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빙빙은 돌아왔지만, 그들은 어디로 끌려갔을까

지난 10월15일 중국 언론은 홍콩 출신 월드스타 저우룬파(周潤發·주윤발)의 발언을 일제히 보도했다. 저우는 영화 홍보차 대만 타이베이를 방문한 자리에서 “전 재산인 56억 홍콩달...

덩샤오핑 극복한 ‘새 시대 중국 특색의 사회주의’

1982년 덩샤오핑은 12차 전당대회 업무보고에서 ‘중국 특색의 사회주의’ 건설을 제시했다. 이번에 시진핑 국가주석은 ‘새 시대 중국 특색의 사회주의’를 주창했다. 이는 덩의 노선...

절대 권좌에서 ‘중국의 꿈’ 외치다

10월18일 오전 9시 중국 베이징(北京)의 인민대회당.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이 열렬한 박수를 받으며 연단으로 들어섰다. 관중석은 2338명의 참가 대표와 수천 명의 국내외 기...

朴 대통령 얽힌 수많은 의혹들 여전히 ?

“탄핵을 탄핵하라!” “헌재는 탄핵하라!”3월1일, 삼일절 당일 서울 광화문 일대엔 서로 다른 두 태극기가 휘날렸다. 한쪽에선 태극기와 함께 성조기를 흔들며 “탄핵 원천 무효”를 ...

“푸틴을 모방하라!” 시진핑 장기 집권 돌입

#장면1. 지난 1월6일 중국 베이징(北京). 중국공산당 18기 중앙기율검사위원회(중앙기율위) 7차 전체회의가 개막됐다. 이날 개막식에는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을 비롯해 리커창(...

울 안에 갇혔어도 ‘큰 호랑이’ 역시 세군

6월11일 밤, 중국공산당 기관지인 인민일보는 이례적인 논평을 발표했다. 사설과 다름없는 논평에서 “당 기율 앞에는 특수당원이 없고 국법 앞에는 특수한 인민이 없다”며 “권력이 크...

마오쩌둥·덩샤오핑 권력과 나란히 하다

지난해 12월22일 저녁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링지화 중국공산당 통일전선공작부장이 엄중한 기율을 위반한 혐의로 조사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로써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주도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