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가 조작으로 개미들 간 빼먹은 ‘회장님’들

이봉관 서희건설 회장이 금융감독원 조사 대상에 올랐다. 이유는 다름 아닌 주가 조작. 시작은 지난해 6월 서희건설이 한국지뢰제거연구소와 지뢰 제거 사업 추진을 위해 양해각서(MOU...

‘삼성의 추억’ 연상시키는 서희건설 2세들의 ‘주테크’

이봉관 서희건설 회장은 재계에 몇 남지 않은 ‘자수성가형’ 오너로 꼽힌다. 1994년 서희건설을 설립한 지 20년여 만에 매출 1조3000억원대, 도급순위(시공능력평가) 37위의 ...

서희건설 오너 2세들의 수상한 지분 승계

서희건설은 도급순위(시공능력평가) 37위의 중견 건설회사다. ‘스타힐스’라는 아파트 브랜드로 일반인에게 더 잘 알려져 있다. 지난해 기준으로 매출은 1조333억원, 영업이익은 88...

[단독] 포스코 송도 사옥 세울 땐 ‘MB’, 팔 땐 ‘친박’ 개입 의혹

친박(친박근혜) 서청원 자유한국당 의원과 같은 당 이우현 의원이 억대 뇌물을 받은 대가로 포스코건설의 송도 사옥 매각과 관련해 포스코 측에 전방위적 압력을 행사한 정황이 드러났다....

12월 대선에 뜨거운 관심 쏠리다

경희대 동문들의 요즘 최대 관심사는 오는 12월19일 치러질 18대 대선이다. 민주통합당 대선 후보 경선에 나선 문재인 동문(법학과 72학번)이 있기 때문이다. 그는 민주통합당 대...

국가 이끌 리더십 과연 갖추었나

문재인 민주통합당 상임고문이 마침내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그에 따라 문고문에 대한 검증도 본격화할 전망이다. 문고문에게는 이미 부산저축은행 구명 로비, 아들의 취업 등과 관련한 ...

‘문재인 테마주’들과의 관계는?

주요 대권 주자의 지지율 변동 추이에 가장 민감한 곳은 바로 주식시장이다. 이른바 ‘박근혜 테마주’니 ‘안철수 테마주’니 하는 말들이 증권가에 회자되는 이유이기도 하다. 문재인 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