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권위 있는 당의 리더십을 만드는 게 중요”

지난해 4월21일 이인영 민주당 의원은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총선 승리의 야전사령관이 되겠다”며 당내 원내대표 경선에 가장 먼저 출사표를 던졌다. 당시 이 의원은 “차...

상임위원장 놓고 기싸움…“여당이 전부” vs “차라리 국회 없애라”

여야가 21대 국회 원구성을 놓고 합의점을 찾지 못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아예 18개 상임위원장을 모두 민주당 의원으로 채우겠다고 통합당을 압박하고 나섰다. 법제사법위원장과 예...

국민 70% “윤미향 사퇴해야”…민주당 지지층도 등돌려

국민 10명 중 7명은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당선인이 정의기억연대 후원금을 횡령했다는 의혹에 책임을 지고 사퇴해야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민주당 당원들과 일부 의원...

‘윤미향 책임론’에 선 그은 이해찬 “굴복 안 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윤미향 당선인과 정의기억연대의 부정회계 의혹 등에 대해 거듭 신중론을 펼치며 내부 단속에 나섰다. 이 대표는 27일 서울 양재동 더K호텔에서 열린 최고위...

文대통령 “경제 전시상황…3차 추경 투입해야”

문재인 대통령이 현 경제 상황을 '전시 상황'이라고 표현하며 위기 극복을 위한 정부 예산 편성을 언급했다. 국회는 당장 6월에 3차 추가경정예산안을 처리해 '돈 풀기'에 나설 전망...

노무현 서거 11주기 추도식 엄수…“남겨둔 가치 완성할 것”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 추도식이 23일 오전 11시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 대통령 묘역에서 엄수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차분한 분위기 속...

‘비공개 경찰 출석’ 오거돈은 한 달 동안 어디 있었나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전대미문의 ‘집무실 성추행’ 범죄로 사퇴(4월23일)한 지 한 달이 지났다. 그동안 오 전 시장은 경남 거제의 한 펜션에서 언론에 포착되기도 했지만, 행방이 ...

‘윤미향 논란’, 여권 내 계파 갈등으로 번지나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 논란을 바라보는 여권의 시각이 조금씩 달라지고 있다. 5월18일까지 윤 당선자를 두둔하던 여권 내 기류도 관련 의혹이 연이어 나오자 심각하게 바라보는 모...

이낙연은 과연 민주당 당권 도전에 나설까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로 4선의 김태년 의원이 선출되면서 이제 여권의 관심은 당 대표 선거로 모아지고 있다. 이해찬 현 대표의 임기는 오는 8월로 끝난다. 이번에 선출되는 당 대...

40주년 맞은 5·18 …광주 찾는 여야 정치권

5·18 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식에 대통령과 여야 지도부가 참석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개헌을 추진하면서 헌법 전문에 ‘5·18 정신’을 기록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과거 소속 ...

이낙연 “당 대표 도전, 고민 후 결정”

이낙연(67) 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장이 당 대표를 출마 여부를 고민하고 있다. 당대표에 출마할 경우 일정기간 당을 이끌며 조직을 다진 뒤 대통령 후보로 향하겠다는 전략으로 ...

“180석 만들자”…민주당-열린민주당 통합론 ‘솔솔’

더불어민주당과 열린민주당의 통합 주장이 양당 내부에서 제기되고 있다. 아직 당 공식 입장은 아니지만 굳이 반대할 이유도 없는 상황이다.우상호 민주당 의원은 15일 BBS 라디오 《...

“가혹하다”는 정의연에 與野 엇갈린 반응

기부금의 사용 용도가 불분명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시민단체 정의기억연대를 두고 여야가 엇갈린 반응을 내놨다. 정의연 출신 윤미향 당선인이 여당 소속인 만큼 정치 공세로 비화할 가...

정의기억연대, 후원금 의혹 반박 “기부금 41% 피해자 지원에 써”

후원금 논란에 휩싸인 정의기억연대(정의연)가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부실 지원 의혹에 대해 정면 반박했다.정의연은 1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성산동 '인권재단 사람'에서 기자회견을 ...

실리 대신 명분 택한 민주당…찬성 84.1%로 더시민과 합당 의결

더불어민주당이 끝내 실리보다 명분을 택했다. 21대 총선 때 비례대표 위성 정당인 더불어시민당과 합당을 의결한 것이다. 미래통합당이 미래한국당과 합당을 확정하지 않은 상황에서 제3...

‘슈퍼여당’ 사령탑 오른 김태년, 그 앞에 놓인 과제들

더불어민주당의 차기 원내대표로 김태년(56·경기 성남시수정구) 의원이 선출됐다. 1년간 177석이라는 거대 여당을 이끌게 됐다. 여지껏 경험하지 못한 ‘거대 여당’의 원내 사령탑으...

이준석 “한국당·국민의당 연합 교섭단체 구성 가능”

이준석 미래통합당 최고위원이 국민의당과 위성비례정당 미래한국당이 연합해 교섭단체를 구성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의 대권 행보에 도움이 될 수 있는데다가 한국당도 ...

고개숙인 태영호 “기대 컸던만큼 실망 컸을 것” 공식 사과

태영호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당선인이 최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건강 상태를 잘못 언급해 혼란을 초래한 데 대해 사과했다.태 당선인은 4일 입장문을 내고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

이해찬 “통합·한국 합당해야…꼼수 교섭단체 안 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미래통합당과 비례위성정당 미래한국당도 민주당과 더불어시민당처럼 합당 절차를 거쳐야 한다고 주장했다. 21대 국회에서 19석을 확보한 한국당이 1석을 더 ...

180석 슈퍼여당 ‘초대 원내 사령탑’ 누가 맡을까

180석이라는 압도적인 의석을 확보한 ‘슈퍼 여당’ 더불어민주당의 초대 원내사령탑 선임 절차가 시작됐다. 현재 4선의 김태년 의원과 정성호 의원, 3선의 전해철 의원 등 3명이 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