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아두면 쓸모 있는 미세먼지 30문 30답

미세먼지 문제는 일상이 됐다. 농도는 과거보다 옅어졌다지만, 미세먼지에 대한 걱정은 사계절 내내 이어지고 있다. 체감으로 느끼는 심각성은 과거보다 훨씬 높아졌다. 왜 미세먼지가 많...

개발자가 권장하는, 올바른 미세먼지 마스크 사용법

미세먼지가 '매우 나쁨' 수준을 이어가고 있는 요즘 일반인이 할 수 있는 것은 보건용 마스크(이하 마스크)를 착용하는 일이다. 그러나 마스크를 효과적으로 사용하는 사람은 그렇게 많...

[침묵의 살인자①] 미세먼지 세상에서 살아남기

2018년 최대 화두 중의 하나는 ‘미세먼지’였다. 미세먼지는 우리의 라이프스타일까지 바꿔놓았다. 침묵의 살인자로 불릴 정도로 국민들 건강을 해치는 심각한 재난으로 다가왔다. 하지...

영화 같은 중국발 ‘슈퍼 황사’ 55년간 5배 증가

공상과학영화 '인터스텔라'는 거대한 모래폭풍과 미세먼지가 인류의 미래를 위협한다는 내용을 담았다. 이런 SF 영화에나 나올 법한 장면이 중국 서북부에서 그대로 재연됐다. 11월25...

[부산브리핑]부산 올해 수능 응시생 3만3973명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부산지역 응시생은 3만3973명이라고 부산시교육청이 밝혔다. 이는 지난해보다 204명 줄어든 수치다. 전체 응시자 중 졸업예정자는 2만6695명, 졸...

릴리안 파동 1년, 여전한 ‘생리대 포비아’

깨끗한나라 생리대 릴리안의 발암물질 논란이 불거지기 시작한 건 지난해 8월이었다. 여성들은 일회용 생리대에서 인체에 유해한 휘발성유기화합물(VOCs)이 검출됐다는 사실을 직면하곤 ...

공정위 부정 취업 의혹에 예리함 더해 가는 검찰 칼날

공정거래위원회 출신의 부정 취업 의혹에 대한 검찰의 칼날이 예리함을 더해 가고 있다. 공정위 압수수색에서 시작된 검풍(檢風)이 재계 전반으로 퍼져가는 모양새다. 재계에서는 이제 시...

제약사들, 황사·미세먼지 마케팅에 열중

황사와 미세먼지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만큼 관련 제품에 대한 관심도 높아졌다. 그러자 제약사들은 의료 전문성을 결합한 제품으로 차별화를 꾀하는 모습이다. 예컨대 동국제약은 보건용 ...

[미세먼지 제대로 알기] ② 보건용 마스크 써야

요즘 미세먼지는 계절을 가리지 않고 발생한다. 정부는 국민에게 외출 자제를 강조할 뿐이다. 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날, 실내로 피신한다고 해서 무조건 안전한 것은 아니다. 밀폐된 실...

생리대 유해 논란, ‘릴리안 사태’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

생활용품업체 깨끗한나라는 우리나라 1000대 기업 안에 들어가는 우량기업이다. 2016년엔 매출 7000억원을 돌파했다. 하지만 매출은 지난해 3분기 들어 2016년 동기 대비 1...

미세먼지에 해조류가 좋다는 정부의 거짓말

환경부는 2016년 펴낸 미세먼지 홍보 책자 《미세먼지, 도대체 뭘까?》에서 ‘다시마·미역 등 해조류와 섬유질이 풍부한 녹황색 채소를 자주 먹으면 장운동이 촉진돼 몸속의 중금속을 ...

안전성 논란 빚은 유한킴벌리, 제품 환불 절차도 ‘불합격’

유한킴벌리가 올해에만 두 차례 제품 안전성 논란에 휩싸였다. 생활화학 물질의 유해성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안이 고조되고 있음에도 제품 회수조치를 받은 유한킴벌리의 대응은 여전히 기대...

[당신이 놓친 국감②] “개인정보 마구 흘러나가고 있다”

■ “‘단통법’ 이통사들 주머니만 불렸다” 소비자들이 단말기를 비싸게 사지 않도록 하기 위해 만들어진 ‘단통법’. 그러나 단통법 시행 이후 가계통신비는 변화가 없었고 이동통신사의 ...

[노진섭 기자와 건강챙기기] 어른이 아이에게 미안한 이유

부천에 사는 한 학부모의 이메일을 받았습니다. 아이들에게 어른으로서 미안하다는 내용이 절절합니다. 그는 매일 아이들을 어린이집과 학교에 보내면서 미세먼지 수치를 확인하며 노심초사했...

일반 마스크 써봤자 미세먼지 다 마신다

지름 10μm(마이크로미터, 1μm는 1000분의 1mm) 이하의 미세먼지 때문에 마스크를 쓰는 사람이 많다. 그러나 일반 마스크는 미세먼지를 걸러내지 못한다. 또 황사 전용 마스...

“윤리적 기업들이 한국 사회 깨워야”

‘2015 한국윤리경영대상’ 시상식이 11월25일 서울 여의도 63빌딩 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올해 수상 기업은 종합대상을 차지한 유한킴벌리를 비롯해 농수산식품유통공사, 인천항만공...

편한 곳에서 편한 시간에 일하세요

“큰 자리에 저희 기업을 초대해줘서 고맙다”는 말로 최규복 유한킴벌리 대표는 말문을 열었다. 최 대표는 유한킴벌리의 대표 캠페인으로 유명한 ‘우리 강산 푸르게 푸르게’를 서두에 끄...

Compliance+Reputation=Performance

시사저널이 주최하는 ‘2015 굿 컴퍼니 컴퍼런스’가 ‘Compliance(준법경영), Reputation(평판), Performance(성과)’란 주제로 5월27일 서울 용산구 ...

“시민운동가들, 뉴스가 되거나 명예가 보이는 곳에만 몰려”

유성희 한국YWCA연합회 사무총장은 자신이 차세대 리더 NGO 부문 1위에 오른 데 대해 “전혀 예상 못했다”며 놀라워했다. SNS(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활동도 전혀 하지 않는 ...

[2012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박근혜, 당선 가능성 50%대 선두

정치권에서 대세론은 양날의 칼로 여겨진다. 대세를 형성하면 이미 절반의 승리를 거둔 것이나 다름없지만, 한 번 꺾이기 시작하면 또 걷잡을 수 없이 무너질 수 있는 것이 대세론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