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생명과학, “美 논문서 인보사 안전성·효능 인정”…주가 상한가

코오롱생명과학은 8월22일 미국의 정형외과 전문의들이 골관절염 유전자 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이하 인보사)에 대해 세포가 바뀌었더라도 품질과 안전성 및 효능에는 영향이 없다는 논문...

“코오롱, ‘인보사 사태’ 해프닝쯤으로 여긴다”

코오롱티슈진의 골관절염 신약이었던 ‘인보사케이주(인보사)’가 몰락하고 있다. 신고되지 않은 세포를 사용한 것으로 드러나며 판매 중단에 집단소송으로 이어졌다. 인보사에 들어간 것으로...

식약처, '인보사' 품목허가 취소 최종 확정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인보사케이주'(이하 인보사)의 품목허가 취소 처분을 확정했다.식약처는 7월3일 의약품 성분이 뒤바뀐 인보사의 품목허가 취소 처분을 최종적으로 확정했고, 7월9일...

‘인보사 사태’에 결국 고개 숙인 이의경 식약처장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이 6월5일 최근 큰 논란을 야기했던 ‘인보사(인보사케이주) 사태’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지난 3월30일 식약처가 인보사 판매허가 중지 명령을 내린 지 6...

‘국가대표’ 바이오주 악재에 개미들 한숨 커진다

국내 대표 바이오주들이 잇단 악재에 휩싸였다. 신약 허가 취소, 분식회계 의혹, 2대 주주 이탈 등 악재의 종류도 다양하다. 그 여파는 고스란히 주가에 반영됐다. 장밋빛 전망을 노...

검찰, ‘인보사’ 관련 코오롱생명과학 본사 등 압수수색

골관절염 유전자치료제인 ‘인보사케이주(이하 인보사)’의 생산 허가를 받는 과정에서 허위 자료를 제출했다는 혐의로 고발당한 코오롱생명과학에 대해 검찰이 압수수색을 실시했다.서울중앙지...

[Up&Down] 제주도 중학생 / 코오롱

UP‘피자 125판’으로 돌아온 중학생의 선행제주도 중학생들의 선행이 화제다. 경찰청은 5월28일 페이스북에 한 미담을 전했다. 경찰에 따르면 제주 서귀포시 서귀포중학교 3학년에 ...

식약처, 코오롱생명과학 형사고발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5월28일 의약품 성분이 뒤바뀐 코오롱생명과학의 골관절염 유전자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이하 인보사)의 품목허가를 취소했다.식약처는 인보사의 주성분 중 하나가 허가...

식약처, 끝내 ‘인보사’ 허가취소…코오롱생명과학 형사고발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결국 '인보사케이주'(이하 인보사) 허가를 취소했다. 이 치료제를 만든 코오롱생명과학에 대해서는 형사 고발키로 했다.식약처는 5월28일 의약품 성분이 뒤바뀐 코오...

코오롱 ‘인보사’ 허가취소 임박?

식품의약품안전처가 5월28일 코오롱생명과학의 골관절염 유전자 세포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인보사)’에 대한 최종 조사결과를 발표한다. 인보사의 실제 성분이 허가 당시 신고한 성분과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