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안부 할머니 손배소, 3년 만에 첫 재판

위안부 피해자 측이 일본 정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 첫 재판이 11월13일 열린다. 소송을 제기한 지 약 3년 만이다.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15부(부장판사 유석동)는 이날 ...

“위안부 성노예 아냐, 한국도 인정” 일본이 억지 주장한 배경

일본 정부가 위안부를 ‘성노예’라고 표현하지 말아 달라는 일본 측 요구를 한국 정부가 받아들인 것처럼 공식 문서에 기록해 파문이 일고 있다.일본 외무성이 펴낸 2019 외교청서(백...

[임기반환점 돈 文] 대통령의 시간은 민생보다 외교로 흘렀다

대통령의 움직임은 곧 메시지다. 대통령이 어디에 가서 누구를 만나는지에 그 정부의 철학이 담겨 있다. 한 나라를 대표하는 사람이기에 더욱 그렇다. 5000만 국민을 대변하는 대한민...

너도 가지 마라, 삼청교육대

전직 육군대장을 지낸 박찬주라는 사람이 있다. 대장까지 승진했으니 군인으로선 영광을 누린 셈이지만, 이분이 유명해진 이유는 따로 있다. 한 번은 공관병을 조선시대 노비 부리듯 했다...

日, 한국의 징용배상 해법 또 거절

문희상 국회의장이 제안한 징용배상 해법에 대해 일본 정부가 수용 불가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공영방송 NHK는 11월6일 “일본 정부와 자민당 내에서는 문 의장 제안을...

최악의 한·일 관계에...찬바람 부는 G20 의회정상회의

문희상 국회의장이 10월3일부터 3박 4일 일정으로 예정된 일본 방문 일정을 대폭 축소했다. 악화된 최근 한일관계를 감안해서다. 문 의장이 순방단의 규모도 최소 실무 인원으로만 재...

문희상 “정치가 제 역할 못해  국민들이 거리로”

시사저널과의 인터뷰가 예정돼 있던 10월22일, 서울 여의도 문희상 국회의장 집무실은 사람들로 넘쳐났다. 이날 오전 문재인 대통령의 내년도 예산안 국회 시정연설이 있었던 데다, 문...

천박한 유니클로, 800년 지나도 기억할 것이다

일본 의류 브랜드 유니클로는 7월1일부터 시작된 한국과 일본의 경제 마찰로 인해 가장 직접적인 타격을 받았던 기업이다. 유니클로 국내 매장을 방문하는 고객이 급감하고 있다는 소식은...

‘유니클로 광고’ 전면 중단에도 불붙는 불매운동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조롱했다는 논란으로 유니클로 광고가 전면 중단됐지만 반감은 수그러들지 않는 모양새다. 유니클로 규탄 시위가 열린 데 이어 10월21일 열린 국정감사에서도 해...

유니클로, 이번엔 ‘TV 광고’로 논란

회사 임원이 “한국의 불매운동은 오래가지 못할 것”이라고 말해 한국의 일본 불매운동에 불을 붙였던 일본의 유니클로가 이번에는 TV 광고로 인해 논란에 휩싸였다. 일부에서는 위안부를...

강만길 “친일 쿠데타 정권이 맺은 한일협정, 현대사의 큰 불행”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혐한·역사 왜곡’ 내세워 유명세 키우는 新친일파들

한·일 갈등이 격화되면서 아이러니하게도 국내 혐한·친일 성향을 지닌 인물과 콘텐츠들은 더욱 쏟아지는 모양새다. 유튜브는 물론, 정치권·교육 현장 등 자고 일어나면 하나씩 터져 나오...

류석춘, '위안부 매춘' 발언 논란에 “법적 조치 고려할 수도”

위안부 매춘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킨 류석춘 연세대 사회학과 교수가 학생들에게 매춘을 권유하는 발언은 하지 않았다는 공식 입장을 내놓았다. 류 교수는 왜곡된 사실을 주장할 경우 법적...

류석춘 교수 “위안부는 매춘” 망언 일파만파

강의 도중 일본군 위안부가 ‘매춘’의 일종이라고 한 류석춘 연세대 사회학과 교수의 발언을 두고 후폭풍이 거세다. 연세대 총학생회와 총동문회 등이 류 교수의 파면을 요구하는 서명운동...

[수원브리핑] 4차 산업혁명시대, 첨단과학 체험 미래의 꿈 키우세요

첨단 과학기술의 현재와 미래를 조명하고, 청소년들에게 꿈을 심어주는 수원정보과학축제가 다음달 18일~19일 경기 수원시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19일 수원시에 따르면 수원정보과...

광복군을 ‘임정 국군’에서 ‘대한민국 국군’으로

미얀마의 옛 수도 만들레이에서 인도 국경도시 임팔에 이르는 지역은 제2차 세계대전의 최대 격전지 중 하나다. 인도 공략에 나선 일본군과 이에 맞선 연합군이 치열한 전투를 벌여 9만...

“우리도 독일처럼…” 시민사회 자성론 애써 외면하는 日

9월1일 독일 대통령은 폴란드를 찾아 사죄했다. 80년 전 이날 독일이 폴란드를 침공하면서 제2차 세계대전이 발발했다. 프랑크 발터 슈타인마이어 대통령은 독일어와 폴란드어로 “용서...

‘에레나 할머니’에 대한 국가의 죄와 사죄

(지난주에 이어)나라가 어수선하기 짝이 없다. 이 엄청난 주장들의 소용돌이 속에서 ‘에레나’들의 목소리는 여전히 들리기 어려울 듯하다. 보호자 없는 미성년 성폭력 피해자의 목소리도...

[Up&Down] 리지 / 보은군수

UP '독도는 일본 땅' 악플에 일침 가한 리지 가수 겸 배우 리지가 독도를 일본 땅이라고 주장하는 한 누리꾼의 댓글에 '사이다' 같은 답글을 남겨 화제다. 최근 리지는 광복절을 ...

[단독] 일본 전범기업엔 ‘특혜’…강제동원 피해자 지원엔 ‘무관심’

인천시가 일본 전범기업들에게 각종 특혜를 제공하면서, 강제동원 피해자 지원은 소극적이라는 지적을 낳고 있다.특히 대일항쟁기 강제동원 피해자를 지원하는 조례는 사실상 ‘사문화’된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