확진 판정이 나오면서, ASF가 한강 이남까지 번지고 있는 게...

경기 김포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신고…확진시 한강 이남 최초 발병

경기도 김포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의심 신고가 들어왔다. 확진 판정을 받으면 국내 세 번째 발병 사례다. 특히 한강 이남지역까지 확산될 수 있다는 점에서 긴장감을 더하고 있...

돼지고기 가격 안정세…태풍 타파 이후 방역에 총력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상승했던 국내 돼지고기 가격이 안정세에 접어들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전국 돼지농장에 대한 일시 이동 중지 명령이 해제되면서 돼지고기 수급과 가격이...

[Up&Down] 추신수 / 아프리카돼지열병

UP '38살에 홈런 신기록' 눈앞에 둔 추신수 '추추 트레인' 추신수(37·텍사스)가 개인 통산 한 시즌 최다 홈런 타이를 이뤘다(9월19일 현재). 올해 남은 경기에서 홈런 신...

경기도, ASF 차단 방역대책비 30억·특별교부금 10억 추가 투입

경기도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차단을 위해 ‘방역대책비’ 30억원과 ‘특별교부금’ 10억원 등 모두 40억원을 추가로 긴급 지원한다.도는 ‘경기도 재난관리기금’을 활용해 ...

파주서 국내 첫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경기도 긴급방역대책 발표

경기 파주시에서 치사율 100%의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국내 처음으로 확진된 가운데 경기도가 서둘러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차리고, ASF 확산 차단을 위한 이동제한 조치와 긴급 ...

아프리카돼지열병 초비상…파주 이어 연천서도 발생

경기도 파주시에 이어 연천군에서도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했다. 현재로서는 국내에 미치는 영향이 단기적 수준에 그칠 가능성이 크다는 의견이 많지만 방역당국은 만일의 사태에 ...

아프리카돼지열병 국내 첫 발생…유의사항은  

국내에서 처음으로 가축전염병인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9월17일 오전 경기도 파주의 한 돼지농장을 ASF 발생 농가로 확진했다고 밝혔다. ASF는 돼...

치사율 100% 돼지전염병 국내 첫 발생

치사율이 100%에 가까운 심각한 돼지 전염병인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경기도 파주시에서 발생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9월17일 “오전 6시30분쯤 파주의 한 돼지농장을 아프리카...

경기도 “아프리카돼지열병 사전 차단”…방역에 총력

경기도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 예방을 위해 거점소독시설을 9개 시·군 11개소로 확대 운영한다.'거점소독시설'은 기존 소독시설로 세척·소독이 어려운 분뇨나 가축운반차량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