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이용수 할머니가 제기한 의혹 진상 밝혀야”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92) 할머니가 기자회견을 열고 정의기억연대를 비판하자 정치권도 진상 규명을 촉구하고 있다. 미래통합당은 자체 조사와 국정조사를 추진해서 진상을 밝히겠다고 밝...

이용수 할머니 “정의연에 30년 끌려 다녀…검찰 수사해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92) 할머니가 두 번째 기자회견을 열고 정의기억연대(정의연)에 대해 추가 폭로를 이어갔다. 이씨는 정의연이 모금 활동을 위해 위안부 피해자들을 이용했...

백만송이 장미를 그대에게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지난 몇 년간 5월18일에서 5월23일까지는 고 노무현 대통령을 사랑하던 이들에게는 일종의 고난주간이었다. 이 시기엔 일상의 바쁜 일들이 내리누르는 압력을 견디며 역사와 민족과 사...

[시사 TOON] 윤미향의 ‘쉼터’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과 정의기억연대(정의연)와 관련한 ‘돈 의혹’이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윤 당선인과 정의연은 “공익법인을 전문으로 하는 회계법인을 통해 검증을 받겠다”고 ...

하태경 “민경욱 제명해야 윤미향 출당 요구할 수 있어”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이 끊임없이 4·15 총선이 부정선거라는 음모론을 제기하고 있다. 같은 당 내에서는 민 의원을 당에서 내보내야 한다는 주장까지 나온다.하태경 의원은 22일 페...

위안부 운동의 ‘권력’이 된 윤미향과 정의연 [유창선의 시시비비]

사람이 살다보면 화(禍)가 복(福)이 되기도 하고, 복이 화가 되기도 한다. 국회의원이 되는 복을 차지하나 했더니 이내 화가 되어 버린 윤미향 당선자의 경우도 그러하다. 국회의원 ...

정의연의 ‘열정페이’…직원 월급 200만원 안돼

“최저임금을 조금 넘는 수준으로 받았다.”5월11일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의 급여를 묻는 기자의 질문에 정의기억연대(정의연) 관계자가 격양된 목소리로 말했다. 결코 급여가 과다...

[윤미향 논란] 그 많던 기부금은 누가 다 받았을까?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과 정의기억연대(정의연)와 관련한 ‘돈 의혹’이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윤 당선인과 정의연은 “공익법인을 전문으로 하는 회계법인을 통해 검증을 받겠다”고 ...

‘회계 논란’ 정의연 밤샘 압수수색…윤미향 소환 임박

검찰이 회계부정 의혹과 기부금 사용처 논란 등에 휩싸인 '일본군성노예제문제 해결을 위한 정의기억연대'(정의연) 사무실 등을 밤샘 압수수색했다.21일 서울서부지검은 형사4부(최지석 ...

이용수 할머니가 쏘아올린 공…윤미향 둘러싼 의혹 총정리

정의기억연대(정의연)를 둘러싼 의혹이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다. 회계 부정 논란에 이어,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위해 건립한 쉼터 관련 배임 의혹까지 불거졌다. 정의연 측은 잇따라...

‘윤미향 논란’, 여권 내 계파 갈등으로 번지나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 논란을 바라보는 여권의 시각이 조금씩 달라지고 있다. 5월18일까지 윤 당선자를 두둔하던 여권 내 기류도 관련 의혹이 연이어 나오자 심각하게 바라보는 모...

‘윤미향 의혹’ 판 키우는 野…국정조사 추진

미래통합당이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의 시민단체 활동 및 운영을 둘러싼 각종 의혹에 대해 국정조사를 추진할 방침이다. 통합당의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한국당은 윤 당선인에 대한 진상...

궁지 몰리는 윤미향…이낙연조차 “엄중히 보고 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장이 정의기억연대 출신 윤미향 당선인을 둘러싼 논란과 관련해 “엄중하게 보고 있다”고 언급했다. 기부금 사용처와 부동산 매매 과정에 의혹이 ...

박범계 “윤미향, 빨리 소명해야…MB 내곡동 사건 생각나”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윤미향 당선인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쉼터 매입 과정 의혹과 관련, "이명박 전 대통령 내곡동 사저 부지 매입과 특검 사건이 기억났다"고 지적하며 윤 당...

[정의연 논란] 기부금 모집은 쉽게, 사후 관리는 철저히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가 정의기억연대(정의연)의 후원금 사용에 대해 의혹을 제기하면서, 공익법인의 회계 투명성을 제고할 수 있는 방안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현재 ‘기...

[정의연 논란] 해명 적극 나섰지만, 그래도 안 풀린 의혹들

“할머니한테 써야지요!”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의 울음 섞인 외침은 파장을 낳았다. 위안부 지원을 목적으로 설립된 정의기억연대(정의연)가 기부금을 제대로 쓰지 않았다는 취지다...

[정의연 논란] “시민단체 투명성 고민 필요…과한 의혹 제기는 부적절”

시민사회단체 관계자들은 정의기억연대와 관련된 논란을 어떻게 바라볼까. 상당수 시민사회단체 관계자들은 이번 논란에 대해 “회계 투명성에 대한 고민은 더 필요하다”면서도 과도한 의혹 ...

[정의연 논란] ‘30년 동행’ 이용수 할머니와 정의연은 왜 갈등하는가

“달을 가리키면 달을 봐야지 왜 손가락 끝만 보고 그러나.”‘일본군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의 문제 제기가 ‘성찰과 연대’가 아닌 ‘비난과 배제’라는 가장 우려했던 방향으로 흘...

나비가 깨어졌다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내 휴대폰지갑에 오랫동안 달려 있던 노란나비가 깨어졌다. 어느 해인가 수요집회에서 만난 누군가가 준 것이다. 종이를 여러 겹 압축해 정교하게 나비 날개의 무늬까지를 파낸 아주 예쁜...

정의기억연대 둘러싼 오해와 진실…윤미향이 거짓말쟁이라고?[시사끝짱]

위안부 피해자인 이용수 할머니의 기자회견을 계기로 정의기억연대(정의연)의 기부․후원금 사용 내역이 도마에 올랐다. 정의연 측은 부정하게 기부금을 사용한 바 없다는 입장이지만, 야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