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대체복무 안 된다

정부가 인구 감소에 따른 병력 부족을 해결하고 병역의무 이행의 형평성을 높이기 위한 대체복무 제도 개선 방안을 내놓았다. 대체복무의 기준과 요건을 강화하고 단계적으로 그 수를 줄이...

벨기에로 이적한 이승우가 그라운드서 사라졌다

2017년 여름, 안정환 이후 15년 만에 이탈리아 세리에A에 진출한 한국 선수가 됐던 이승우는 지난 8월30일 의외의 선택을 했다. 2부 리그인 세리에B로 떨어졌던 소속팀 헬라스...

[차세대리더-스포츠] 이강인…한국 축구를 한 차원 더 높인 세계의 ‘MVP’

2019 FIFA U-20 월드컵은 한국 축구에 새로운 에이스가 등장했음을 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됐다. 이 대회에 출전한 한국 축구대표팀의 이강인(발렌시아)은 한국 축구 역사상 처...

[2019 차세대리더 100] 이들이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끈다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WEF)은 스위스의 휴양도시 다보스에 해마다 세계의 정계·재계·언론계·학계 지도자들이 모여 글로벌 이슈에 대해 토론하고 연구하는 ...

생중계 막힌 평양 남북축구…北 “경기영상 주겠다”

당초 생중계 길이 막혔던 남북 남자대표팀 축구경기를 녹화중계로 볼 수 있는 가능성이 열렸다. 북한 측이 경기 영상을 남한 측에 제공하겠다고 밝히면서다. 통일부 관계자는 10월15일...

좀 더 강한 피지컬‧수비능력 요구되는 ‘슛돌이’

2019년 6월은 이강인이 자신의 축구 인생 궤도를 바꾼 중요한 시간이었다. 소속팀 발렌시아를 설득해 참가한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 월드컵에서 한국을 준우승으로 이끌며...

유럽에서 펄펄 나는 ‘손흥민 파트너’들

절실했던 유럽행을 만 27세에 이룬 황의조(프랑스 1부리그 지롱댕 보르도 소속)가 3경기 만에 드디어 데뷔골을 터트렸다. 유럽에 진출한 아시아 공격수의 첫번째 장애물인 ‘빠른 데뷔...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세계가 주목하는 손흥민-류현진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2019 대한민국 관통한 5대 키워드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느긋한 이강인, 분주한 유럽클럽들…李의 새 팀은?

‘슛돌이’ 이강인에게 2019년 6월은 평생 잊을 수 없을 시간이다. 폴란드에서 열린 2019 FIFA(국제축구연맹) U-20 월드컵에서 한국을 준우승으로 이끌며 골든볼(MVP)까...

윤석열 검찰총장 시대, 정치 판도도 뒤집힌다

검찰 개혁은 역대 정권마다 언급돼 왔다. 검찰 개혁을 이야기할 때 노무현 전 대통령의 ‘검사와의 대화’를 빼놓을 수 없다. 문재인 대통령은 ‘검사와의 대화’가 아닌 ‘대화가 필요 ...

독일 분데스리가에 불어닥친 ‘축구 한류’

독일 분데스리가는 대한민국 축구가 세계의 벽을 넘지 못하던 1970년대부터 유럽파 탄생의 전초기지였다. 1979년 차범근이 입성하며 아시아 축구에 대한 유럽의 시선을 바꿔놨다. 이...

[시사끝짱] 윤석열 아닌 황교안 청문회?

■ 진행: 시사저널 소종섭 편집국장■ 대담: 정두언 전 의원, 배종찬 인사이트K 연구소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

축구에 이강인이 있다면, 농구엔 이현중이 있다

대한민국 농구의 최고 유망주로 꼽히는 이현중(19·201cm)은 최근 미국 데이비슨대학에서 전액 장학금과 기숙사 지원을 받는 조건으로 입학 허가를 받았다. 데이비슨대학은 NBA(미...

‘월드클래스’의 품격…이강인 찔러주고, 손흥민 넣는다

지난 3월 볼리비아·콜롬비아와의 A매치 2연전에 이강인이 처음 소집됐다. 소속팀 발렌시아와 정식 성인 계약을 맺은 지 2개월 만에, 역대 7번째 최연소로 성인 축구 국가대표팀(A대...

[포토] U-20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환영식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준우승을 거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선수들과 코칭스텝들이 17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 참석하고 있다. 광장을 찾은 ...

정정용, 경기 나서는 선수들에 “걍, 잘 놀다 나와”

폴란드에서 벌어진 U-20 FIFA 월드컵에서 남자축구 사상 역대 최고의 성적을 올린 대한민국 대표팀을 이끈 정정용 감독. 그를 그저 덕장, 프로축구 경험이 없는 무명 출신 등으로...

‘막내형’이 이뤄낸 원팀의 신화…이강인 심층분석①

“코리아 넘버 텐 이즈 어나더 레벨!”외신기자들 모두 엄지를 치켜세웠다. 다른 수준이라는 얘기였다. 믹스트존에서도 코리아 넘버 텐의 말 한마디를 듣기 위해 스페인·콜롬비아·잉글랜드...

U-20팀, 축구 그 자체를 즐기는 ‘Z세대’…1983년과 비교 불가

1983년 박종환 사단이 멕시코에서 쓴 세계청소년선수권(현 U-20 FIFA 월드컵) 4강이라는 성과에는 신화라는 수식어가 붙었다. 월드컵 본선에 오르는 것도 버거웠던 한국 축구가...

‘막내형’이 이뤄낸 원팀의 신화…이강인 심층분석②

☞앞선 ‘막내형’이 이뤄낸 원팀의 신화…이강인 심층분석① 편에서 이어집니다. 5. 경기 읽는 시야와 센스탁월한 기술이 경기를 읽는 시야와 탁월한 센스를 만나 더 위력을 갖춘 게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