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넘사벽’ 세계 육상 단거리, 양예빈은 넘을 수 있을까

올림픽에서 가장 많은 메달이 걸려 있는, 그러나 우리에겐 그림의 떡이나 마찬가지였던 불모지 육상계가 오랜만에 들썩이고 있다. 계룡중 3학년 양예빈 선수의 ‘화려한 등장’ 탓이다. ...

추석 음식 베란다에 두지 말고…육류엔 설탕 대신 배나 키위 이용 

■ 제수용품 등 장보기 요령일반적으로 대형 할인마트에서 추석용 음식을 사다 보면 1시간을 훌쩍 넘긴다. 카트나 장바구니에 담은 식품이 상온에서 방치될수록 세균이 증식할 우려가 있다...

아이가 설사하고 열나면 약 먹이지 말고 병원 찾아야 

■ 올바른 멀미약 사용법추석에는 고향을 찾아 장거리를 이동하는 경우가 많다. 먹는 멀미약을 사용하는 경우에는 승차 30분 전에 복용하고 추가로 복용하려면 최소 4시간이 지난 후 복...

[수원브리핑] 염태영 시장, 태풍 '링링' 피해 복구점검

염태영 경기 수원시장이 휴일도 반납한 채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을 찾아 복구상황을 점검했다.9일 수원시에 따르면, 염 시장은 전날(8일) 오전부터 건물 옥상 구조물이 ...

송해 선생님 장수 비법은 ‘BMW’

송해 선생님은 인생의 투자 중에서 가장 현명한 투자를 한 사람이다. 주식이나 부동산에 투자했다는 것이 아니다. 근육에 투자를 잘한 사람이다. 그는 지금도 BMW(Bus, Metro...

‘노령 반려동물’ 맞춤형 건강관리법

마냥 활발하던 반려동물이 어느 순간 구석에 웅크려 있거나 낮잠 자는 시간이 늘어난다면? 갑자기 배변 실수를 하고 항상 앞장서서 잘 찾아다니던 길을 헤매는 모습을 보인다면? 이런 변...

“오래 살려면 의자부터 치워라”

세계적인 의료기관 미국 메이요클리닉이 2016년 발표한 연구 논문은 “오래 앉으면 죽는다(Sitting too much kills)”는 문장으로 시작한다. 현대인의 비만, 당뇨병,...

반려견 생식 무조건 좋은 건 아니다

반려동물의 건강과 밀접한 관계인 먹거리에 대한 관심이 점점 높아지는 흐름이다. 이제는 양질의 사료를 찾는 데 그치지 않고 생식을 먹이는 보호자도 어렵잖게 찾을 수 있다. 이런 생식...

10~30대 ‘크론병’ 늘어나는 이유

대학생 김아무개씨는 복통이 잦아 수업 중에 화장실을 찾는 일이 늘었고 항문에 통증까지 생겼다. 장염인 줄 알고 병원을 찾았는데 크론병 진단을 받았다. 김씨처럼 젊은 층에서 크론병이...

“방탄 커피, 심혈관질환 유발”

다이어트 식품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방탄 커피에 대해 관계 당국이 심혈관 질환 위엄을 높일 수 있다고 경고했다. 식약처는 8월7일 방탄 커피 등 다이어트 제품을 허위·과대 광고로 ...

‘모디즈(Mobile Disease)’가 당신을 노린다

휴대전화가 세상에 처음 나온 것은 1973년이다. 10년 후인 1983년엔 보편화됐다. 아이폰이 2007년에 출시되면서 스마트폰 시대가 열렸다. 당시 세계적으로 100명당 50건이...

박서준 “내게 주어진 많은 기회가 기적 그 자체”

박서준의 첫인상은 바르다. 대화를 좀 하다 보면 ‘진중하다’는 느낌을 받게 되고, 인터뷰가 끝날 때쯤엔 ‘와, 언변도 좋네’ ‘사람 냄새 폴폴 풍기네’ 하는 감정에 도달한다. 적절...

영화 《엑시트》, 땀내 나게 달리는 ‘헬조선’의 청춘들

테러가 벌어졌다. 직접 접촉할 경우 수분 내에 사망에 이를 수도 있는 최악의 유독 가스가 도시 전체에 퍼져나간다. 공기를 타고 점점 위로 올라오며 퍼지는 가스를 피해 사람들은 점점...

당뇨보다 무서운 당뇨합병증을 막으려면

‘당뇨는 있지만 합병증은 없다.’ 이는 장수인의 공통점 중 하나다. 당뇨에 걸려도 당뇨합병증만 없으면 천수를 누릴 수 있다는 얘기다. 합병증 위험 때문에 당뇨를 ‘21세기 인류의 ...

식용 곤충 ‘고소애’ 암환자에 효과적 

식용 곤충 고소애(갈색거저리)가 암 수술 환자의 영양 상태 개선과 면역력 향상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강남세브란스병원과 농촌진흥청 연구팀이 암 수술 후 고소애 분말을 섭취...

눈에 날파리·먼지 보이면 비문증 의심

먼지 같은 것은 눈앞에 떠다니는 경우가 있다. 흔히 검은 점, 동그라미, 머리카락이나 아지랑이 같은 것이 보이는 경험을 하기도 한다. 이는 비문증(날파리증)일 가능성이 있다. 비문...

[아베 도발] “일본은 더 이상 한국에 미안해하지 않는다”

한·일 관계가 언제 좋은 적이 있었나 싶지만, 이번엔 정말 다르다. 7월1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 강화 선언은 한국 정부는 물론, 일본 여론도 예상하지 못한...

밥 먹는 것도 다른 정규직과 비정규직

비정규직 근로자가 정규직 근로자보다 점심 식사를 거를 가능성이 2배가량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하루 세끼를 혼자 먹는 혼식 가능성도 4배 높았다. 민진영 서울대 보건환경연구소 연구...

[시사끝짱] 윤석열 아닌 황교안 청문회?

■ 진행: 시사저널 소종섭 편집국장■ 대담: 정두언 전 의원, 배종찬 인사이트K 연구소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

“허리디스크는 비수술 치료법으로 치료 시작해야”

최근 20~30대 젊은 층이 허리 통증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 이는 10대부터 공부하기 위해 오랜 시간 책상에 앉아있고 성인이 돼서도 사무 생활 때문에 허리가 굽어있는 상태로 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