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웅시대] 트롯계의 히어로 임영웅, 광고판도 흔들었다

임영웅은 커피를 좋아한다. 7년 전 편의점 아르바이트를 하면서부터 카페 모카를 즐겨 마셨다. 그가 커피 모델이 됐다. 모델이 되어 달라고 기업이 먼저 러브콜을 보낸 것이 아니다. ...

임영웅, 《영웅본색》 좋아했던 아버지가 ‘영웅’으로 이름 지어

임영웅은 1991년 6월16일 경기도 포천시에서 태어났다. 현재 포천시 홍보대사인데, 《미스터트롯》 우승 당시 포천엔 ‘시민의 열정이 기적을 만들어냈습니다. 포천의 아들 임영웅!’...

[영웅 시대] 임영웅, 국민가수의 길을 가다

이제 막 오디션 프로그램을 마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을 뿐인데 벌써 ‘국민가수급’ 인기를 누리는 가수가 있다. 바로 《미스터트롯》 진 임영웅이다. 그는 4월 가수 브랜드 평판에...

코로나 뚫고 ‘빅리그’ 향해 치솟는 황희찬과 이재성의 가치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중단됐던 유럽 축구가 속속 돌아오고 있다. 5월16일 독일 분데스리가가 가장 먼저 시즌을 재개한 데 이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이탈리아 세리에A, 스페인 프...

기지개 켜는 유럽축구…‘빅리거’ 손흥민·황의조·이강인은?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중단됐던 유럽 축구가 기지개를 켜고 있다. ‘빅리그’에 진출해 있는 한국 선수들의 활약상도 곧 안방극장을 통해 다시 볼 수 있으리란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5...

[직장영어] “감사한 마음을 말로 표현할 수 없어요”

스포츠 선수들의 우승이나 경기 소감 또는 연예인들의 수상소감을 영어로 표현하는 예문들을 알아보겠습니다.I can’t find the words for the expression o...

최신종 뒤에 드리운 ‘연쇄살인의 그림자’

전북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의 한 원룸에는 A씨(여·34)가 혼자 살고 있었다. 지난 4월 중순 A씨의 오빠는 동생에게 전화를 했다. 어찌 된 일인지 휴대전화 전원이 꺼져 있었다. ...

[직장영어]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야"

코로나19가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뉴욕 양키스에서 1946년부터 1963년까지 19년 동안 활약하며 월드시리즈 우승 반지 10개를 거머쥔 선수가 있습니다. 이 사람은 MVP를 ...

[직장영어] 코로나19가 불러온 무관중 야구 시대

5월5일 관중 없이 개막한 한국 프로야구는 전 세계 주목을 받았습니다. 코로나 바이러스 여파로 전 세계 주요 프로스포츠가 중단된 상황에서 리그를 시작했기 때문이지요. 그래서인지 미...

야구 이어 골프도 美·日 제쳤다…14일 ‘KLPGA 챔피언십’ 개막

한국이 세계 골프사를 새로 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낳은 신풍경이다. 지난 5월5일 미국과 일본의 이목이 쏠린 가운데 KBO리그 프로야구가 개막한 데 이어,...

[광주24시] 광주시, 긴급재난지원금 4일 지급 시작

광주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의 생계와 소득을 보장하기 위한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을 4일부터 지급한다고 3일 밝혔다.소득·재산과 상관없이...

박인비? 이정은?…다시 피말리는 ‘샷 전쟁’이 시작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한국 여자골프 판도에 새로운 변수로 등장했다. 올림픽 출전 티켓을 놓고 사활을 건 승부를 벌이던 선수들이 ‘2020 도쿄올림픽’ 1년 연기...

코로나19 사태, 토트넘과 벤투호엔 전화위복 될 수도

전 세계를 공포에 몰아넣고 있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스포츠계도 얼어붙었다. 축구의 경우 국내 프로축구인 K리그가 개막을 잠정 연기한 상태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A매치 중...

[부산24시] 동아고·삼정고 AI융합 교육과정 중점학교로 선정·운영

부산시교육청은 동아고등학교와 삼정고등학교를 AI융합 교육과정 중점학교로 선정·운영한다고 밝혔다. 인공지능(AI) 중심으로 급격히 재편되는 미래사회를 주도할 창의융합형 인재를 양성하...

100여 년을 이어온 우리 국민의 ‘고통 분담 DNA’

지금부터 103년 전인 1907년 2월21일 대구민의소는 군민대회를 열고 국채보상운동 취지서를 낭독해 운동의 서막을 알렸다. 일제의 경제적 침탈에 맞서 국민들 스스로 나라 곳간을 ...

[트로트 열풍] 《미스터트롯》이 배출한 4명의 샛별들

● 임영웅: 등장부터 충격이었다. 1회 때 유소년부, 직장인부 등이 놀라운 무대를 연이어 선보인 후 현역부 첫 주자로 나섰다. 현역으로 압도적인 실력을 보여야 한다는 부담이 있었을...

[트로트 열풍] BTS ‘아미’ 못지않은 팬심…트로트 열풍 뒤엔 이들이 있었다

“미스터트롯 방송 이후 팬클럽 회원 수가 20배 넘게 불어났습니다.”TV조선의 간판 예능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 출연한 가수 임영웅(29)은 요즘 팬클럽 회원 3만5000여 명을...

류현진 맞는 토론토, 불안한 수비와 뒷문이 문제

2019년 류현진은 위대한 시즌을 보냈다. 작년에 기록한 2.32의 평균자책점은 메이저리그 전체 1위였으며,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투표 2위에 올랐다. FA 시장에 나온 류현진은 많...

전쟁으로 멈췄던 올림픽, 바이러스에도 멈출까

2003년 사스(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2009년 신종 인플루엔자, 2015년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 때 국내 스포츠는 별다른 피해를 보지 않았다. 그러나...

정동원이라는 애달픈 소년의 목소리, 전 국민 울렸다

TV조선 《미스터트롯》이 《미스트롯》 이상의 신드롬을 일으키며 잇따라 스타들을 탄생시키고 있다. 그중에서도 특히 임영웅, 이찬원, 김호중, 정동원이 ‘4대 핫스타’라 할 만한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