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도 치매에 걸릴까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인들의 인식 개선, 수의학 기술 발달 등에 힘입어 반려동물의 평균수명은 점점 늘어나고 있다. 예전에는 등한시됐던 반려동물 치매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아졌다. 종종 보호자들로부...

반려동물 중성화 수술, 해야 할까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 중성화 수술, 꼭 해야 할까. 보호자라면 한 번쯤은 해 봤을 고민이다. 반려동물 중성화는 생식 기능을 없애는 중대한 일이니만큼 충분히 고민하고 신중히 선택해야 한다. 중성...

반려견 ‘이식증’ 원인과 대처법 [따듯한 동물사전]

강아지들은 왕성한 호기심으로 눈에 보이는 여러 사물을 물고 씹거나 심하게는 먹는 행동까지 보일 수 있다. 똥을 가지고 놀거나 먹는 행동이 관찰되기도 한다. 특히 이갈이 중인 강아지...

반려견 실내놀이, 장난감 없이도 가능한 ‘노즈워크’ [따듯한 동물사전]

사람은 세상을 눈, 즉 시각을 통해 받아들인다. 반면에 반려동물은 시각에 대한 의존도가 사람보다 낮다. 사람보다 100배 이상 잘 발달된 후각을 통해 세상을 인지하고 접한다. 그만...

반려견과 실내에서 놀아주는 방법 [따듯한 동물사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외출을 자제하는 사람이 많다. 덩달아 반려견을 산책시키는 횟수도 줄고 있다. 줄어든 실외활동으로 인한 반려견의 스트레스를 줄이려면...

반려동물의 눈물과 건강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에게 눈물은 감정과는 관련 없으나, 사람과 마찬가지로 눈 건강을 유지하는 데 있어선 매우 중요하다. 대부분의 신체 기관에는 혈관이 분포돼 있어 혈액을 통해 영양분이 공급된다...

코로나19와 반려동물 [따듯한 동물사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이 사람들을 불안에 떨게 하고 있다. 불안과 공포는 반려동물 양육에까지 손을 뻗쳤다. 영국 ‘더선’ 등 외신 보도에 따르면 최근 중국 ...

반려동물 변 상태로 건강 체크하기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이 평소와 다른 증상을 보여 병원을 찾으면 이미 병은 어느 정도 진행된 경우가 많다. 그만큼 반려동물의 건강 관리는 평소 아프지 않을 때 지속적으로 하는 게 중요하다. 반려...

반려동물에게 절대 먹이면 안 되는 음식들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에게 반드시 먹이지 말아야 할 음식은 무엇일까. 초콜릿은 적은 양을 섭취하는 것만으로도 중독 증상을 유발할 수 있다. 초콜릿에 포함된 카페인과 테오브로민이라는 성분 때문이다...

반려동물의 임신과 출산,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

야생동물과 달리 사람과 함께 살아가는 반려동물이 출산하고 새끼를 길러가는 과정에는 어느 정도 보호자 개입이 필요하다. 개의 평균적인 임신 기간은 60일이다. 임신 초기에 해 줘야 ...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과 겨울을 건강하게 보내는 방법

최근 부쩍 추워진 겨울 날씨에 몸이 움츠러들고 추운 바깥보다 따듯한 실내에서 보내는 시간도 늘어나고 있다. 사람이든 동물이든 건강 관리에 특히 유의해야 하는 계절이다. 반려동물은 ...

반려동물 ‘구토 색깔’로 건강 체크하는 법

반려동물과 함께 살아가면서 한 번쯤은 마주하게 되는 구토. 뭘 잘못 먹었나? 어디가 아픈 걸까? 당장 병원에 가야 하는 걸까? 구토의 색깔, 형태만으로도 어느 정도 소화기의 건강상...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 예방접종이 중요한 이유

어미 배 속에 있던 동물이 세상에 태어나면 주변 환경에 있는 여러 병원체에 노출되고 오롯이 혼자 이겨내야 하는 상황에 처한다. 이런 병원체를 이겨낼 수 있게 해 주는 것이 바로 면...

[따듯한 동물사전] ‘댕댕이’에게 간식보다 사료가 좋은 이유

환절기는 반려견의 건강관리에 더욱 신경 써야 하는 시기다. 일교차가 커 체온 유지가 어렵고 면역력이 떨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설상가상으로 식욕까지 떨어지면 영양이 결핍되면서 건강...

길고양이 제대로 살리는 방법 ‘TNR’

이웃 간 다툼의 원인이 된 길고양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무엇일까. 길고양이를 눈엣가시처럼 생각하는 사람들은 쥐약을 놓아 죽이려 하거나 지방자치단체에 잡아가라고...

내게 맞는 반려견 어떻게 선택해야 할까

국내 반려동물 인구가 어느덧 1000만 명을 넘어섰다. 다섯 가구 중 한 곳이 반려동물과 살고 있는 셈이다. 가장 많이 기르는 개의 경우 품종도 다양해졌다.사람들이 어떤 반려견과 ...

[따듯한 동물사전] 환절기 반려동물 건강관리는 어떻게?

환절기에 사람이 감기나 알레르기성 질환에 시달리는 것처럼 반려동물도 질병에 노출되기 쉽다. 일반적으로 반려동물은 온몸이 털로 덮여 있고 발바닥, 콧등, 구강과 혀를 통해 체온을 조...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견, 제대로 산책시키는 법

무더운 여름이 가고 선선한 가을이 찾아왔다. 반려견을 키우는 보호자들에게는 산책하기에 더없이 좋은 계절이다. 산책도 제대로 알고 시키면 훨씬 더 유익한 시간이 될 수 있다. 우리가...

아기 있는데 반려동물 키워도 될까

매년 버려지는 반려동물이 10만 마리를 넘어서고 있다. 혼자 살 때 반려동물을 키우다가 결혼하면서, 그리고 임신과 출산을 하는 과정에서 반려동물을 파양하거나 유기하는 사례도 적잖다...

‘노령 반려동물’ 맞춤형 건강관리법

마냥 활발하던 반려동물이 어느 순간 구석에 웅크려 있거나 낮잠 자는 시간이 늘어난다면? 갑자기 배변 실수를 하고 항상 앞장서서 잘 찾아다니던 길을 헤매는 모습을 보인다면? 이런 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