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의 칼끝, 이용섭 광주시장 턱밑까지 다가오나

광주 민간공원 2단계 특례사업 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수사 고삐를 다시 당기고 있다. 최근 광주시 행정부시장 등 핵심 피의자들에 대한 법원의 구속영장 발부가 실패하면서 ‘윗...

경기북부 39호선 장흥~광적구간 확·포장, 내년초 공사 착수

경기북부 숙원사업인 국지도 39호선 양주시 장흥~광적 구간(6.3km) 확·포장공사가 내년 초 착공된다.경기도 건설본부는 장흥~광적구간 확·포장공사 착공을 위한 계약심의 등 사전 ...

대박인 줄 알았더니…이커머스는 ‘쪽박’?

‘온라인이 대세’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쇼핑의 중심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옮겨가고 있다. 하지만 정작 내실은 없다는 지적이 끊이지 않고 있다. 매년 눈부신 성장을 거듭하고 있지...

“부산시 생곡재활용센터 운영 문제 있다”…행정사무감사 뭇매

부산시가 자원재활용센터 운영권을 인수하는 과정에서 불법으로 직원을 파견하고 파견 인력을 법인대표로 등기하는 등 불법과 편법을 자행해 원칙을 무시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부산시의회 이...

HSG중공업 컨소시엄 “성동조선 직원 전원 고용”

성동조선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HSG중공업·큐리어스 컨소시엄이 성동조선 직원을 신설 특수목적법인(SPC)으로 편입해 전원 고용한다. HSG중공업·큐리어스 컨소시엄은 오는 2...

文대통령, ‘No각본’ 국민과의 대화…돌발 질문 대응 잘할까

문재인 대통령은 11월19일 오후 8시부터 100분간 MBC에서 진행되는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에 나선다. 집권 후반기에 접어든 문재인 정부에 대한 국민의 냉정...

김상민 전 의원, 식품·헬스케어 전문기업 CEO로 변신

김상민 전 국회의원이 식품·헬스케어 전문기업 ‘이롬’의 대표이사로 취임한다. 지난해 11월 부회장에 임명된 후 1년만이다.18일 이롬에 따르면 생식, 두유를 비롯한 헬스케어 제품을...

“일단 살아남자” ‘경제 빙하기’ 대비 들어간 기업들

정치권 일각에선 여전히 ‘성장이냐 분배냐’라는 오래된 주제를 놓고 입씨름하고 있지만 기업들의 관심사는 이제 ‘생존’이다. 한 10대 그룹 관계자는 “회사생활 오래했지만 솔직히 말하...

미운 오리 새끼 전락한 메자닌 투자

숱한 성공신화를 만들어내던 메자닌(Mezzanine) 투자에 경고등이 들어오고 있다. 메자닌은 요즈음 채권과 주식의 장점을 취한 자본조달 수단으로 인기를 모았다. 하지만 최근 국내...

검찰, ‘조국 펀드 연루 의혹’ 상상인저축은행 압색

저축은행법을 위반한 혐의로 금융감독원의 징계를 받은 상상인저축은행에 대해 검찰이 강제 수사에 착수했다. 검찰은 조국(54) 전 법무부 장관의 가족펀드 연루 의혹과 관련해 11월12...

아시아나 인수戰 최종 승자, 결국 ‘HDC현산 컨소시엄’으로

7개월 가까이 이어져온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의 승자는 HDC현대산업개발이었다. 아시아나항공은 31년 만에 금호그룹을 떠나 HDC 품으로 들어가게 됐다. 아시아나 매각 주체인 금호산업...

아시아나 7개월 인수戰, 최종승자 HDC 유력

HDC현대산업개발이 7개월 가까이 이어져온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의 승자가 될 것이 유력해 보인다. 이에 따라 아시아나항공은 31년 만에 금호그룹을 떠나 HDC 품으로 들어갈 전망이다...

[임기반환점 돈 文] 서서히 떠오르는 ‘원조 親文’

2017년 모두에게 갑작스러웠던 ‘장미 대선’이 치러진 후, 마땅한 인수위원회도 없이 첫발을 뗀 문재인 정부. 그렇기에 과연 누가 어떤 자리를 맡아 대통령과 함께 국정을 이끌어 나...

성동조선의 눈물, 그리고 정부·경남道의 무관심

10월31일 경남 통영시 광도면 성동조선. 192만㎡에 달하는 이곳은 조선소 특유의 시끄러운 작업 소음이 거의 들리지 않았다. 성동조선은 2017년 11월 마지막 선박 인도 이후 ...

이하늬 “2019년은 선물 같고 기적 같은 한 해”

아주 예전, 이하늬와 파리로 화보 촬영을 간 적이 있다. 여전히 그때의 모습이 강하게 기억나는 건, 그녀가 파리만큼 아름다웠기 때문이다. 평범해서 아름다웠고, 따뜻해서 아름다웠고,...

아시아나 매각가 2조에 4000억 더 부른 HDC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 아시아나항공 인수가액으로 2조4000여억원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대 매각가로 추정된 2조원을 넘는 수준이다. 이에 따라 HDC가 아...

현대산업이냐 애경이냐…아시아나 인수전 ‘2파전’ 압축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이 애경그룹과 HDC현대산업개발의 '2파전'으로 좁혀진 모양새다.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가 전략적투자자(SI)로 대기업과 손잡는 데 실패하면서다.KCGI는 재...

동해서 나포됐던 北주민들, 16명 살해 혐의자였다

최근 동해상에서 군 당국에 나포됐던 북한 주민 2명이 16명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이들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은 11월7일 브리핑을 통해 "정부는 지난 11월2일...

아시아나 본입찰 완료…3파전 돌입

아시아나항공의 새 주인을 찾을 본입찰 참가자가 결정됐다. 업계에 따르면, 아시아나항공 매각 주관사인 크레디트스위스(CS)증권은 11월7일 오후 2시 본입찰 서류 접수를 마감했다. ...

재벌가 밥그릇 싸움에 오빠·동생은 없었다

LG가(家) 방계 회사인 아워홈 3세들의 경영권 다툼이 점입가경이다. 겉보기에는 사업을 둘러싼 갈등으로 비치지만, 이면에선 회사 경영권을 둘러싼 암투가 벌어지고 있는 것으로 재계에...